검색

<액션히어로> 학교 비리에 ‘행동’으로 맞서는 ‘영웅’들

이주영 배우 주연 신작 코미디 영화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액션’과 ‘히어로’를 전면에 내세우기는 했어도 이 영화에서 먼저 눈에 띄는 건 요즘 젊은 세대가 처한 불공정의 환경이다. (2021.07.15)

영화 <액션히어로>의 한 장면

슈퍼히어로가 스크린을 접수하기 전에는 맨손과 맨몸을 앞세워 나쁜 놈을 무찌르는 ‘액션 히어로’가 대세였다. ‘람보’의 실베스터 스탤론과 ‘코만도’의 아놀드 슈워제네거가 우락부락한 근육질 몸매를 앞세워 할리우드 액션 블록버스터의 라이벌로 자웅을 겨뤘다면 장외에서는 돌프 룬드그렌과 장 클로드 반담과 스티븐 시걸 등이 B급 액션 영화의 히어로로 단단한 팬층을 구축했다. 그리고, 홍콩 액션 영화의 스타들이 있었다. 

<액션히어로>의 주성(이석형)은 사회복지학과 출신으로 액션 배우가 꿈이다.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면서 무술 동아리를 만들어 회원을 모집해 영화를 찍으려는 게 주성의 계획이다. 근데 동아리에 가입하는 이가 아무도 없다. 주성은 이소룡의 액션처럼 거침없이 나아가는 멋진 주인공이 되고 싶었다. 실상은 취업에 발목 잡힌 청춘들이 액션 영화에는 관심 없어 혼자서 지지고 볶다가 삐끗하게 되는 주성치의 코미디 처지다. 

대신 연극영화과 수업을 청강해 조별 과제로 영화를 찍게 됐다. 주성이 원하는 장르는 당연히 액션 영화다! 근데 하겠다는 이가 없다. 아니, 한 명 있다. 찬열(이세준)이다. 액션 배우 한 명에, 카메라 한 대만 가지고는 제대로 된 영화를 찍을 수가 없다. 좋은 방법이 없을까 고민하던 차에 차옥주(김재화) 교수 앞으로 온 협박 편지를 발견한다. 돈을 가지고 오지 않으면 차 교수가 가담한 입시 비리를 폭로하겠다는 내용이다. 

제작비가 넉넉하지 않거나 충분한 스태프가 확보되지 않았을 때 이를 극복할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은 아이디어다. 주성과 찬열은 협박 편지를 다시 제자리에 두고는 이후 벌어질 상황을 몰래 카메라에 담기로 한다. 그리고 주성이 출연하는 장면과 교묘하게 편집하여 액션 영화를 만들기로 합의한다. 그저 영화를 찍겠다는 순수한 마음이었는데 현장에 나갔다가 정체가 들통난 주성과 찬열은 차 교수는 물론 학교 비리의 주범들에게 쫓기는 신세가 된다. 

‘액션’과 ‘히어로’를 전면에 내세우기는 했어도 이 영화에서 먼저 눈에 띄는 건 요즘 젊은 세대가 처한 불공정의 환경이다. 협박 편지에서 드러나는 것처럼 학교에서는 교수들이 공정한 심사 대신 유력 인사의 자제에게 실력과 상관없이 높은 점수를 주고, 학교 밖에서는 이사장의 조카라는 작자가 자신의 지위를 앞세워 아르바이트하는 청춘들을 함부로 대하고 깔아뭉개는 등의 야만스러운 언행을 서슴지 않는다. 


영화 <액션히어로> 공식 포스터

정체불명의 외계 세력에 맞서 세계 평화를 수호하는 슈퍼히어로물의 스케일과 다르게 <액션히어로>는 학교 내의 공정을 바라며 우리의 주인공들이 뭉치는 까닭에 뿜어내는 에너지의 정체성 자체가 다르다. 이 영화를 연출한 이진호 감독은 “젊은 사람들의 내면에 담겨 있는 활력이 사라지지 않았으면 한다. 그들이 품고 있는 희망과 꿈이 활동적이고 건강하게 표출되었으면 하는 마음에서 영화를 만들었다.”고 전한다. 

감독의 연출 의도처럼 요즘 젊은 세대는 자신이 원하는 바를 알리기 위해 깃발을 들고 구호를 외치고 세를 과시하는 등의 전통적인 방식에만 안주하지 않고 다양한 방법으로 사회에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스무 살 어린 나이에 정치에 참여하기도, 사회적 기업을 설립해 사회 변화를 이끌기도, 시위도 놀이처럼 평화롭게 주도하는 등 세상이 그대를 속일지라도 그에 좌절하는 대신 웃음과 재미를 놓치지 않으면서 변화를 이끌기 위해 나름의 노력을 행한다. 

이 영화가 보여주는 액션은 그런 점에서 중의적인 의미가 있다. 헤어스타일은 소림사, 복장은 취권, 롤모델은 성룡인 주성은 학교 비리의 주범에 맞서 주변 집기를 활용한 액션으로 옛 홍콩 영화의 영광을 지금에 되살린다. 주성 혼자의 힘으로는 역부족인 상황에서 배우를 꿈꿨지만, 지금은 차 교수의 명령에 복종하는 거의 노예나 다름없는 조교 생활로 분노를 억눌러 왔던 선아(이주영)가 <킬빌> 시리즈의 브라이드(우마 서먼)처럼 등장해 힘을 더한다. 

주성과 선아에게 있어 액션은 히어로로 거듭나는 일종의 장기(長技) 개념이면서 사회 비리에 맞선 ‘행동 action’의 차원까지 포함한다. 변화는 그게 세계 평화이든, 학교 비리 근절이든, 어깨동무하는 이들이 많으면 많을수록 목적한 바에 더 힘이 붙고 속도가 빨라진다. 그래서 행동에 나선 모든 이들이 바로 ‘영웅 hero’이다, 라고 말하는 <액션히어로>는 좌절과 절망과 분노가 아닌 풍자와 액션과 웃음으로 지금의 청춘을 바라보는 작품이다.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7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허남웅(영화평론가)

영화에 대해 글을 쓰고 말을 한다. 요즘에는 동생 허남준이 거기에 대해 그림도 그려준다. 영화를 영화에만 머물게 하지 않으려고 다양한 시선으로 접근하기 위해 노력 중이다.

기사와 관련된 영화

  • 새창보기
    액션히어로
    • 감독: 이진호
    • 장르: 액션,코미디
    • 등급: 12세이상관람가
    • 개봉일: 20210721
    리뷰 50자평 영화정보

오늘의 책

돈 걱정 없는 노후를 위한 필독서

내 가족이 행복하게 살 수 있는 실거주 1주택, 은퇴 후 근로 없이 월 300만 원을 만들어내는 금융자산을 준비하고 싶다면 읽어야 할 책. 자본주의 시대의 생존법을 깨달은 30대 직장인 아빠가 재테크에 대한 시행착오를 줄이고 현실적인 목표를 달성하는 과정을 총 7단계로 설명한다.

의학과 추리의 만남

세종과 가우디, 니체, 도스토옙스키 등 이 책에서 소개하는 인물은 허약했으나 천재성을 발휘한 사람들이다. 이지환 의사가 쓴 이 책은 역사와 의학 지식을 넘나들며 이들이 앓은 병의 실체를 추적했다. 질병이 개인의 삶을 어떻게 바꿨는지, 역사에 미친 영향은 무엇인지 알려준다.

당신은 그런 적이 없습니까?

최정화 작가의 짧은 소설집. 진실의 순간들을 포착해 그려낸 마음의 해부도. 스스로도 이해하기 힘든 자신의 마음과 맞닥뜨릴 때, 불가해한 일들이 불가피한 것인 듯 태연하게 일상을 헤쳐 놓을 때, 한발짝 가까이 우리가 마주하게 되는 이상하지만 외면하기 힘든 삶의 맨얼굴이 여기 있다.

문학동네어린이문학상 대상 수상작

급식카드를 처음 사용하게 된 아이의 모습을 섬세하게, 아이가 느끼는 다양한 감정의 결을 씩씩한 문장으로 그려냈다. 둘에서 셋, 셋에서 넷으로 베스트 프렌드 '베프'와 배고플 때 함께 맛있는 거 나눠 먹는 프렌드 '배프'가 늘어 가고 연대하는 과정이 무척 따뜻하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