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TXT, 격동하는 청춘의 정체성을 초점화하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 <혼돈의 장: Freeze>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세계로의 발 뻗음을 놓치지 않으면서 여러 방면에서의 실험을 꾀했고 잘 꾸려진 조화를 낳았다. 대중적 감각보다 TXT 자체의 스토리텔링에 더 주안점을 둔, 그들만의 길을 잘 소개하는 앨범. (2021.07.14)


청춘만큼 흔한 소재는 없지만, 이러한 격동의 시기를 투모로우바이투게더만큼 체계적으로 풀어내는 팀은 없을 것이다. 두 번째 정규 앨범 <혼돈의 장 : Freeze>은 나, 너 그리고 세상을 인식하는 실제 성장기의 절차를 반영하면서도 특유의 판타지 요소를 심어 넣는다. 사랑이라는 일반적인 주제를 점차 밖으로 나아가는 소년들이 냉담한 사회 앞에서 얼음처럼 굳어버린다는 콘셉트로 거대하게 부풀려 그룹 고유의 정체성을 초점화한다.

더 넓어진 시야를 담아 사랑을 마주한 이들은 스스로를 안티 로맨티스트라 부르며 ('Anti-romantic') 두려움을 드러내다가 너만큼은 사랑한다는 확신 ('0X1=Lovesong')을 보이기도 한다. '0X1=Lovesong'은 로킹한 사운드와 피처링, 2가지를 새로이 시도하면서 팀과 잘 어우러졌다는 점에서 온전한 타이틀 감이다. 웅장한 코러스를 바탕으로 패기 넘치는 드럼과 내달리는 록 스타일, 적당히 밸런스를 잡아주는 서리의 보컬까지 깔끔한 만듦새다.

그룹 초창기의 통통 튀는 색감과 <꿈의 장 : Eternity>의 우울함을 적절히 섞은 장르에서 집약과 폭발을 적절히 오가는 장기를 보인다. 'Uptown funk'의 도입부가 떠오르는 그루비한 기타 라인의 'No rules'는 작사에 멤버가 대거 참여해 장난스러운 에너지를 탈 없이 전파한다. 이와 더불어 타이틀보다 전면적으로 록을 표방한 '디어 스푸트니크'를 통해 그룹의 강점이 명징하고 열정이 넘실거리는 사운드에서 증폭한다는 것을 증명한다.

다시 말하자면, 꽉 찬 사운드가 아닌 트랙을 선보일 때는 전달이 애매해지는 양면을 지닌다는 것이다. 사운드의 진폭이 좁은 오토튠 '밸런스 게임'과 미니멀한 신시사이저 위주의 '소악행'은 쉬어 가는 것도 아니고 그룹의 생기를 명확하게 비춰내지도 않는다. 또한 혼란 앞에서 얼어버린다는 앨범의 주제와 가장 적합한 'Frost'는 '동물원을 빠져나온 퓨마'의 잔상 탓에 마무리의 매듭이 단단하지 않다. 밋밋한 멜로디를 확 잡아챌 만한 가창이 아직은 도드라지지 않은 탓이다.

'Mad at disney'로 이름을 알린 샐럼 일리스, 런던 중심으로 활동하는 애쉬니코를 포함한 스타 작곡진의 참여. 그리고 방탄소년단의 'Dynamite', 'Butter'의 기조를 이어가는 디스코 팝의 'Magic'으로 외수 공략을 본격화한다. 세계로의 발 뻗음을 놓치지 않으면서 여러 방면에서의 실험을 꾀했고 잘 꾸려진 조화를 낳았다. 대중적 감각보다 TXT 자체의 스토리텔링에 더 주안점을 둔, 그들만의 길을 잘 소개하는 앨범.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이즘

이즘(www.izm.co.kr)은 음악 평론가 임진모를 주축으로 운영되는 대중음악 웹진이다. 2001년 8월에 오픈한 이래로 매주 가요, 팝, 영화음악에 대한 리뷰를 게재해 오고 있다. 초기에는 한국의 ‘올뮤직가이드’를 목표로 데이터베이스 구축에 힘썼으나 지금은 인터뷰와 리뷰 중심의 웹진에 비중을 두고 있다. 풍부한 자료가 구비된 음악 라이브러리와 필자 개개인의 관점이 살아 있는 비평 사이트를 동시에 추구하고 있다.

오늘의 책

2020년 인터내셔널 부커상 수상작

가족의 죽음으로 폐허가 된 열 살 소녀의 세계. 작가는 그의 첫 소설인 이 작품으로 최연소로 인터내셔널 부커상을 수상했다. ‘한발 물러나 읽을 수 있는 소설이 아니’라는 부커상 심사평과 같이, 이야기는 상실과 폭력, 슬픔에 잠식된 세상, 그 피할 길 없는 삶의 가운데로 순식간에 독자를 데려간다.

고미숙이 동양 고전에서 찾아낸 지혜

고전평론가 고미숙이 독자와 함께 읽기를 제안한 작품은 『동의보감』과 『숫타니파타』다. 몸에 관한 동양의 담론을 집약해낸 『동의보감』, 2,600년이 넘는 시간 동안 인간의 마음과 고통의 문제를 고민해 온 불교의 사유를 지금 여기로 불러온다.

피터 슈라이어, 그의 삶과 디자인 철학

세계적인 디자이너 피터 슈라이어. 독일 시골의 식당 한 켠에서 그림을 그리던 소년이 유럽을 넘어 세계적인 디자이너가 되기까지, 그의 삶과 디자인 철학을 한 권에 담았다. 새로운 도전과 방향성을 제시해온 그의 디자인에서 예술적 영감은 물론 미래를 창조하는 질문에 대한 답을 얻게 될 것이다.

진심을 다해 투자한다

주식 입문 5년 만에 55억의 자산을 일군 평범한 가장의 주식투자 이야기. 의사가 되었지만 미래를 장담할 수 없는 현실에 투자를 시작했고, 그 결실로 내 집 마련에 성공한 성현우 저자가 지난 5년간의 주식투자 경험과 노하우, 기록에 간절함을 담아 전해준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