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젊은 연주들 간의 신선한 케미를 발견할 수 있는 11시 콘서트

한화생명과 함께하는 예술의전당 11시 콘서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촉망 받는 차세대 음악가들을 만나는 목요일 오전 (2021.06.30)


예술의전당(사장 유인택)은 오는 7월 8일(목) 오전 11시 콘서트홀에서 <한화생명과 함께하는 예술의전당 11시 콘서트>(이하 <11시 콘서트>)를 개최한다. 대한민국의 유망 젊은 연주자들을 한 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이번 7월 음악회에는 미국 LA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의 객원 보조 지휘자로 활동 중인 여성 신예 마에스트라, 김유원이 지휘봉을 잡는다. 현재 미국 커티스음악원에서 뉴욕 메트로폴리탄 오페라의 음악감독, 야닉 네제 세갱을 사사하고 있는 그는 2018년 노르웨이에서 개최된 프린세스 아스트리드 국제 음악 콩쿠르에서 우승, 2020년 미국 오케스트라 협회가 주최하는 브르노 발터 국제 지휘자 프리뷰에 선정되어 떠오르는 지휘자로 미국 전역에 소개된 지휘계의 신성이다. 이번 무대에서는 차이콥스키의 오페라 <예브게니 오네긴> 중 ‘폴로네이즈’, “로미오와 줄리엣”의 환상 서곡을 강남심포니오케스트라와의 하모니로 선보일 예정이다. 협연자로는 2019년 6월 차이콥스키 콩쿠르에서 만 19세의 나이로 3위를 차지한 차세대 바이올리니스트 김동현이 출연하여 세련된 형식과 낭만적 선율로 많은 클래식 애호가들이 사랑하는 멘델스존 바이올린 협주곡을 연주한다. 2018년 서울국제음악콩쿠르 우승 당시 심사위원장이었던 바이올리니스트 강동석은 김동현을 어린 나이답지 않은 진지한 음악성과 테크닉으로 촉망 받는 연주자라고 칭찬한 바 있다. 또한 뉴욕 메트로폴리탄 오페라 오케스트라의 클라리넷 종신수석주자로 활동한 조인혁이 코플란드 클라리넷 협주곡을 선보인다. 스위스의 빈터투어 무직콜레기움 오케스트라와 바젤심포니 오케스트라의 종신수석을 역임하는 등 유럽과 미국을 누벼온 국내 최고 클라리네티스트 조인혁이 연주할 미국 20세기를 대표하는 작곡가 코플란드의 유쾌한 재즈풍의 협주곡에 기대가 모인다. 유인택 사장은 “이번 음악회에서는 우리 음악계를 이끌어갈 젊은 연주자들의 연주를 한자리에서 감상할 수 있다”“앞으로도 촉망 받는 젊은 음악가들이 <11시 콘서트> 무대에 설 수 있는 기회를 계속 마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대한민국 마티네 콘서트의 대명사

<11시 콘서트>는 예술의전당이 2004년 9월부터 시작한 시리즈 마티네 콘서트다. 첫 회부터 매진을 기록하며 평일 오전 시간대 콘서트 붐을 일으켰다는 평가를 받는다. 매월 두 번째 목요일에 개최되고 있다. 정통 클래식 연주에 친절한 해설을 덧붙이는 것이 특징이다. 피아니스트 김용배를 시작으로 아나운서 유정아, 첼리스트 송영훈, 피아니스트 박종훈과 조재혁에 이어 비올리스트 김상진이 2019년부터 해설을 맡고 있다. 교향곡이나 협주곡의 일부 악장을 발췌하거나 다채로운 소품을 엄선하여 들려줌으로써 클래식 음악의 저변을 넓히는데 크게 기여했다.



음악회 <11시 콘서트> 공연개요


음악회명

한화생명과 함께하는 예술의전당 <11시 콘서트>

일 시

2021년 7월 8일(목) 오전 11시

장 소

예술의전당 콘서트홀

주 최

예술의전당

협 찬

한화생명

티켓가격

일반석 3만원 / 3층석 1만 5천원

문 의

예술의전당 02) 580-1300 www.sac.or.kr

할 인 율

예술의전당 후원회원 25% (20장) / 골드회원 20% (5장) /

블루회원·예술의전당 우리V카드 15% (5장) / 그린회원 15% (2장) /

싹틔우미·노블 본인 40% / 예술인패스 카드 소지자 본인 30% /

코로나19 백신 접종자 본인 및 동반 1인 20% /
코로나19 임상 참여자 본인 및 동반 1인 50% 외

출 연

지휘 김유원 바이올린 김동현 클라리넷 조인혁

연주 강남심포니오케스트라 해설 김상진(비올리스트)

프로그램

차이콥스키

멘델스존


코플란드

차이콥스키

오페라 <예브게니 오네긴> 중 '폴로네이즈‘

바이올린 협주곡

- 휴 식 -

클라리넷 협주곡

“로미오와 줄리엣” 환상 서곡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기획사 제공

기사와 관련된 공연

오늘의 책

대한민국, 이제는 바뀌어야 할 때

경제 규모, 문화적 영향력으로 봤을 때 대한민국의 위상이 드높다. 그런데 한국인은 행복할까? 능력주의가 정당화해온 불평등, 반지성주의, 양 극단으로 나뉜 정치, 목표를 잃은 교육까지 문제가 산적하다. 김누리 교수는 이제는 변혁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말한다.

더 나은 곳을 향한 상상, 그 담대한 목소리

그림책은 세계로 나올 준비를 하는, 다음 세대를 위한 책이다. 이들이 겪어나갈 사회는 좌절과 상실, 모욕과 상처가 필연적인 세상이지만 그림책은 절망 대신 희망을 속삭인다. 아이들에게 더 자유롭게 꿈꾸길 권하는 그림책 작가들. 이 강인하고 담대한 모험가들의 목소리를 듣는다.

모든 존재의 답은 ‘양자’ 에 있다

고등과학원 교수이자 세계적인 이론물리학자 박권 교수가 쓴 양자역학 교양서. 우리가 어떻게, 그리고 왜 존재하는지 양자역학을 통해 논증한다. 과학, 철학, 영화, SF소설, 개인적인 일화와 함께 이야기로 풀어낸 양자역학의 세계는 일반 독자들도 흥미롭게 읽기에 충분하다.

당신의 사랑은 무엇인가요?

사랑이 뭐예요? 아이의 물음에 할머니는 세상에 나가 답을 찾아보라고 말한다. 사랑에 대한 답을 찾아 떠난 긴 여정 끝에 아이가 찾은 답은 무엇일까? 칼데콧 아너상을 수상한 맥 바넷과 카슨 앨리스가 함께 만든 사랑스러운 그림책. 사랑의 의미를 성찰하는 아름다운 이야기.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