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인화점에 도달한 빅톤의 정규 앨범

빅톤(VICTON) <VOICE : The Future Is Now>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프로듀스 101에서 인기를 끌었던 한승우와 최병찬이 속한 그룹 빅톤이 데뷔 후 5년 만에 발매한 첫 정규 앨범이다. (2021.05.06)


<프로듀스 101>에서 인기를 끌었던 한승우와 최병찬이 속한 그룹 빅톤이 데뷔 후 5년 만에 발매한 첫 정규 앨범이다. 긴 연차에도 대중에게 주목받지 못했던 이 보이 그룹은 '그리운 밤'으로 데뷔 후 3년 만에 음악방송 첫 1위를 차지한 것이 가장 큰 성과. 아이돌에게 정규 앨범은 팀이 어느 정도 궤도에 올라왔을 때 선보이는 결과물이기에 이번 음반도 그동안 농축된 원액을 터뜨리듯 한층 단단해진 실력으로 업그레이드된 곡들을 소화한다.

전작과의 차별점이 돋보인다. 타이틀곡 'What I said'는 강렬한 퓨처 베이스에 알앤비를 가미했던 기존의 노선을 따르지 않고 트랩 비트에 라틴 분위기를 자아내는 금관악기를 덧입혀 세련미를 더했다. 익숙한 훅 'Like it like that'을 매력적인 음색으로 소화해 신선함을 선사하는 멤버들의 역량은 놀랍다. 묘하게 빨려 들어가는 관능적인 'Chess'는 이번 앨범에서 가장 대중적인 곡으로 퍼커션을 쌓은 디스토션 기타 리프는 사운드의 헝클어짐을 부여하고 그 반대편에서 그루브가 느껴지는 드럼은 절제된 섹시미가 스며들며 대비 효과를 극대화한다.

잔잔한 수록곡들은 무난하고 리듬감 있는 곡은 쾌감을 선사한다. 덴마크 가수 크리스토퍼의 'Bad'가 생각나는 'Unpredictable'은 제목처럼 예상치 못한 소리의 충격이 크다. 긴장감을 유지하는 무거운 베이스부터 프리 코러스와 랩에 나타나는 복고풍의 비트, 갑자기 등장하는 보코더까지 예측 불가능한 곡의 진행이 기분 좋은 설렘을 구성한다.

<Voice : The Future Is Now>는 난해한 예측 불가와 실험 사이에서 만족스런 열매를 맺었다. 빅톤에게 드디어 '좋은 곡'의 기회가 왔고 그동안 쌓은 실력으로 그 시너지 효과를 완성해야 한다. 아직 타오르지 못한 불씨가 인화점에 도달했다.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1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이즘

이즘(www.izm.co.kr)은 음악 평론가 임진모를 주축으로 운영되는 대중음악 웹진이다. 2001년 8월에 오픈한 이래로 매주 가요, 팝, 영화음악에 대한 리뷰를 게재해 오고 있다. 초기에는 한국의 ‘올뮤직가이드’를 목표로 데이터베이스 구축에 힘썼으나 지금은 인터뷰와 리뷰 중심의 웹진에 비중을 두고 있다. 풍부한 자료가 구비된 음악 라이브러리와 필자 개개인의 관점이 살아 있는 비평 사이트를 동시에 추구하고 있다.

빅톤 (Victon) 1집 - VOICE : The future is now [The future/is/now ver. 중 랜덤발송]

<빅톤>18,600원(19% + 1%)

VICTON 1st Full Album 【VOICE : The future is now】 가능함을 노래하는 VICTON의 ‘What I Said’ 꿈같은 현실의 시작, VICTON의 당당한 이야기 5년이라는 시간 동안 열심히 미래를 그려가며, 많은 일들을 이루었고, 앞으로 이루어 갈 빅톤(VICTON)이..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오늘의 우리를 증언하는 소설들

한국 문학을 대표하는 작가들이 단단하게 쌓아 올린 여섯 개의 세계를 만난다. 이번 작품집에는 편혜영 작가의 대상작 「포도밭 묘지」를 비롯해, 김연수, 김애란, 정한아, 문지혁, 백수린 작가의 수상작을 실었다. 훗날 무엇보다 선명하게 오늘의 우리를 증언하게 될 소설들이다.

소설가 이기호의 연작 짧은 소설집

『눈감지 마라』에서 작가는 돈은 없고 빚은 많은, 갓 대학을 졸업한 두 청년의 삶을 조명한다. ‘눈감지 마라’ 하는 제목 아래에 모인 소설은 눈감고 싶은 현실을 고스란히 드러낸다. 작품 곳곳 이기호식 유머가 살아나는 순간 이야기는 생동하고, 피어나는 웃음은 외려 쓰다.

목소리를 내는 작은 용기

올해 1학년이 된 소담이는 학교에만 가면 수업시간은 물론, 친구들 앞에서조차 도통 목소리가 나오질 않습니다. 친구들의 시선에 온몸이 따끔따끔, 가슴은 쿵쾅쿵쾅. 누구나 한 번쯤은 겪어봤을 법한 이야기로, 목소리 작은 전국의 소담이들에게 따뜻한 응원을 전합니다.

인생 내공이 담긴 책

MBC 공채 개그맨에서 '골목 장사의 고수'로 경제적 자유를 이룬 고명환 저자의 이야기를 담았다. 죽음의 문턱에서 시작한 '책 읽기'를 계기로 시작된 독서 습관과 독서를 통해 깨달은 생각, 장사 이야기 등 오랜 기간 꾸준히 실천해온 성공 노하우를 진솔하게 들려준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