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편안한 휴식을 안겨주는, 세정의 I’m

세정 <I’m>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부단히 노력한 이들에게, 새 출발을 앞둔 모두에게 그리고 자신에게 편안한 휴식을 가득 안겨주고자 하는 선물이다. (2021.04.21)


세정은 무엇을 하든 늘 기대 이상을 웃도는 아티스트다. <프로듀스 101>에서 보여준 탄탄한 실력과 포용력 있는 모습, OCN 드라마 <경이로운 소문>의 도하나 캐릭터로 완벽한 변신까지. 구구단 활동으로 조금 주춤하기도 했지만 열심히 하는 그의 모습만큼은 대중을 실망시키지 않았다. 첫 솔로 앨범 <화분>은 자작곡으로 수록곡을 채웠고, 번아웃과 불안에서 비롯된 자기방어를 내려놓는 과정을 그리며 성장한 모습을 보여줬다. <I'm>에서는 타이틀곡까지 크레딧에 이름을 올리고, 세상을 마음껏 누비며 따뜻함을 나눈다.

'Warning'에서 세정은 힘찬 발걸음처럼 느껴지는 파아노 인트로에 이어, '길을 잃어버려도 좋아/그게 옳을 테니까'라며 낯선 곳에서도 한 치의 두려움 없는 태도를 보인다, 자칫 철없어 보일 수도 있는 노랫말이 무조건적인 긍정으로 느껴지지 않는 이유는 그가 겪은 가정적인 어려움이, 그럼에도 쾌활한 모습이 익히 알려져 있기 때문이다. 릴보이의 피처링을 더한 점도 진정성 있는 위로로 다가온다. 긱스 활동으로 대중에 알려졌으나, 이후 침체기를 겪다가 2020년 <쇼미더머니9>에서 긍정적인 메시지로 큰 호응을 얻은 릴보이의 활동 곡선이 세정과 비슷하기 때문이다.

'밤산책'과 '집에 가자'는 타이틀곡의 기조를 잇는다. 두 곡 모두 캐주얼한 사운드에 편안한 태도가 어우러져 밤에 동네 한 바퀴 걸으면서 이야기를 나누는 듯한 느낌이다. 동시에 '화분'처럼 내면 지향적인 'Teddy bear'도 있다. 기타의 아르페지오로 출발해 부피를 키워가는 따뜻한 분위기에서 어린 시절부터 함께한 친구에게 비밀을 속삭인다. 화분을 돌보며 자신의 마음을 가꾸던 곰은 더 이상 힘든 마음을 꼭꼭 숨겨두지 않는다.

보랏빛으로 물든 하늘 아래서 세정은 '사실 쉬는 게 두려웠다'고 툭 털어놓는다. 솔직한 그의 고백은 작품을 대중과 찬찬히 공감을 쌓아가는 과정으로 만든다. 이러한 측면에서 신보는 세정의 진정한 첫 발걸음처럼 느껴진다. 또한 부단히 노력한 이들에게, 새 출발을 앞둔 모두에게 그리고 자신에게 편안한 휴식을 가득 안겨주고자 하는 선물이다.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이즘

이즘(www.izm.co.kr)은 음악 평론가 임진모를 주축으로 운영되는 대중음악 웹진이다. 2001년 8월에 오픈한 이래로 매주 가요, 팝, 영화음악에 대한 리뷰를 게재해 오고 있다. 초기에는 한국의 ‘올뮤직가이드’를 목표로 데이터베이스 구축에 힘썼으나 지금은 인터뷰와 리뷰 중심의 웹진에 비중을 두고 있다. 풍부한 자료가 구비된 음악 라이브러리와 필자 개개인의 관점이 살아 있는 비평 사이트를 동시에 추구하고 있다.

김세정 - 미니앨범 2집 : I'm

<김세정>14,100원(19% + 1%)

솔로 아티스트로서 나아가는 김세정, 두 번째 미니 앨범 [I’m] 지난해, ‘화분’에 이어 ‘Whale’까지 자신만의 장르를 만들어가던 김세정이 2021년 봄, 새로운 앨범 [I’m]으로 돌아왔다. 싱어송라이터 김세정, 그녀가 쉬어 가는 방법 김세정은 이번 앨범을 통해 ‘쉬어 가는 방법’을 이야기한다...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더는 희생하지 않고 열렬히 욕망하고자

『파친코』 이민진 작가의 코리안 디아스포라 이야기의 출발이 된 소설. 가족을 위해 희생하던 부모 세대와 달리, 열렬히 자신의 것들을 욕망하고 표현하는 이민자의 아들딸들. 케이시는 상처 가득한 그 길에서 싸우는 대신 이해하는 법을 배운다. 지금의 언어로 이민자의 뉴욕을 바라보는 현재의 이야기.

매일 만나는 고전

『다산의 마지막 시리즈』 등의 저서로 고전의 지혜와 통찰을 전한 조윤제 작가의 신작이다. 오랜 기간 고전 연구를 통해 체득한 내공으로 수십 권의 동양 고전에서 찾은 명문장 365개를 골라 담았다. 매일 조금씩 고전 명문장을 통해 인생의 지혜를 얻고 삶의 자양분으로 삼아보자.

감정 말고 이성으로 육아하고 싶다면

베스트셀러 『아들의 뇌』 곽윤정 교수의 뇌과학 육아법. 감정육아를 하면 부모는 본인의 의도만 기억하고 아이는 부모의 태도만 기억한다. 이 책은 영유아 뇌의 발달 과정을 설명하고 기분이 육아가 되지 않는 3단계 핵심 솔루션을 제시한다. 우리 아이의 정서를 결정 짓는 골든 타임을 놓치지 말자.

사이보그가 된 로봇공학자의 기록

루게릭병으로 시한부를 선고받은 로봇공학자 피터는 생존과 기술적 진보를 위해 스스로 사이보그가 되기로 결심한다. 장기를 기계로 교체하고, 후두적출로 잃은 목소리를 합성 음성으로 대체하는 등 한계를 극복하기 위한 피터의 도전은 과학 기술과 인간 삶에 대한 통찰과 감동을 선사한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