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예스24 잡지 MD 김유리 추천] 보면 볼수록 매력 있는 요즘 잡지들

『더 숍 THE SHOP』 『뉴필로소퍼 NewPhilosopher』 『부엌 매거진 BOOUK magazine』 『어반라이크 URBANLIKE』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보면 볼수록 매력이 있는, 책장 한 켠을 기꺼이 내주고 싶은 요즘 대세 잡지들을 선별해 보았습니다. 이 잡지들 중 한 권쯤은 마음에 드실 거예요. (2021.02.15)

언스플래쉬

종이책을 읽는 사람이 별로 없는데, 잡지는 요즘 사람들이 읽을까? 가끔 궁금하신 적이 있으시죠? 잡지 MD를 하면서 놀란 점은 아직도 잡지를 곁에 두고 매주, 매월, 매 계절마다 자신의 관심사를 놓지 않는 애독자분들이 여전히 많다는 것이었습니다. 이젠 잡지도 기존의 틀을 벗어나 단행본 같은 결도 종종 보입니다. 여전히 표지, 부록에 특장점을 주는 잡지도 있지만, 매 주제마다 포인트를 줘서 독자에게 인기를 끄는 잡지도 많답니다.

보면 볼수록 매력이 있는, 책장 한 켠을 기꺼이 내주고 싶은 요즘 대세 잡지들을 선별해 보았습니다. 이 잡지들 중 한 권쯤은 마음에 드실 거예요.




『THE SHOP 더 숍』

JOH & Company 편집부 편 | JOH(제이오에이치) 

출간되자마자 큰 인기를 끌었던 잡지, 『THE SHOP 더 숍』. 잡지 이름 그대로 ‘가게’들을 소개해주고 있습니다. 코로나 시국에 오프라인 공간을 가본 적이 손에 꼽히시죠? 그럼에도 오프라인 가게를 유지하고 그 안에서만 느낄 수 있는 감각과 에티튜드를 구현해 나가는 여러 브랜드와 인물들을 가지런히 보여준 잡지입니다. 예를 들어 같은 음식이어도 어느 공간에, 누구랑 가느냐가 총제적인 ‘맛’으로 느껴질 때가 있잖아요. 그런 것처럼 어떤 공간이 주는 중요 지점을 잘 보여주는 잡지였습니다. 가고 싶은 곳들만 모아놓은 이번 잡지를 보면서 저도 여러 곳을 가봐야지 체크해두었답니다.




『뉴필로소퍼 NewPhilosopher (계간) : Vol.13』

편집부 저 | 바다출판사

생활철학잡지라는 이름으로 계속 나오고 있는 『뉴필로소퍼 NewPhilosopher』. 한 번쯤 서점에서 보신 적이 있으실 텐데요. 이번 호가 참 재미있는 주제입니다. “부조리한 삶 속에서 목표를 갖는다는 것”인데요. 새해에 딱 어울리는 주제인 것 같아요. 목표와 부조리, 그리고 삶까지 한 문장에 담다니! 뉴필로소퍼는 이렇게 한 주제를 가지고 다양한 철학적 접근을 시도합니다. 잡지 속에서 특히 ‘고전 읽기’ 코너를 빠트릴 수가 없죠. 매력적인 알베르 카뮈의 ‘시시포스 신화’를 중심으로 다시 한번 저도 고전을 들춰보게 되네요. 매 계절마다 삶의 태도에 화두를 던져주는 잡지라 저도 매번 받아볼 때마다 이번 호의 주제를 기다리게 됩니다.




『부엌 매거진 BOOUK magazine (반년간) : 8호』

로우프레스 편집부 | 로우프레스

부엌을 통해 사람들의 먹고사는 일, 식(食)과 주(住)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내는 인터뷰 중심 격계간지 『부엌 BOOUK』. 자주 나오지 않는지라 신간대에서 못 발견하실 수도 있었겠다 싶어서 소개해드려요. 음식 레시피부터 그 요리를 만들고 자신만의 비법을 가지고 있는 사람들의 이야기까지 두루두루 담아내는, 정성스러운 잡지랍니다. 나이가 들수록 ‘어떤 것을 먹느냐’가 참 중요해지더라고요. 더불어 이번엔 코로나 시국에 딱 알맞은 ‘집밥 레시피’여서 꼭 소개해드리고 싶었습니다. 배달음식에 지친 저에게 이번 호는 뭐랄까, 보기만 해도 배가 따뜻하게 부른 내용들이었습니다. 자기만의 집밥 생활을 이어가고 있는 서른 명 이야기가 더 매력적으로 느껴지는 건, 어쩌면 저도 이제 슬슬 집밥을 스스로 해 먹고 싶기 때문일까요? 유용하고 맛있는 레시피들 놓치지 마세요.




『어반라이크 URBANLIKE (계간) : No.41』

어반라이크 편집부 저 | 어반북스

지난 12월에 나와 겨울 내내 큰 인기가 있었던 어반라이크 41호. 코로나로 인해 집에서 일하기(재택)에 관해 여러 창작자들의 인터뷰와 가구, 문구 등을 소개해주는 세련된 잡지입니다. 똑같은 재택이어도 이렇게 다를 수 있구나, 싶은 지점들이 개인적으로 많았습니다. 창작자들은 어떻게 재택을 하고 있는지 궁금하시다면, 한 번쯤 소장해도 좋을 41호입니다.



THE SHOP 더 숍
THE SHOP 더 숍
JOH & Company 편집부 편
JOH(제이오에이치)
뉴필로소퍼 NewPhilosopher (계간) : Vol.13 [2021]
뉴필로소퍼 NewPhilosopher (계간) : Vol.13 [2021]
편집부 저
바다출판사
부엌 매거진 BOOUK magazine (반년간) : 8호 [2021]
부엌 매거진 BOOUK magazine (반년간) : 8호 [2021]
로우프레스 편집부
로우프레스
어반라이크 URBANLIKE (계간) : No.41 [2020]
어반라이크 URBANLIKE (계간) : No.41 [2020]
어반라이크 편집부
어반북스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김유리(도서MD)

오늘의 책

조용히 반짝이는 보편의 삶, 보통의 사람들

『여름은 오래 그곳에 남아』 마쓰이에 마사시의 장편소설. 세밀한 묘사가 돋보이는 아름다운 데뷔작으로 강한 인상을 남긴 작가는 이번 책에서도 그 감각을 이어가며, 약 백 년에 걸친 한 가족의 역사를 담담하게 그린다. 보통 사람들이 살아내는 삶의 순간들이 곳곳에서 조용히 빛을 내는 이야기

모두 다르고 모두 특별한 우리 아이들 이야기

오늘은 별빛 캠프가 있는 날, 친구들은 잔뜩 들떠 있지만 겁쟁이 비닐장갑은 걱정 뿐입니다. 그런데 그만 어두운 산길에서 사고가 났어요. 친구들과 선생님을 구할 수 있는 건 비닐장갑뿐인데 어떡하죠? 사랑스러운 우리 아이들의 다양한 모습이 담긴 장갑 초등학교 시리즈, 『슈퍼 거북』 유설화 신작.

나치즘이 파괴한 삶

2차 세계대전 독일은 여성을 재생산의 도구로만 여기는 나라였다. 레벤스보른 프로젝트는 순혈 아리아인을 육성하겠다며 점령국 부모로부터 아이를 빼앗는다. 이 책은 레벤스보른 프로젝트의 희생자가 쓴 수기다. 전체주의 사회가 개인을 어떻게 망가뜨릴 수 있는지에 관한 참혹한 기록이다.

휴~ 회오리바람 한숨을 쉬는 양말 마녀의 탄생

마음을 확 사로잡는 상상력 가득한 마법 판타지 문학이다. 시리즈 1권은 주인공 네네칫이 특별한 운명을 타고났다는 사실을 깨닫는 과정을 담고 있다. 때론 엄마에게 투정을 부리는 어린이 마법사이지만, 용기 있게 스스로 문제를 해결하며 한 걸음씩 나아가는 당찬 네네칫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