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제 2차 세계대전, 네 명의 여성 암호해독가의 이야기를 그린 뮤지컬 <CODE NAME>

2020년 11월 09일 온라인 스트리밍을 통해 첫 공개!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2020 콘텐츠 창의인재동반사업 <Musical A to Z> 멘토링 프로그램을 통해 선발된 촉망받는 신예 창작진 대거 참여!김리, 조연정, 이아름솔, 이세령 출연 (2020.11.02)

뮤지컬 <CODE NAME> 메인 포스터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김영준)이 주최하고 한양대학교 산학협력단, 성동문화재단이 주관하는 2020 콘텐츠 창의인재동반사업 <Musical A to Z> 멘토링 프로그램을 통해 창작된 뮤지컬 <CODE NAME>이 온라인 스트리밍 서비스로 첫걸음을 선보인다.

콘텐츠 창의인재 동반사업은 미래 콘텐츠 산업을 이끌어갈 콘텐츠 창작 분야의 젊은 창의인재 양성과 콘텐츠 산업계 분야별 전문가(멘토)를 통한 도제식 멘토링을 지원하여 청년 인재의 창작능력을 개발하고 일자리를 창출하는 프로그램이다. 

올해 선발된 창의교육생들과 국내 공연계 현업에서 활동하고 있는 각 분야의 전문가(멘토)들이 협업하여 제작된 뮤지컬 <CODE NAME>은  제 2차 세계대전 중 미국 육군의 암호 본부였던 알링턴 홀에 모여 철저한 침묵과 비밀을 가지고 잔인한 전쟁을 끝내기 위해 적군의 암호를 해독하는 과정 속 4명의 여성 암호해독자의 이야기를 보여주는 작품이다.


뮤지컬 <CODE NAME> 배우 프로필 (왼쪽부터 김리, 조연정, 이아름솔, 이세령)

오직 여성 캐릭터로 구성되어 여성 중심의 서사로 채워진 4인극으로, 보는 족족 다 기억하는 천부적인 재능을 가진 암호해독부의 신입 ‘엘라’ 역에 배우 김리, 타고나길 부드럽고 사랑스러운 천성에 수학뿐만 아닌 음악에도 재능이 있는 ‘미아’ 역에 배우 조연정, 어린 나이에 최종 판독자 위치까지 올라간 ‘라일라’ 역에 배우 이아름솔, 미해군 암호계의 전설이었던 ‘소피아’ 역에는 배우 이세령이 맡아 탄탄한 합을 보여줄 예정이다.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예정된 공연을 취소하고 온라인 중계로의 전환을 결정한 뮤지컬 <CODE NAME>은 오는 11월 9일 오후 7시 성동문화재단 유튜브 채널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무료 영상 송출로 진행되어 사전 예매 없이 누구나 시청 가능하다.




*시놉시스


제2차 세계대전, 실제 전투만큼 치열했던 암호 전쟁에서 한참 뒤처져 있던 미국은 전국의 지적인 여성들을 비밀리에 모으기 시작한다. 대학생, 학교 선생, 비서, 공무원 등 각지에서 모인 두뇌가 비상한 여성들은 철저한 침묵과 비밀 속에서 각종 코드와 사이퍼에 대해 배우고 본격적으로 적군의 암호를 해독하게 된다. 한편 미국 육군의 암호 본부였던 알링턴 홀에는 범상치 않은 여자 넷이 모이게 되는데.. 한때 미 해군 암호계의 전설이었던 소피아, 어린 나이에 최종 판독자 위치까지 올라간 라일라, 신입으로 들어온 엘라와 미아까지. 과연 이들은 이 잔인한 전쟁이 끝날 때까지 어떠한 여정을 거칠 것인가?



뮤지컬 <CODE NAME> 정보

공 연 명

뮤지컬 <CODE NAME>

공 연 일

2020년 11월 09일(월) 19:00 – 24:00

공 연 장

성동문화재단 소월아트홀

관람등급

만 13세 이상

러닝타임

총 75분 (인터미션 없음)

출연

김리, 조연정, 이아름솔, 이세령

주최

한국콘텐츠진흥원

주관

한양대학교 산학협력단, 성동문화재단

공연예매

무료 공연 바로가기 (성동문화재단)

문의

뮤지컬 <CODE NAME>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musical_code_name_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기획사 제공

오늘의 책

조용히 반짝이는 보편의 삶, 보통의 사람들

『여름은 오래 그곳에 남아』 마쓰이에 마사시의 장편소설. 세밀한 묘사가 돋보이는 아름다운 데뷔작으로 강한 인상을 남긴 작가는 이번 책에서도 그 감각을 이어가며, 약 백 년에 걸친 한 가족의 역사를 담담하게 그린다. 보통 사람들이 살아내는 삶의 순간들이 곳곳에서 조용히 빛을 내는 이야기

모두 다르고 모두 특별한 우리 아이들 이야기

오늘은 별빛 캠프가 있는 날, 친구들은 잔뜩 들떠 있지만 겁쟁이 비닐장갑은 걱정 뿐입니다. 그런데 그만 어두운 산길에서 사고가 났어요. 친구들과 선생님을 구할 수 있는 건 비닐장갑뿐인데 어떡하죠? 사랑스러운 우리 아이들의 다양한 모습이 담긴 장갑 초등학교 시리즈, 『슈퍼 거북』 유설화 신작.

나치즘이 파괴한 삶

2차 세계대전 독일은 여성을 재생산의 도구로만 여기는 나라였다. 레벤스보른 프로젝트는 순혈 아리아인을 육성하겠다며 점령국 부모로부터 아이를 빼앗는다. 이 책은 레벤스보른 프로젝트의 희생자가 쓴 수기다. 전체주의 사회가 개인을 어떻게 망가뜨릴 수 있는지에 관한 참혹한 기록이다.

휴~ 회오리바람 한숨을 쉬는 양말 마녀의 탄생

마음을 확 사로잡는 상상력 가득한 마법 판타지 문학이다. 시리즈 1권은 주인공 네네칫이 특별한 운명을 타고났다는 사실을 깨닫는 과정을 담고 있다. 때론 엄마에게 투정을 부리는 어린이 마법사이지만, 용기 있게 스스로 문제를 해결하며 한 걸음씩 나아가는 당찬 네네칫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