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이주의 신간] 『낯선 기억들』, 『살아있다는 건』 외

10월 2주 신간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예스24 직원이 매주 직접 읽은 신간을 소개합니다.(2020.10.07)





『퇴근 후 스마트스토어로 투잡하기』

박하나 저 | 비제이퍼블릭(BJ퍼블릭)

방구석 비즈니스 어렵지 않아요

투잡에 대한 관심도가 높아지면서 네이버의 쇼핑몰 플랫폼인 스마트 스토어가 주목받고 있다. 누구나 클릭 한 번으로 물건을 팔 수 있고 관리할 수 있다는 플랫폼의 장점 때문이다. 신사임당을 시작으로 일헥타르, 창업다마고치 등의 창업자들이 유튜브나 혹은 책으로 본인들만의 스마트 스토어 창업 성공기를 소개하며 열기에 불을 지폈다. 박하나 저자의 신간 '퇴근 후 스마트스토어로 투잡하기'는 시작한 지 한 달 만에 1,130만 원 매출을 달성한 평범한 직장인의 노하우를 집약한 책으로 퇴근 후 자투리 시간을 투자해서 스마트스토어를 운영하고 싶은 직장인들에게 적합한 책이다. 초보자들도 쉽게 읽을 수 있고, 바로바로 따라 할 수 있는 실전 기술을 채집하는 재미도 쏠쏠하다.(박지애)



『낯선 기억들』

김진영 저 | 한겨레출판

철학자 김진영의 세 번째 산문집

김진영 선생님의 강의를 한번은 듣고 싶었다. 책을 아끼기에 자신의 책을 출간하는 일을 무척 신중했던 생각했던 철학자 김진영. 2018년 그가 세상을 떠난 후, 산문집이 연이어 출간되고 있다. 언제라도 반갑다. ‘철학자 김진영의 난세 일기’를 부제로 한 『낯선 기억들』은 두 개의 장으로 나눠 있다. <한겨레>에 연재했던 칼럼을 1장에 묶었고 2장은 매거진 <나·들〉에 실었던 ‘데드 레터스 혹은 두 목소리’라는 세월호 관련 글을 담았다. 김진영의 전작 산문집 『아침의 피아노』『이별의 푸가』를 탐독했던 독자라면 필시 반가워할 책. 한번 읽고 덮기엔 무척 아까운 글들. (엄지혜)




『살아있다는 건』

김산하 저 | 갈라파고스

지금, 여기에서 씩씩하게

우리는 우리가 살아있다는 사실을 얼마나 자주 의식할까? 아침에 정신 없이 일어나 출근하고, 하루 종일 누군가와 상대하며 일하다가 시간되면 퇴근해서 저녁에 여분의 시간을 보내다 잠드는 게 대부분인 나의 생활은 ‘살아있음’을 바탕으로 반복되지만, 나는 딱히 그 사실을 매순간 느끼지 않는다. 그 살아있다는 건  뭘까? 김산하 저자는 그 답을 자연을 관찰하며 그 안에서 발견되는 삶의 글과 그림으로 전달한다. 매 순간의 지금, 여기에서 씩씩하게 살아있는 야생 동식물은 살아있음으로 자신의 고유성을 증명한다. 그 많은 것들이 모두 각각의 생명이었고, 그 안의 나도 역시 ‘살아있다'는 사실의 특별함을 문득 깨닫는다.  너무 당연하게 생각하지만 꼭 그렇지만은 않은 우리의 생명, 그리고 그 끝에 대해 다시 한번 바라보게 하는 이야기.(박숙경)



『덧없는 꽃의 삶』

피오나 스태퍼드 저 | 강경이 역 | 클

마음에 푸른물이 드는 꽃 이야기

왜 우리는 이토록 꽃에 끌릴까? 가을을 기념하려고 국화를 사서 집으로 돌아가며 생각했다. 아름다움은 물론이고, 금세 시드는 속성까지 사랑스럽다. 더 잘 사랑하려면 더 잘 알아야겠지 하는 단순한 마음으로 『덧없는 꽃의 삶』을 펼쳤다. 이 수수하지만 단정한 한 권의 책은 목차부터 즐겁다. 스노드롭, 프림로즈 등 하나씩 적힌 꽃 이름들이 마치 꽃다발처럼 느껴지기 때문이다. 영문학 전공인 피오나 스태퍼드 저자는 문화적 배경을 곁들여 꽃의 특징을 설명한다. 눈으로 읽는 것만으로도 마음에 푸른물이 드는 것 같은 식물 안내서. (김윤주)



퇴근 후 스마트스토어로 투잡하기
퇴근 후 스마트스토어로 투잡하기
박하나 저
비제이퍼블릭(BJ퍼블릭)
낯선 기억들
낯선 기억들
김진영 저
한겨레출판
살아있다는 건
살아있다는 건
김산하 저
갈라파고스
덧없는 꽃의 삶
덧없는 꽃의 삶
피오나 스태퍼드 저 | 강경이 역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채널예스

채널예스는 2003년에 창간한 예스24에서 운영하는 문화웹진입니다. 작가와 배우, 뮤지션 등 국내외 문화 종사자들을 인터뷰합니다. 책, 영화, 공연, 음악, 미술, 대중문화, 여행, 패션, 교육 등 다양한 칼럼을 매일 만나볼 수 있습니다.

오늘의 책

인류를 구할 미래의 식량

지속가능한 발전은 먹거리를 빼놓고는 논할 수 없다. 과학 기술은 식량 위기를 대비하고 있다. 이 책은 세계 각지에서 미래의 음식을 찾기 위한 실험을 소개한다. 탄소를 줄일 수 있는 배양육, 도시 농업, 가뭄을 견디는 식물 등 음식 혁명은 조용히 진행 중이다.

추억의 순정 만화 〈세일러 문〉 완전판

‘정의의 이름으로 널 용서하지 않겠다’ 대사로 소년소녀들을 두근거리게 했던 세일러 문이 완전판으로 첫 출간 되었다. 소녀가 정의의 전사로 변신해 사명을 다하는 모습이 완벽히 재현되었다. 깔끔한 화질은 물론, 잡지 시절의 컬러를 살려내 팬들에게 더욱 선명한 추억을 가져다 줄 것이다.

우리가 사랑한 여성들의 이야기

소설가 김초엽, 밴드 새소년의 황소윤, 문명특급의 재재, 영화감독 이길보라, 작가 이슬아 등 각기 다른 직업과 매력을 가진 90년대생 10명의 인터뷰집. 우리가 지금 이들을 아낌없이 사랑하고 지지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사랑하는 것을 더 사랑하며 내일로 나아가는 당당한 여성들의 목소리.

최초 공개, 도티는 왜 유튜브를 시작했을까?

1세대 유튜버이자 국내 최고 MCN기업 샌드박스네트워크 공동 창업자 도티의 첫 책. 사실 그에게 유튜브는 방송국 취업을 위한 한 줄 이력에 불과했다. '돌이켜보니 플랜B는 차선책이 아닌 새로운 가능성이자 다양성이었다.' 도티이자 인간 나희선의 솔직한 성공 이야기. 그의 다음 플랜B는 무엇일까?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