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밑줄 그은 책] 서로를 보호하려는 연민

『아주 작은 인간들이 말할 때』 『하틀랜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매주 금요일, 예스24 뉴미디어팀에서 <채널예스>를 만드는 2인이 ‘밑줄 그은 책’을 추천합니다. (2020.08.21)





『아주 작은 인간들이 말할 때』

이근화 저 | 마음산책

시인 이근화의 산문집을 읽는데 첫 장에 나온 글귀에 눈이 찬찬히 머문다. “어리고 약한 존재들을 향한 나직한 시선과 느긋한 마음속에는 어쩌지 못하는 감동 같은 것이 있다. 서로가 서로를 보호하려는 연민의 감정이 없다면 인간은 정말 아무것도 아닌 것 같다.” 이근화 시인은 등단 17년 차, 그간 4권의 시집과 2권의 동시집, 2권의 산문집을 펴낸 작가, 그리고 네 아이의 엄마다. 산문집을 펼치면 아이들이 직접 그린 삽화들이 등장하는데, 제목 말마따나 ‘아주 작은 인간들이 말할 때’ 시인이 얼마나 귀를 기울였는가,를 깨닫게 한다. 시인이 바라본 풍경, 아이들, 책, 여성작가 이야기를 한 톨도 빠짐없이 흡수하고 싶다. 멋을 잔뜩 부린 책들을 연이어 읽다가 순한 책을 펼치니, 부산스러웠던 생각들이 한결 가벼워졌다. (엄지혜)




『하틀랜드』

세라 스마시 저 | 반비 

좋은 책은 타인에 대해 섣부른 연민이나 혐오를 거두고, 이해의 지평을 넓힌다. 『하틀랜드』는 저자 세라 스마시가 ‘백인 노동 계급’으로 살아온 자전적인 기록이다. 3대에 걸친 가족 이야기는 태어나지 않을 ‘미래의 딸’을 향한 고백의 말로 전해진다. 트럼프가 당선되었을 때, 결과를 받아들일 수 없었던 사람들은 으레 ‘궁벽한 시골에 사는 무지한 백인 농부’의 이미지를 떠올리고는 했다. 그러나 『하틀랜드』를 읽다 보면, 그런 이미지조차 우리가 덧씌운 환상임을 알게 된다. 세라 스마시의 이야기를 따라가다 보면, 여성들의 목소리들과 생활에서 체감하는 수치심들, 삶의 기쁨들과 만난다. 타인을 제대로 본다는 건 무엇일까? 쉬운 범주로 묶기보다 구체적인 삶을 상상하자. 여러 번 밑줄을 그으며 생각했다. (김윤주)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3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채널예스

채널예스는 2003년에 창간한 예스24에서 운영하는 문화웹진입니다. 작가와 배우, 뮤지션 등 국내외 문화 종사자들을 인터뷰합니다. 책, 영화, 공연, 음악, 미술, 대중문화, 여행, 패션, 교육 등 다양한 칼럼을 매일 만나볼 수 있습니다.

ebook
하틀랜드

<세라 스마시> 저/<홍한별> 역12,600원(0% + 5%)

전미도서상 파이널리스트, 버락 오바마가 뽑은 올해의 책, 뉴욕타임스 베스트셀러NPR, 뉴욕포스트, 버즈피드, 셸프어웨어니스, 버슬, 퍼블리셔스위클리 올해의 책 선정가난에 관한 가장 사려 깊고 정교한 증언!미국 시골 백인 빈곤 계층의 삶을 증언하고가난을 수치심으로 징벌하는 사회를 고발한다‘미국 시골 백인 빈곤 여성..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인류를 구할 미래의 식량

지속가능한 발전은 먹거리를 빼놓고는 논할 수 없다. 과학 기술은 식량 위기를 대비하고 있다. 이 책은 세계 각지에서 미래의 음식을 찾기 위한 실험을 소개한다. 탄소를 줄일 수 있는 배양육, 도시 농업, 가뭄을 견디는 식물 등 음식 혁명은 조용히 진행 중이다.

추억의 순정 만화 〈세일러 문〉 완전판

‘정의의 이름으로 널 용서하지 않겠다’ 대사로 소년소녀들을 두근거리게 했던 세일러 문이 완전판으로 첫 출간 되었다. 소녀가 정의의 전사로 변신해 사명을 다하는 모습이 완벽히 재현되었다. 깔끔한 화질은 물론, 잡지 시절의 컬러를 살려내 팬들에게 더욱 선명한 추억을 가져다 줄 것이다.

우리가 사랑한 여성들의 이야기

소설가 김초엽, 밴드 새소년의 황소윤, 문명특급의 재재, 영화감독 이길보라, 작가 이슬아 등 각기 다른 직업과 매력을 가진 90년대생 10명의 인터뷰집. 우리가 지금 이들을 아낌없이 사랑하고 지지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사랑하는 것을 더 사랑하며 내일로 나아가는 당당한 여성들의 목소리.

최초 공개, 도티는 왜 유튜브를 시작했을까?

1세대 유튜버이자 국내 최고 MCN기업 샌드박스네트워크 공동 창업자 도티의 첫 책. 사실 그에게 유튜브는 방송국 취업을 위한 한 줄 이력에 불과했다. '돌이켜보니 플랜B는 차선책이 아닌 새로운 가능성이자 다양성이었다.' 도티이자 인간 나희선의 솔직한 성공 이야기. 그의 다음 플랜B는 무엇일까?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