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강다니엘, 라틴의 리듬을 머금은 성장 과정

강다니엘 - <Magenta>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굳건한 지지를 바탕으로 도태되거나 헤매지 않고 차츰차츰 방향을 잡아가고 있다는 것이 긍정적이다. 그가 제시하는 삼원색의 개념처럼, 혼합 대신 본질로 거듭나야 한다. (2020.08.19)


솔로 활동 적응 기간을 거쳐 강다니엘이 전면에 내세운 「깨워(Who u are)」는 제이 발빈(J Balvin)과 배드 버니(Bad Bunny) 등의 활약으로 세계적인 인기를 구가하고 있는 레게 톤이다. 카드(KARD)부터 최근 소유의 「Gotta go」까지 국내에도 활발히 소개되는 장르지만, 케이팝의 형태로 가공되는 곡들과 달리 묵직한 베이스 리프와 함께 차분한 무드를 끝까지 가져가는 것이 꽤 현지의 감각에 충실하다.

타이틀 트랙 외에도 라틴의 리듬을 머금고 보다 성숙한 아티스트의 성장 과정을 의도하는 곡들이 앨범 중추에 포진되어있다. 「깨워」의 전초전 격 트랙 「Waves」는 808 베이스의 깊은 댄스홀 리듬 위 사이먼 도미닉의 시크한 랩과 제이미(Jamie)의 트렌디한 보컬이 생동감을 제공한다. 이후 타이틀곡을 지나 굵직한 레게 기타 리듬 위 많은 사운드 소스를 활용하지 않고 간결한 구성으로 염따와 호흡을 맞추는 「Runaway」까지가 레게 톤의 영역이다.

<CYAN>과 달리 처음부터 끝까지 해외 작곡가들의 참여로 어느 정도 만듦새는 보장되어 있다. 이제 앨범의 성패는 오롯이 아티스트의 퍼포먼스에 달려있는데, 여기서 한층 능숙해진 보컬 운용이 들린다. 「Waves」에선 사이먼 도미닉과 제이미를 앞세우고 여린 목소리로 균형을 맞추는 반면 「Runaway」에서는 그 포지션을 염따에게 넘기고 강하게 힘을 싣는다. 백현의 <Delight>를 연상케 하는 트랙 「Flash」, KOZ 엔터테인먼트 소속 신인으로 전작에서도 강다니엘과 호흡을 맞춘 다운과 함께 한 「Movie」 모두 무난히 제 몫을 하고 있다. 랩 포지션으로 출발한 만큼 보컬 자체에 힘을 싣기보다 둘을 오갈 수 있는 범용성에 집중하는 전략이 나쁘지 않다.

약점이라면 역설적으로 타이틀곡이다. 힘찬 베이스 소리와 과감한 가사, 보컬 챱 위에서 과감해야 할 주인공의 목소리가 「2U」의 힘을 뺀 보컬 스타일을 그대로 가져가 어울리지 않는 여림으로 이어진다. 결정적이어야 할 싱글에서 근사한 댄스 및 사운드에 비해 디렉팅이나 보컬 표현이 세밀하지 못하다. 잔잔한 기타 플레이로 앨범을 마무리하는 「밤」도 만듦새 자체는 무난하나 강렬한 <MAGENTA> 색에 어울리지 않는 서비스 격 트랙이다.

그럼에도 나머지 수록곡들을 통해 '강다니엘만의 색을 찾아가는' 성장 과정으로의 의의는 들려준다. 굳건한 지지를 바탕으로 도태되거나 헤매지 않고 차츰차츰 방향을 잡아가고 있다는 것이 긍정적이다. 그가 제시하는 삼원색의 개념처럼, 혼합 대신 본질로 거듭나야 한다.




강다니엘 (KANG DANIEL) - 미니 2집 MAGENTA [A 또는 B Ver. 중 랜덤 1종 발송]
강다니엘 (KANG DANIEL) - 미니 2집 MAGENTA [A 또는 B Ver. 중 랜덤 1종 발송]
강다니엘
Sony Music커넥트 엔터테인먼트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1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이즘

이즘(www.izm.co.kr)은 음악 평론가 임진모를 주축으로 운영되는 대중음악 웹진이다. 2001년 8월에 오픈한 이래로 매주 가요, 팝, 영화음악에 대한 리뷰를 게재해 오고 있다. 초기에는 한국의 ‘올뮤직가이드’를 목표로 데이터베이스 구축에 힘썼으나 지금은 인터뷰와 리뷰 중심의 웹진에 비중을 두고 있다. 풍부한 자료가 구비된 음악 라이브러리와 필자 개개인의 관점이 살아 있는 비평 사이트를 동시에 추구하고 있다.

강다니엘 (KANG DANIEL) - 미니 2집 MAGENTA [A 또는 B Ver. 중 랜덤 1종 발송]

<강다니엘>14,100원(19% + 1%)

KANG DANIEL 2ND MINI ALBUM 'MAGENTA' 강다니엘만의 색을 찾아가는 여정의 발걸음이 청량한 CYAN을 지나 붉은빛이 깃든 MAGENTA에 닿았다. 태양처럼 붉게 타오르는 마젠타에 이글거리는 강렬함부터 안온하게 감싸주는 담백함까지, 이 여름의 시작과 끝을 모두 담았다. 강다니엘..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인간의 몸과 과학기술의 만남

김초엽 소설가와 김원영 변호사는 공통점이 있다. 어린 시절부터 손상된 신체를 보완하는 기계(보청기와 휠체어)와 만났다는 점이다. 두 사람은 자신의 경험과 사색을 통해 사이보그가 그려갈 미래를 논한다. 사이보그의 존재론과 윤리에 관한 두 사람의 통찰이 빛난다.

사라진 엄마, 아빠를 찾아 자정의 세계로!

영화화가 검토되고 있는 해리포터를 연상시키는 아동 판타지 문학. 사라진 엄마 아빠를 찾아 헤매던 소녀가 자신을 쫓는 정체 모를 존재를 피해 자정을 울리는 빅벤의 종소리가 울려퍼질 때 밤의 세상으로 모험을 떠난다. 마법과 비밀, 낮과 밤의 세계를 지키기 위한 에밀리의 여정이 펼쳐진다.

우리에게 두 번째 날은 없다

아마존, 페이스북, 구글, 애플, 마이크로소프트의 CEO부터 직원까지 2년간의 집중 인터뷰를 통해 발견한 그들의 생존 전략. 거대 기술 기업에겐 둔화와 정체라는 비즈니스 주기가 적용 되지 않는다. 하나를 성공할 때마다 다시 ‘첫 번째 날’로 돌아가 다음을 준비하기에 성장만이 있을 뿐이다.

나는 울고 싶을 때마다 이 말을 떠올릴 거예요.

캐나다를 대표하는 시인 조던 스콧의 자전적인 이야기에 케이트 그리너웨이상 수상 작가 시드니 스미스의 그림이 만나, 전 세계 평단과 독자들의 마음을 뒤흔든 아름다운 그림책. 굽이치고 부딪치고 부서져도 쉼 없이 흐르는 강물처럼 아픔을 딛고 자라나는 아이의 눈부신 성장 이야기.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