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독립 북클러버] 서들북클럽 - 『바닷가 작업실에서는 전혀 다른 시간이 흐른다』

<월간 채널예스> 2020년 8월호 예스24 독서 모임 독립 북클러버가 추천하는 책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서들북클럽’은 새로운 분야에 흥미를 느낄 수 있도록 독서 모임을 운영한다. 매달 돌아가면서 함께 읽을 책을 선정하는데, 읽고 싶지 않은 책이어도 열린 태도로 토론한다. (2020.08.07)

오프라인 독서 모임 서비스 ‘예스24 북클러버’는 신청을 통해 전국 독서 모임을 지원하고 있다. ‘독립 북클러버’로 선정된 모임은 예스24 북클럽 60일 무료 이용권과 북클럽머니 9,000원을 제공받고, 모임 후 예스블로그에 리뷰를 남기면 YES포인트 1만원을 받을 수 있다. 독립 북클러버는 예스24 홈페이지를 통해 상시 모집한다.



이달의 우수 독립 북클러버 ‘서들북클럽’

경상남도 양산시 물금신도시에 위치한 단독 주택지 ‘서들마을’. 5년 전부터 하나둘 이곳에 터를 잡은 다섯 명의 주부는 한 달에 한 번 함께 책을 읽는다. 부담 없는 독서 모임은 ‘서들북클럽’의 최대 장점. 한동네에 사는 이웃들이 모이다 보니 일정을 편하게 조율하고, 집마다 돌아가면서 장소를 제공한다. 편안하게 모일 수 있는 대신 사적인 이야기보다 책에 집중하려고 노력한 덕분에 작년 6월부터 벌써 1년 넘게 책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자신이 살 집을 직접 지은 비슷한 또래의 주부들이 모인 터라 멤버들은 공통점이 많다. 하지만 ‘서들북클럽’은 새로운 분야에 흥미를 느낄 수 있도록 독서 모임을 운영한다. 매달 돌아가면서 함께 읽을 책을 선정하는데, 읽고 싶지 않은 책이어도 열린 태도로 토론한다. 

북클러버 활동은 새로운 책을 접할 수 있는 또 다른 기회. 읽고 싶었지만 우선순위에 밀려 카트에 쌓여만 있던 책들을 ‘예스24 북클럽’으로 마음껏 담아서 읽었다. 제약 없이 고를 수 있으니 관심 없던 분야의 책도, 우연히 제목에 끌린 책도 자유롭게 읽어보는 건 덤. 평소 종이책을 선호하던 멤버들도 전자책을 경험하는 새로운 통로가 됐다. 


‘서들북클럽’이 추천하는 책



“미역 창고를 작업실로 개조하는 과정이 담겨있어 직접 집을 지은 경험이 있는 멤버들 모두 공감하면서 읽었던 책입니다. 이 책을 계기로 작가의 다른 책에 관심이 생겨 서로 빌려주기도 했습니다.”



바닷가 작업실에서는 전혀 다른 시간이 흐른다
바닷가 작업실에서는 전혀 다른 시간이 흐른다
김정운 저
21세기북스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이지원

예스24 독서 모임 북클러버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바닷가 작업실에서는 전혀 다른 시간이 흐른다

<김정운> 저16,200원(10% + 5%)

불안 없이 내가 진짜 하고 싶은 일을 내 마음대로 할 수 있는 최소한의 공간, 슈필라움! -문화심리학자 김정운이 몸으로 제안하는 슈필라움의 심리학 그리고 새로운 삶의 가능성을 꿈꾸게 해주는 24개의 키워드와 통찰 2012년, 문화심리학자 김정운 교수는 돌연 자신이 ‘지난 50년’ 동안 떠밀려 살아왔음..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은희경의 뉴욕-여행자 소설 4부작

오영수문학상을 수상한 「장미의 이름은 장미」를 포함한 네 편의 연작 소설. 각 작품의 인물들은 뉴욕으로 떠나고, 익숙한 공간에서 벗어났을 때 그 곁에 선 이는 타인이거나 한때 친밀하다고 느꼈던 낯선 존재다. 알 수 없는 얼굴들을 바라보다 문득 나와 마주하게 되는 새롭고도 반가운 이야기

성공적인 한국형 투자 전략

『돈의 역사는 되풀이된다』로 성공적인 투자를 위한 아낌없는 조언을 전해 준 홍춘욱 박사의 신간이다. 이메일, 유튜브를 통해 받은 수많은 질문들에 대한 답을 실제 테스트 결과들로 보여준다. 한국의 경제현실과 그에 맞는 투자 전략을 저자의 실전 투자 경험 노하우를 바탕으로 제시한다.

상상된 공동체, 기원과 역사

베네딕트 엔더슨에 따르면, 민족은 '상상된 공동체'다. 상상된 공동체인 민족이 어떻게 국가로 이어지고, 민족주의가 지배 이데올로기가 될 수 있었을까? 『만들어진 유대인』은 유대인 서사의 기원과 발전을 추적하며 통합과 배제라는 민족주의의 모순을 드러냈다.

소설가 조해진이 건네는 여덟 편의 안부

SF적 상상력을 더해 담아낸 조해진의 짧은 소설집. 앞선 작품들을 통해 여기 가장 가까운 곳을 이야기해온 작가는 이제 더 나아간 미래, 지구 너머 우주를 그리며 새로운 방식으로 우리의 오늘과 내일을 말한다. 이 ‘허락하고 싶지 않은 미래’ 앞에 선 모두에게 한줌의 빛을 건넨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