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독립 북클러버] 서들북클럽 - 『바닷가 작업실에서는 전혀 다른 시간이 흐른다』

<월간 채널예스> 2020년 8월호 예스24 독서 모임 독립 북클러버가 추천하는 책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서들북클럽’은 새로운 분야에 흥미를 느낄 수 있도록 독서 모임을 운영한다. 매달 돌아가면서 함께 읽을 책을 선정하는데, 읽고 싶지 않은 책이어도 열린 태도로 토론한다. (2020.08.07)

오프라인 독서 모임 서비스 ‘예스24 북클러버’는 신청을 통해 전국 독서 모임을 지원하고 있다. ‘독립 북클러버’로 선정된 모임은 예스24 북클럽 60일 무료 이용권과 북클럽머니 9,000원을 제공받고, 모임 후 예스블로그에 리뷰를 남기면 YES포인트 1만원을 받을 수 있다. 독립 북클러버는 예스24 홈페이지를 통해 상시 모집한다.



이달의 우수 독립 북클러버 ‘서들북클럽’

경상남도 양산시 물금신도시에 위치한 단독 주택지 ‘서들마을’. 5년 전부터 하나둘 이곳에 터를 잡은 다섯 명의 주부는 한 달에 한 번 함께 책을 읽는다. 부담 없는 독서 모임은 ‘서들북클럽’의 최대 장점. 한동네에 사는 이웃들이 모이다 보니 일정을 편하게 조율하고, 집마다 돌아가면서 장소를 제공한다. 편안하게 모일 수 있는 대신 사적인 이야기보다 책에 집중하려고 노력한 덕분에 작년 6월부터 벌써 1년 넘게 책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자신이 살 집을 직접 지은 비슷한 또래의 주부들이 모인 터라 멤버들은 공통점이 많다. 하지만 ‘서들북클럽’은 새로운 분야에 흥미를 느낄 수 있도록 독서 모임을 운영한다. 매달 돌아가면서 함께 읽을 책을 선정하는데, 읽고 싶지 않은 책이어도 열린 태도로 토론한다. 

북클러버 활동은 새로운 책을 접할 수 있는 또 다른 기회. 읽고 싶었지만 우선순위에 밀려 카트에 쌓여만 있던 책들을 ‘예스24 북클럽’으로 마음껏 담아서 읽었다. 제약 없이 고를 수 있으니 관심 없던 분야의 책도, 우연히 제목에 끌린 책도 자유롭게 읽어보는 건 덤. 평소 종이책을 선호하던 멤버들도 전자책을 경험하는 새로운 통로가 됐다. 


‘서들북클럽’이 추천하는 책



“미역 창고를 작업실로 개조하는 과정이 담겨있어 직접 집을 지은 경험이 있는 멤버들 모두 공감하면서 읽었던 책입니다. 이 책을 계기로 작가의 다른 책에 관심이 생겨 서로 빌려주기도 했습니다.”



바닷가 작업실에서는 전혀 다른 시간이 흐른다
바닷가 작업실에서는 전혀 다른 시간이 흐른다
김정운 저
21세기북스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이지원

예스24 독서 모임 북클러버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바닷가 작업실에서는 전혀 다른 시간이 흐른다

<김정운> 저16,200원(10% + 5%)

불안 없이 내가 진짜 하고 싶은 일을 내 마음대로 할 수 있는 최소한의 공간, 슈필라움! -문화심리학자 김정운이 몸으로 제안하는 슈필라움의 심리학 그리고 새로운 삶의 가능성을 꿈꾸게 해주는 24개의 키워드와 통찰 2012년, 문화심리학자 김정운 교수는 돌연 자신이 ‘지난 50년’ 동안 떠밀려 살아왔음..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소설가 김훈이 그린 인간 안중근

“안중근을 그의 시대 안에 가두어놓을 수는 없다.” 말하는, 작가 김훈이 선보이는 또 한 편의 역작. 『하얼빈』은 안중근이 이토 히로부미를 저격한 순간과 그 전후의 시간에 집중해 ‘동양 평화‘를 가슴에 품은 청년을 그린다. 기록된 역사 그 너머의 안중근을 바라보게 하는 소설

당신의 세계가 사라지지 않기를

미술 에세이스트 이소영 작가가 이번에는 '아웃사이더 아트' 이야기로 찾아왔다. 강자들의 독식으로 주목받지 못하고 소멸해가던 예술가들의 이야기. 작가의 서랍에서 꺼내진 세계들은 각각 톡톡 튀는 매력을 내뿜는다. 그들의 세계가 이제라도 응원으로 더 커져가기를.

다누리호의 여정을 응원하며

한국 최초 달 탐사선 다누리호가 2022년 8월 5일 발사됐다. 예로부터 달은 인류에게 상상력의 원천이었고 지금도 그러하다. 달 너머로 펼쳐진 광활한 우주를 알기 위해서 우리는 달에 가야 한다. 탁월한 이야기꾼 곽재식 작가가 안내하는 달 여행으로 독자를 초대한다.

위기를 기회로 바꾼다!

급변하는 국제 정세와 인플레이션 등 경제 위기 징후가 곳곳에서 나타나는 지금, 경제 전문가 8인의 식견과 통찰을 담은 책이다. KBS 라디오 <홍사훈의 경제쇼>를 통해 소개된 이슈를 잘 골라 정리했으며, 현재의 경제 흐름을 정확히 보고 대비하는 가이드가 될 것이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