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예스24, 문화비 소득공제 활성화 이벤트 실시

휴가철 문화 콘텐츠 소비 장려 및 소득공제 혜택 알리기 위해 퀴즈, 댓글 이벤트 통해 푸짐한 경품 제공, 예스24, 도서 및 공연 티켓 구매 건에 대해 소득공제 혜택 제공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대한민국 대표 서점 예스24(대표 김석환, www.yes24.com)가 도서, 공연 등의 문화비 소득공제 혜택을 알리고, 이용을 독려하기 위한 온라인 이벤트를 8월 한 달간 진행한다. (2020. 08. 03)


이번 이벤트는 여름 휴가철을 맞아 독서, 공연 관람 등의 문화 활동을 계획하는 고객들에게 제도에 대한 혜택을 적극적으로 알리며,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문화 콘텐츠 산업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한 취지에서 마련됐다. 

문화비 소득공제는 문화체육관광부가 국세청과 함께 문화계 활성화를 위해 지난 2018년 7월부터 시행하고 있는 제도로, 연간 총 급여 7,000만원 이하인 근로소득자가 지출한 도서 구입비와 공연 관람비에 대해 최대 100만원까지 30%의 소득공제 혜택을 준다. 예스24는 온라인 사이트 및 중고서점에서 구매한 도서와 공연 티켓 건에 대해 소득공제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예스24는 보다 많은 고객들이 문화비 소득공제 혜택을 알고 활용할 수 있도록 쉬운 콘텐츠로 제도에 대한 이해를 돕고, 퀴즈 이벤트를 열어 참가자 전원에게 예스24 도서 상품권 1천원과 공연 상품권 1천원을 증정한다. 또한, 가족, 친구, 연인 등 소중한 사람과 함께 보고싶은 도서 및 공연, 전시를 이벤트 페이지에 댓글로 남기면 추첨을 통해 국민관광상품권 30만원(1명), 설빙 애플망고치즈 빙수(20명), 베스킨라빈스 싱글레귤러(100명) 등의 푸짐한 경품을 제공한다. 

예스24 이희승 마케팅 본부장은 “여름 휴가철을 맞아 보다 많은 분들이 문화 활동에 참여하고 소득공제 혜택까지 누릴 수 있길 바라며 이번 이벤트를 준비했다”며, “문화비 소득공제 활성화를 통해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문화 콘텐츠 산업이 다시 활기를 되찾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벤트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예스24 홈페이지(www.yes24.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예스24 X 문화비 소득공제, 2020 여름휴가를 부탁해! 이벤트 페이지

http://www.yes24.com/Campaign/00_Corp/2020/0709Income.aspx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예스24

1999년 4월 1일, 국내 최초 인터넷서점으로 출발하여 시장을 선도해온 예스24는 도서를 기반으로 e북, 음반 및 DVD, e-러닝, 공연, 영화예매 등 각종 문화상품과 채널예스와 블로그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오늘의 책

한국의 실리콘밸리 '판교'를 다룬 최초의 책

판교가 뜨겁다. 3.3m²당 매출 5억 3,000만 원이 발생하는 그곳에선 누가, 어떻게, 왜 일하고 있을까? 당근마켓, 마켓컬리, 뱅크샐러드 등 시장 판도를 단번에 뒤바꾼 판교의 유니콘들이 완벽하게 새로운 시장을 창조하는 법을 꼼꼼하게 분석한 새로운 시장 관찰기를 담은 책.

어떻게 세금은 불평등을 강화하는가

세금은 국가가 불평등을 줄이는 데 동원할 수 있는 주요 수단이다. 그런데 세금이 오히려 불평등을 부추기고 있다면? 최근 미국에서 벌어지는 현상이다. 문제는 다른 나라도 미국을 따라하려 하고 있다는 사실이다. 합법적인 탈세가 어떻게 가능했는지 추적했다.

시인 백은선의 세 번째 시집

시인은 “시를 쓸 때는 완전히 솔직한 동시에 한 치도 솔직하지 않은 것 같”다고 말하는데, 그가 시의 언어로 재구성한 진실은 그런 고백이 무색할 만큼 여기 삶에 가까이 와 닿는다. 그러니 그 앞에 우리도 꾸밈없이 마주앉을밖에. 덕분에 물러서지 않고 한걸음, 함께 기쁘게 내딛는다.

작가들의 일기장을 닮은 에세이 시리즈, 매일과 영원

작가들의 매일을 기록한 내밀한 일기이자 자신의 문학론을 담은 에세이 시리즈, '매일과 영원'. 일기주의자 문보영 시인의 『일기시대』와 제주도에서 새로운 삶에 도전한 강지혜 시인의 『오늘의 섬을 시작합니다』로 첫 문을 연다. 하루하루 무심코 지나가는 일상에서 건져낸 영원을 담은 매일의 쓰기.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