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예스24, ‘2020 한국 문학의 미래가 될 젊은 작가’ 뽑는 온라인 투표 실시

한 달간 홈페이지에서 24명의 후보 작가 중 최대 5명까지 투표 가능, 문학 작품 속 명문장을 고르는 투표도 진행… 문장 활용해 굿즈 제작 예정, 8월, 예스24 중고서점에서 젊은 작가와 독자가 함께하는 ‘책읽아웃’ 공개 방송 실시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대한민국 대표 서점 예스24(대표 김석환, www.yes24.com)가 ‘한국 문학의 미래가 될 젊은 작가’ 선정을 위한 온라인 투표를 8월 13일까지 한 달간 실시한다.(2020. 07. 14)


독자가 직접 투표에 참여해 ‘한국 문학의 미래가 될 젊은 작가’를 뽑는 이번 행사는 2004년 시작해 올해로 16년째를 맞은 예스24의 대표적인 문화 행사다. 예스24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된 24명의 젊은 작가 후보 중 최대 5명까지 투표 가능하다. 

후보자는 2010년 이후 등단했거나, 첫 소설집이나 장편소설 혹은 첫 시집을 2010년 이후 출간한 작가 중 문학 출판사와 예스24 MD가 추천한 24명으로 추려졌다. 후보에 오른 작가는 강혜빈, 강화길, 김동식, 김세희, 김초엽, 김혜진, 문목하, 박상영, 박서련, 박선우, 백수린, 손원평, 심너울, 안미옥, 유계영, 은모든, 이원하, 임솔아, 장류진, 정세랑, 정지돈, 정해연, 천희란, 황인찬 등이다. (가나다순)

예스24는 투표에 참여한 회원 전원에게 YES24 1천원 상품권을 지급하고, 추첨을 통해 전자책 단말기 크레마 사운드업(3명), 젊은 작가 소설 세트(10명) 등의 경품을 증정한다. 이벤트 당첨자는 8월 21일 예스24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된다. 

이와 함께, 문학 작품 속 명문장을 고르는 ‘당신의 문장 투표’ 이벤트도 진행된다. 이벤트 페이지에 소개된 다양한 문장 중 마음에 드는 문장을 선택해 해시태그 ‘#예스24’, #당신의문장’과 함께 개인 SNS에 공유하면, 추첨을 통해 5명의 독자들에게 에코백을 선물한다. 또한, 독자들에게 많은 선택을 받은 명문장은 하반기에 특별한 굿즈로 제작돼 독자들을 만날 예정이다. 

이 밖에도, 예스24는 팟캐스트 ‘책읽아웃’ 공개방송을 통해 올해 젊은 작가 후보에 오른 작가와 독자들이 함께하는 특별한 시간을 마련한다. 공개방송은 오는 8월 중 예스24 중고서점에서 진행 예정이며, 자세한 일정과 참여 신청 방법은 추후 행사 페이지에서 공개된다. 

‘한국 문학의 미래가 될 젊은 작가’ 온라인 투표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예스24 홈페이지(www.yes24.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예스24 ‘한국 문학의 미래가 될 젊은 작가를 소개합니다’ 투표 이벤트 페이지

http://www.yes24.com/campaign/00_corp/2020/youngAuthor.aspx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예스24

1999년 4월 1일, 국내 최초 인터넷서점으로 출발하여 시장을 선도해온 예스24는 도서를 기반으로 e북, 음반 및 DVD, e-러닝, 공연, 영화예매 등 각종 문화상품과 채널예스와 블로그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오늘의 책

투자하기 전 꼭 읽어야 할 책

2020년부터 증시가 호황을 맞으며 주식 투자에 나선 사람이 많아졌다. 몇몇은 성공했으나 개인이 기관이나 외국인에 비해 투자에서 실패할 확률이 높다는 건 상식이다. 이를 알면서도 왜 주식 투자에 나설까? 저자는 전업투자자들을 취재하여 질문에 대한 답을 찾아 나섰다.

게일 콜드웰, 캐럴라인 냅 우정의 연대기

퓰리처상 수상작가 게일 콜드웰과 『명랑한 은둔자』 캐럴라인 냅 두 작가가 나눈 우정과 애도의 연대기. 캐럴라인 냅이 세상을 떠나자 게일은 함께 한 7년의 시간을 기억하며 그녀를 애도한다. 함께 걷고 이야기하고 기쁨과 슬픔, 위로를 주고받으며 자라난 둘의 우정이 오래도록 마음에 남는다.

떠나고 돌아오고 살아가는 일

삶이, 사랑과 신념이 부서지는 경험을 한 이들이 현실에서 한발 물러나는 것으로 비로소 자신의 상처와 진심을 마주한다. ‘완벽할 수 없고 완벽할 필요도 없’는 생애를 우리도 그들처럼 살아낼 것이다. 떠나고 또 돌아오면서, 좌절하고 흔들리는 누군가에게 기꺼이 내어줄 방을 준비하면서.

존 클라센 데뷔 10주년 기념작

칼데콧 상, 케이트 그린어웨이 상 수상 존클라센 신작. 기발한 설정과 개성 넘치는 캐릭터, 극적인 긴장감과 짜릿한 스릴이 가득한 다섯 편의 이야기를 통해 소통과 교감, 운명에 대해 이야기 한다. 그만의 독창적인 작품의 세계를 한데 모아 놓아 놓은 듯한 뛰어난 작품성이 돋보인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