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포스트 코로나 사회] 당연하던 일상, 저절로 가능했던 미래

『포스트 코로나 사회』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전 방위에서 우리 앞으로 밀어닥치는 코로나19의 여파들을 이해하고 체화해 유의미한 축적을 이루어야 한다는 지금의 과제에 대한 현장과 학문의 응답이자 모두가 함께해야 하는 성찰로의 초대다.(2020. 06. 05)



21세기 이후 처음 경험하는 규모의 팬데믹, 사회-정치-경제-문화-과학-환경을 아우르는 체제 수준의 감염병은 과거의 일상을 낯설게 만든 것은 물론 가깝고 먼 미래에 대한 전망까지도 바꾸어놓으며 그 사이에 끼인 현재의 무수한 경험을 코로나 이전과 이후로 갈라지게 만들었다. 가능했던 것들은 가능성을 기약하기 어려워졌고, 불가능하다고 생각했던 것들의 가능성은 기나긴 의심의 터널을 지나 증명의 시험대에 올랐다. 



포스트 코로나 사회
포스트 코로나 사회
김수련,김동은,박철현,김민아 등저
글항아리





추천기사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출판사 제공

출판사에서 제공한 자료로 작성한 기사입니다. <채널예스>에만 보내주시는 자료를 토대로 합니다.

포스트 코로나 사회

<김수련>,<김동은>,<박철현>,<김민아> 등저13,500원(10% + 1%)

당연하던 일상, 저절로 가능했던 미래 그 모든 것을 바꾸어놓은 체제 수준의 감염병 코로나19 우리는 아직 그것을 모르며, 뉴 노멀은 그냥 오지 않는다 처음 경험하는 21세기 팬데믹을 우리 자신의 것으로 만들기 위한 이해와 체화, 성찰과 축적의 제안들 일곱 번째 코로나바이러스의 출현이다. 그러나 이..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사계절어린이문학상 대상 수상작

몸속 돌연변이 유전자가 활동하면 털복숭이로 변하고, 엄청난 힘이 생기는 아이들과 이 아이들을 괴물이라 부르며 위험으로 취급하는 사회. 차별과 편견에 맞서는 몬스터 차일드들의 모험과 연대를 장르물의 매력과 사회에 대한 문제의식을 고루 갖추어 표현한 판타지 동화이다.

위대한 사상가들의 명상 수업

『초역 니체의 말』의 저자 시라토리 하루히코 신작. 이번 책에서는 니체를 포함해 괴테, 릴케, 프롬, 부버 등 명상을 통해 자기만의 세계를 구축해나간 위대한 개인에 주목했다. 이들이 이미 효과를 봤던 명상법은 바쁜 일상으로 지친 현대인에게 의미와 위안을 전한다.

KBS 박종훈 기자의 미래 전망

반복되는 돈의 흐름 속에서 부의 시그널을 발견할 수 있다면, 미래의 위기 속에서도 내 자산을 지키고 부를 손에 넣을 수 있다. 변화가 클수록 부의 기회 역시 커진다. 불황 이후 찾아올 세계 경제 패러다임 속 5가지 부의 시그널을 제시하며, 앞으로 다가올 변화들을 짚어주는 책.

찬호께이표 추리 세계의 원점

찬호께이가 철저한 고증을 바탕으로 재해석한 세 편의 동화. 『마술 피리』에서는 그의 데뷔작인 「잭과 콩나무 살인사건」을 포함, 추리소설로 새롭게 탄생한 친숙한 동화들을 만날 수 있다. 사건의 실체를 밝히려는 법학 박사 라일 호프만과 그의 조수 한스 안데르센의 흥미로운 여정에 함께 해보자!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