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편집자의 기획] 실크 스크린으로 탄생한 여성 과학자 - 『나의 과학자들』

『나의 과학자들』 위정은 편집자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주제와 방향성 모두 훌륭한 원고를 받아들고, 위정은 편집자는 행복한 고민에 빠졌다. 기획 단계부터 ‘그림책’에 정체성을 두고 작업했다. (2020.06.04)


여성 과학자들의 이야기와 아름다운 실크 스크린 판화가 만나 독특한 책이 탄생했다. 『나의 과학자들』의 기획은 이지유 작가가 과학책방 ‘갈다’에서 과학 그림책 프로그램을 수강하며 시작됐다. 8개월 간 인생에 영향을 끼친 여성 과학자들의 얼굴을 실크 스크린으로 찍어 내는 작업이었다. 저마다의 사연을 담은 다양한 이미지들이 위정은 편집자의 마음을 사로잡았고, 바로 출간을 제안했다. 다양한 여성들의 삶을 조명하는 ‘신개념 교양 에세이’가 될 것 같다는 예감이 들었다고 한다. 

주제와 방향성 모두 훌륭한 원고를 받아 들고, 위정은 편집자는 행복한 고민에 빠졌다. 기획 단계부터 ‘그림책’에 정체성을 두고 작업했다. 이미지를 잘 살리기 위해 발색이 좋은 종이와 양장 제본을 선택했고, 표지는 자켓과 양장 두 가지로 만들었다. 책의 만듦새까지 신경 쓴 걸 눈여겨 본 김지은 평론가가 SNS에 감상평을 남기기도 했다. “볼로냐 라가치상을 받게 되면, 여기를 성지로 여겨 달라”는 칭찬에, 위 편집자는 희열을 느꼈다고.

위정은 편집자는 이 책이 진로를 고민하는 사람들에게 전해지기를 바란다. “나는 어떤 사람을 닮고 싶은가, 나는 어떻게 살아가고 싶은가를 고민하는 독자들과 함께 나누면 좋을 것 같아서 타깃 독자를 10대 청소년으로 정했습니다. 그런데 이런 고민을 청소년들만 하는 게 아니잖아요? 내 삶의 방향을 고민하고 있는 사람, 계획과 다르게 풀리는 인생도 괜찮다는 격려가 필요한 사람이라면 누구나 읽어도 좋을 책입니다.”



나의 과학자들
나의 과학자들
이지유 저
키다리





추천기사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김윤주

좋은 책, 좋은 사람과 만날 때 가장 즐겁습니다. diotima1016@yes24.com

나의 과학자들

<이지유> 저11,700원(10% + 5%)

논픽션 작가 이지유가 선보이는 ‘인생 과학자들’을 통해 내 인생의 중요한 인물들과 지키고 싶은 가치를 돌아보게 되는 신개념 교양 에세이. 작가 이지유는 『나의 과학자들』을 통해 세상이 알아주지 않아도 묵묵하게 자기 길을 걸어온 여성 과학자들의 존재를 자신만의 방식으로 드러내고자 한다. 8개월 동안 실크 스크린 작..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생명에 관한 완벽한 안내서

노벨 생리의학상을 수상한 생물학자 폴 너스가 ‘생명이란 무엇인가’라는 근원적인 질문에 답을 제시한다. 세포, 유전자, 진화, 화학, 정보라는 생물학의 5가지 원대한 개념을 통해 생명의 비밀을 밝힌다. 모든 생물들이 어떻게 연결되어 있는지, 어떻게 함께 살아가야 할지를 흥미롭게 풀어낸다.

어떻게 살아야 하는지 잘 아는 사람이 되는 법

코로나 블루를 넘어 레드로. 피할 수 없는 불안과 분노 속에서 살아가는 요즘 나를 지키기 위한 전문가의 '지혜'라는 처방은 참 뜻밖이다. 미지의 보물 같은 지혜를 눈에 보이고 손에 잡히는 것으로 가질 수 있다면 어떨까? 오늘을 사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지혜의 능력을 길러주는 현실적인 책.

고고학으로 접근하는 기록 너머 역사

세계 4대 문명이라는 개념은 언제부터 만들어졌을까? 기자조선은 실재했을까? 임나일본부의 실체는? 첨예한 입장이 대립하는 고대사에 관해 고고학 자료를 활용하여 강인욱 교수가 설명한다. 지배와 폭력이 아니라 공존과 평화를 지향하는 매혹적인 고대사 여행.

수상한 시리즈 박현숙 작가의 그림책

탐정이 꿈인 소녀 ‘나여우’가 방학을 맞아 고모와 잠깐 지내게 되면서 겪는 에피소드를 담은 책. 서로와 인사도 하지 않고 벽만 보고 있는 삭막한 아파트! 주인공 소녀가 어느 날 엘리베이터에서 귀신을 보게 되고, 정체를 파악하고자 문도 열어주지 않는 이웃들을 탐방하며 겪는 미스터리 모험담.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