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경제학자의 인문학 서재] 다채로운 세계를 넘나드는 지적 탐험의 시작!

『경제학자의 인문학 서재』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많은 사람들이 경제학은 복잡한 수학공식이 가득한, 어려워만 보이는 학문이라고 생각한다. 그래서 경제학 지식은 자신의 삶과는 전혀 상관없는 것이라 여기기도 한다. 그러나 우리는 모두 생산과 소비, 저축과 투자를 하며 살아간다. (2020. 03. 16)

카드뉴스_경제학자의인문학서재_500px.jpg

 

카드뉴스_경제학자의인문학서재_500px2.jpg

 

카드뉴스_경제학자의인문학서재_500px3.jpg

 

카드뉴스_경제학자의인문학서재_500px4.jpg

 

카드뉴스_경제학자의인문학서재_500px5.jpg

 

카드뉴스_경제학자의인문학서재_500px6.jpg

 

카드뉴스_경제학자의인문학서재_500px7.jpg

 

카드뉴스_경제학자의인문학서재_500px8.jpg

 

카드뉴스_경제학자의인문학서재_500px9.jpg

 

카드뉴스_경제학자의인문학서재_500px10.jpg

 

카드뉴스_경제학자의인문학서재_500px11.jpg

 

카드뉴스_경제학자의인문학서재_500px12.jpg

 

카드뉴스_경제학자의인문학서재_500px13.jpg

 

카드뉴스_경제학자의인문학서재_500px14.jpg

 

카드뉴스_경제학자의인문학서재_500px15.jpg

 

카드뉴스_경제학자의인문학서재_500px16.jpg

 

카드뉴스_경제학자의인문학서재_500px17.jpg

 

카드뉴스_경제학자의인문학서재_500px18.jpg

 

카드뉴스_경제학자의인문학서재_500px19.jpg

 

카드뉴스_경제학자의인문학서재_500px20.jpg

 

 

 

역사, 문학, 예술, 심리, 문화, 과학, 정치, 사회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영역의 사건들을 경제학적인 프레임을 통해 소개한다. 단군신화에도 백성들의 경제문제에 대한 고민이 깃들어 있고, 신분제는 사회적인 이유보다는 경제적인 이유로 파생된 제도이며, 아인슈타인조차 실업 문제로 고민했다.

 


 

 

경제학자의 인문학 서재박정호 저 | 더퀘스트
연 100회 이상의 강의, 10만 명이 넘는 사람들에게 ‘보통 사람들을 위한 친절한 경제 강의’로 유명한 저자 박정호 박사가 일상에 스며든 경제원리와 지식을 아주 쉽고 재밌게 소개한다.

 

 

 

 

배너_책읽아웃-띠배너.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출판사 제공

출판사에서 제공한 자료로 작성한 기사입니다. <채널예스>에만 보내주시는 자료를 토대로 합니다.

경제학자의 인문학 서재

<박정호> 저16,650원(10% + 5%)

경제학을 통해 세상을 넓고, 깊게 이해한다! 누구나 경제학자가 될 필요는 없다. 그러나 자본주의 시대를 살아가는 현대인에게 어느 정도의 경제학 지식은 필수이다. 연 100회 이상의 강의, 10만 명이 넘는 사람들에게 ‘보통 사람들을 위한 친절한 경제 강의’로 유명한 저자 박정호 박사가 일상에 스며든 경제원리..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ebook
경제학자의 인문학 서재

<박정호> 저13,000원(0% + 5%)

경제학은 인문학과 어떻게 연결되는가 왜 어느 분식집에 가도 떡볶이 가격은 2~3,000원 내외로 결정될까? 패션디자이너인데도 신제품 출시에 수요와 공급의 법칙을 적용할 수 있는 까닭은? 어떻게 서너 살 아이도 장난감을 선택할 때 자신에게 무엇이 더 이득인지 알까? 이유는 간단하다. 우리는 경제학을 ..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한국의 실리콘밸리 '판교'를 다룬 최초의 책

판교가 뜨겁다. 3.3m²당 매출 5억 3,000만 원이 발생하는 그곳에선 누가, 어떻게, 왜 일하고 있을까? 당근마켓, 마켓컬리, 뱅크샐러드 등 시장 판도를 단번에 뒤바꾼 판교의 유니콘들이 완벽하게 새로운 시장을 창조하는 법을 꼼꼼하게 분석한 새로운 시장 관찰기를 담은 책.

어떻게 세금은 불평등을 강화하는가

세금은 국가가 불평등을 줄이는 데 동원할 수 있는 주요 수단이다. 그런데 세금이 오히려 불평등을 부추기고 있다면? 최근 미국에서 벌어지는 현상이다. 문제는 다른 나라도 미국을 따라하려 하고 있다는 사실이다. 합법적인 탈세가 어떻게 가능했는지 추적했다.

시인 백은선의 세 번째 시집

시인은 “시를 쓸 때는 완전히 솔직한 동시에 한 치도 솔직하지 않은 것 같”다고 말하는데, 그가 시의 언어로 재구성한 진실은 그런 고백이 무색할 만큼 여기 삶에 가까이 와 닿는다. 그러니 그 앞에 우리도 꾸밈없이 마주앉을밖에. 덕분에 물러서지 않고 한걸음, 함께 기쁘게 내딛는다.

작가들의 일기장을 닮은 에세이 시리즈, 매일과 영원

작가들의 매일을 기록한 내밀한 일기이자 자신의 문학론을 담은 에세이 시리즈, '매일과 영원'. 일기주의자 문보영 시인의 『일기시대』와 제주도에서 새로운 삶에 도전한 강지혜 시인의 『오늘의 섬을 시작합니다』로 첫 문을 연다. 하루하루 무심코 지나가는 일상에서 건져낸 영원을 담은 매일의 쓰기.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