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살아남아 웃는 남자, 슈퍼주니어 규현

뮤지컬과 예능에서 빛나는 규현의 웃음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규현은 그동안 자신이 해야 할 일을 꾸준히 해왔고, 그 결과 슈퍼주니어의 데뷔 멤버가 아니었음에도 불구하고 꿋꿋하게 살아남은 몇 안 되는 멤버 중 한 명이 되었다. 그리고 이제는 뮤지컬이든, 예능에서든 마음껏 웃는 남자의 자리를 꿰찰 수 있는 아이돌로 자리 잡았다. (2020.02.06)

사진1.JPG

뮤지컬 웃는 남자 이미지컷 (출처: EMK뮤지컬컴퍼니 제공)

 

 

"잘 놀다 가세요. 즐겨요!" 보이그룹 슈퍼주니어의 멤버이자 예능인, 뮤지컬 배우로 활동 중인 규현은 현재 출연 중인 뮤지컬 '웃는 남자'의 프로그램 북에 사인과 함께 다음과 같은 메시지를 남겼다. '웃는 남자'에서 그가 맡은 그윈플린은 기이하게 찢어진 입 때문에 언제나 웃는 것처럼 보이는 기형 인간이다. 빅토르 위고의 원작소설이 지닌 무게감을 무대 위 연기를 통해 "그래, 난 괴물. 추한 구경거리, 난 웃는 놈"이라고 토로하며 자조하는 규현의 모습은 "즐겨요!"라는 말이 무색하게 아픈 역사를 상기시키고, 비슷한 역사가 재현되는 것은 아닌지 돌아보게 만드는 씁쓸한 순간을 낳는다.

 

자신의 처지를 돌아보며 'THE MAN WHO LAUGHS'라고 적힌 어릿광대용 무대 장치를 손으로 쓸어보는 규현의 얼굴은 그윈플린의 삶이 아닌 규현의 삶을 돌아보게 만든다. 무대 위나 카메라 앞에서 늘 연기를 하고 있어야 하는 아이돌 내지는 배우.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는 늘 자연스럽게 움직이고 말하는 사람이다. 슈퍼주니어의 무대에서도, 입대 전에 오랫동안 고정으로 활약한 MBC '라디오스타'에서도, 제대와 동시에 돌아온 나영석 PD의 각종 예능에서도 그는 늘 자리를 뺏길까 전전긍긍하는 많은 연예인들과는 달리 그 순간 자체에 충실한 사람의 모습을 보여주었다. 제대와 동시에 늘 하던 대로 새 음반을 내고, tvN '강식당'에 합류한 그는 제대로 말할 틈도 없이 묵묵히 피자를 만들었다.

 

이후 tvN '신서유기'에서 우스꽝스러운 자유의 여신상 분장을 하고 난 뒤 그는 모든 것을 체념한 표정을 하고서도 팔을 바꿔가며 꿋꿋이 횃불을 들고 카메라 앞에 섰다. 남들이 장난을 치면 받아치되 먼저 과한 오기나 객기를 부리지 않고, 쟁쟁한 예능인들 사이에서도 주어진 일은 성실히 소화하되 지친 기색을 숨기는 것도 꺼리지 않으면서 그는 눈치껏 영리하게 스스로의 캐릭터를 만들어왔다. 마치 모든 것을 내려놓고 다시 광대이기를 택하는 그윈플린의 선택처럼 자연스러움 그 자체를 좇으면서.

 

 

사진2.jpg
tvN <신서유기>의 한 장면

 

 

규현을 오랫동안 봐온 한 방송 관계자는 "자기가 해야 될 일이 뭔지 안다. 머리가 좋은 사람이다."라고 말한다. 이 관계자의 말처럼 규현은 그동안 자신이 해야 할 일을 꾸준히 해왔고, 그 결과 슈퍼주니어의 데뷔 멤버가 아니었음에도 불구하고 꿋꿋하게 살아남은 몇 안 되는 멤버 중 한 명이 되었다. 그리고 이제는 뮤지컬이든, 예능에서든 마음껏 웃는 남자의 자리를 꿰찰 수 있는 아이돌로 자리 잡았다. "잘 놀다 가라"는 그의 말에서 '웃는 남자'의 진짜 의미를 찾을 수 있는 이유다.

 

 

 

 

 

 

 

 

 

배너_책읽아웃-띠배너.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박희아

한국 대중문화 전반에 대해 이야기하지만, 사실상 K-POP 아이돌 전문 저널리스트에 가깝다. 웹진 아이즈(IZE)에서 취재팀장을 맡고 있으며, 현재 KBS 1, 3라디오, TBS 등에서 한국의 음악, 드라마, 예능에 관해 설명하는 일을 한다. <아이돌 메이커(IDOL MAKER)>(미디어샘, 2017), <아이돌의 작업실(IDOL'S STUDIO)>(위즈덤하우스, 2018), <내 얼굴을 만져도 괜찮은 너에게 - 방용국 포토 에세이>(위즈덤하우스, 2019) <무대 위의 아이돌>(머니투데이퍼블리싱, 2019) 등을 작업했다. 동화책을 좋아한다.

오늘의 책

세상을 이해하고 설명하는 방식, 수학

수학자 김민형 교수의 신작. 다양한 독자 7인과의 문답들을 모았다. 수, 공식의 역사부터 알고리즘, 대수 기하학, 상대성 이론에 이르기까지 수학의 언어가 쉽고 폭넓게 펼쳐진다. 친절한 저자와 함께 질문을 찾다 보면, ‘수포자’마저도 수학적 사고로 자신의 세계가 물들어가는 경험을 할 것이다.

그는 '실리콘밸리의 감춰진 비밀' 이었다

애플, 구글, 아마존 등 손대는 기업마다 시가총액 1조 달러를 돌파해 ‘1조 달러 코치’라 불린 사람. 지금은 별이 된 실리콘밸리 CEO들의 위대한 스승, 빌 캠벨의 삶과 리더십 원칙이 구글 전 회장 에릭 슈미트에 의해 최초 공개된다. 협력과 신뢰를 우선시한 빌 만의 코칭은 어떻게 팀을 변화시켰을까?

사랑하는 우리 살아가는 우리

사랑을 주제로 한 소설가 이기호의 짧은 소설 모음집. 30편의 작품 속에서 어딘가 부족하고 어리숙하고 짠해 보이는, 알고 보면 아주 보통의 삶을 사는 이들이 각자의 방식으로 최선을 다해 서로 마음을 주고 받는다. 재미와 감동을 두루 갖춘 유쾌하고 또 뭉클한 이야기.

유튜브 스타 고양이를 사장님으로 모신다면?

제26회 황금도깨비상 수상작으로 백만 구독자를 거느린 유튜브 스타 고양이 ‘강남’을 사장님으로 모시게 된 지훈이의 아르바이트 체험기가 코믹하게 펼쳐진다. 자신만의 특별한 인생철학을 늘어놓는 고양이 스타와 위기 속 가족들을 위해 업무에 최선을 다하는 지훈이의 우정이 빛나는 동화이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