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셀럽의 책] 뽀블리 박보영이 장바구니에 넣어둔 책은?

셀럽이 읽는 책이 궁금해요 (9) 『버드 스트라이크』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인간 박보영’의 일상을 채우는 것 중 하나가 바로 ‘책’이다. 그는 평소 자기 전 인터넷으로 책을 ‘충동구매’한다고. (2020.01.07)

 

박보영3.jpg
네이버 V LIVE 박보영 편의 한 장면

 

 

<채널예스>가 매주 화요일 ‘셀럽의 책’을 연재합니다. 지금 가장 핫한 셀럽이 읽는 책을 소개하고, 특별한 독서 취향을 알아봅니다.

 

 

‘뽀블리’라 불릴 정도로 많은 사랑을 받는 배우 박보영. 영화 <너의 결혼식>에서 드라마 <어비스>까지 다양한 캐릭터에 도전하여 뛰어난 연기를 보여주었다. 타고난 배우인 듯한 박보영이지만, 일상의 소중함 또한 놓치지 않는다. 그는 ‘인간 박보영’도 포기하고 싶지 않다며, 일하지 않는 시간에는 지하철을 타고 서점에 가는 등 평범한 일상을 즐긴다고 밝혔다. 그 소소한 일상을 채우는 것 중 하나가 바로 ‘책’이다.

 

2019년 9월 4일 자 V LIVE에서 박보영은 자신이 구입한 책 목록을 공개했다. 평소 자기 전 인터넷으로 책을 ‘충동구매’한다고. 새벽 쇼핑을 하면 자신도 모르게 많이 주문하게 된다는 귀여운 경고를 하기도 했다. 한강의 『소년이 온다』 부터 에세이 『내가 죽으면 장례식에 누가 와줄까』 까지 그의 독서 취향은 폭넓다. 그중 하나가 구병모의 버드 스트라이크』 . 그는 평소 이 책을 장바구니에 넣어두었다고 밝혔다.

 

 

 

800x0.jpg

 

 

 『버드 스트라이크』위저드 베이커리』 , 『네 이웃의 식탁』 등으로 비범한 스토리텔러의 면모를 보여준 구병모 작가의 장편소설. 2011년 구상을 시작하여 초고 완성까지 7년여의 시간이 걸렸다고 한다. 긴 시간 다져온 만큼, 스토리는 더욱 진화했다. 날개를 펼쳐 하늘을 날고, 그 날개로 생명을 치유할 수 있는 ‘익인들’의 이야기. 그 정교한 세계를 만나보자.

 

 

 

 

 

 

 



 

 

버드 스트라이크구병모 저 | 창비
날개를 펼쳐 하늘을 날 수 있고, 그 날개로 아픈 생명을 감싸서 치유할 수 있는 ‘익인’들의 존재가 눈앞에 그려지는 듯 생생하다. 그들 사이에서 성장하며 새로운 내일을 만들어 가는 주인공들의 모습 또한 놀라운 매력과 흡인력으로 마음을 사로잡는다.

 

 

 

 

 

 

 

배너_책읽아웃-띠배너.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김윤주

좋은 책, 좋은 사람과 만날 때 가장 즐겁습니다.

오늘의 책

무라카미 하루키 6년 만의 소설집

무라카미 하루키가 새 소설로 돌아왔다. 장르를 넘나드는 음악과, 작가가 꾸준히 응원해온 야구팀 등 하루키 월드를 구성하는 다채로운 요소들을 한데 만나볼 수 있는 단편집. 특유의 필치로 그려낸 소설들과, 이야기를 아우르는 강렬한 표제작까지, 그만의 작품 세계가 다시 열린다.

변화의 핵심, 새로운 주도주는 무엇?!

올 한해 주식은 그 어느 때보다 우리의 마음을 뒤흔들었다. 벤저민 그레이엄 역시 변덕스러운 사람에 빗대었을 정도로 예측이 어려운 시장, 미스터 마켓. 앞으로 또 어떻게 전개될까? '삼프로TV'로 입증된 전문가들이 양질의 분석과 통찰을 통해 2021년 변화의 핵심에 투자하는 방법을 공개한다!

김소연 시인의 첫 여행산문집

『마음사전』으로 시인의 언어를 담은 산문집을 선보였던 김소연 시인이 지난날에 떠난 여행 이야기를 담은 첫 여행산문집을 출간했다. 시인이 소환해낸 자유롭고 따뜻했던 시간들은 기억 속 행복했던 여행을 떠오르게 한다. 지금 당장 떠나지 못하는 답답한 일상에 더 없이 큰 위안을 주는 책.

차라투스트라, 니체 철학의 정수

니체를 다른 철학자와 구분짓는 두 가지는 혁명적인 사상과 이를 담은 문체다. 『차라투스트라는 이렇게 말했다』는 두 가지가 극대화된 작품으로, 니체 산문의 정수다. 니체 전문가 이진우 교수와 함께 차라투스트라를 만나자. 나다움을 지킬 수 있는 지혜를 얻게 될 것이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