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김숙, 챔피언의 얼굴

트로피보다 더 찬란히 빛나는 성취를 머금은 얼굴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김숙은 KBS에서 <개그 콘테스트> 은상을 받은 것 말고는 상은커녕 제대로 된 기회도 받은 적이 없어서 광야를 떠돌다가 팟캐스트 <송은이 김숙의 비밀보장>, JTBC <님과 함께 – 최고의 사랑>으로 대세가 된 뒤에야 KBS에 돌아올 수 있었다. (2019. 12. 23)

김숙_송은이.jpg
송은이 인스타그램 계정 (@saru337)
 


김숙이 지금 KBS에서 진행을 맡고 있는 예능 프로그램은 3개다. 여행예능 <배틀트립>, 관찰예능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퀴즈예능 <옥탑방의 문제아들>. 특히 <배틀트립>의 초창기 MC들이 교체되는 와중에도 김숙은 홀로 남아 프로그램의 정체성을 지켰고,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는 80의 나이에 MC가 된 심영순을 리드하며 8개월 만에 프로그램을 안정세에 올렸다. KBS Joy <연애의 참견>을 두 시즌 동안 지키고 있는 것 또한 김숙이다. 돌이켜보면 최근 몇 년간 KBS 예능국이 뭔가 새로운 것을 시도했던 순간마다 그 자리에는 김숙이 있었다. 김숙은 KBS <인간의 조건> 여성편의 맏언니였고, <언니들의 슬램덩크>를 지탱했던 팀의 척추였으며, <김생민의 영수증>에서 소비지향적인 사람들을 변호하는 대변인이었다. 자기들도 남자로만 MC 네 명을 채웠으면서, <대화의 희열> 시즌1이 한국 예능의 기형적인 성비를 성토할 수 있었던 건, 오직 첫 게스트가 김숙이었기에 가능한 일이었다.
 
KBS가 김숙에게 많은 기회를 주고 중용했다고 보는 이도 있을 것이다. 나는 김숙이 KBS에게 알리바이가 필요한 순간마다 등장해 KBS를 도왔다고 본다. 우리가 남자 예능만 만드는 채널은 아니라는 알리바이, 우리도 시대의 조류에 발맞춰 열심히 새로운 것을 시도하고 있다는 알리바이. KBS <연예대상> 지지 연설을 하러 나온 전년도 대상 수상자 이영자의 말처럼, 김숙은 KBS에서 <개그 콘테스트> 은상을 받은 것 말고는 상은커녕 제대로 된 기회도 받은 적이 없어서 광야를 떠돌다가 팟캐스트 <송은이 김숙의 비밀보장>, JTBC <님과 함께 - 최고의 사랑>으로 대세가 된 뒤에야 KBS에 돌아올 수 있었다. <개그 콘테스트> 은상 수상과 <연예대상> 토크&쇼 MC부문 여자 최우수상 수상 사이의 21년의 공백을 생각하면, 도움을 받은 쪽은 김숙보단 KBS 쪽에 가깝다.
 
데뷔 24년만에 첫 연예대상 대상 후보가 된 김숙은 빈 손으로 돌아갔다. 대상은 KBS <해피선데이 - 슈퍼맨이 돌아왔다>의 ‘슈퍼맨 아빠들’의 몫이었다. 난 여전히 올해는 김숙이 받았어야 한다고 생각하지만, 사람들은 안다. 김숙이 일궈온 명백한 성취를 증명하기 위해 굳이 대상 트로피가 필요하지 않다는 것을. 트로피보다 더 찬란히 빛나고 있는 건 김숙 자신이라는 것을. 송은이는 <연예대상> 다음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두 사람이 함께 찍은 사진을 올리며 “숙이가 세계 챔피언!!!!!”이라 말했다. 양희은이 “축하! 그런데 무엇으로 세계 챔피언인지?”라고 묻자 송은이는 이렇게 답했다. “웃기고, 잘 웃고, 잘 먹고, 잘 자고. 이제 정상적인 멘트도 잘하고. 엠씨도 잘 보고, 밝고 명랑하고 착하고. 이정도면 챔피언이죠.” 송은이가 맞다. 지금 이 순간 챔피언의 자리에 서 있는 건 그 누구도 아닌 김숙이다.

 

 

 

 

 

 

배너_책읽아웃-띠배너.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3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이승한(TV 칼럼니스트)

TV를 보고 글을 썼습니다. 한때 '땡땡'이란 이름으로 <채널예스>에서 첫 칼럼인 '땡땡의 요주의 인물'을 연재했고, <텐아시아>와 <한겨레>, <시사인> 등에 글을 썼습니다. 고향에 돌아오니 좋네요.

오늘의 책

무라카미 하루키 6년 만의 소설집

무라카미 하루키가 새 소설로 돌아왔다. 장르를 넘나드는 음악과, 작가가 꾸준히 응원해온 야구팀 등 하루키 월드를 구성하는 다채로운 요소들을 한데 만나볼 수 있는 단편집. 특유의 필치로 그려낸 소설들과, 이야기를 아우르는 강렬한 표제작까지, 그만의 작품 세계가 다시 열린다.

변화의 핵심, 새로운 주도주는 무엇?!

올 한해 주식은 그 어느 때보다 우리의 마음을 뒤흔들었다. 벤저민 그레이엄 역시 변덕스러운 사람에 빗대었을 정도로 예측이 어려운 시장, 미스터 마켓. 앞으로 또 어떻게 전개될까? '삼프로TV'로 입증된 전문가들이 양질의 분석과 통찰을 통해 2021년 변화의 핵심에 투자하는 방법을 공개한다!

김소연 시인의 첫 여행산문집

『마음사전』으로 시인의 언어를 담은 산문집을 선보였던 김소연 시인이 지난날에 떠난 여행 이야기를 담은 첫 여행산문집을 출간했다. 시인이 소환해낸 자유롭고 따뜻했던 시간들은 기억 속 행복했던 여행을 떠오르게 한다. 지금 당장 떠나지 못하는 답답한 일상에 더 없이 큰 위안을 주는 책.

차라투스트라, 니체 철학의 정수

니체를 다른 철학자와 구분짓는 두 가지는 혁명적인 사상과 이를 담은 문체다. 『차라투스트라는 이렇게 말했다』는 두 가지가 극대화된 작품으로, 니체 산문의 정수다. 니체 전문가 이진우 교수와 함께 차라투스트라를 만나자. 나다움을 지킬 수 있는 지혜를 얻게 될 것이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