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이런 콜라보 이벤트는 처음이지? - 문학테라피

<채널예스> 인친소 15편: 문학테라피 (@munhaktherapy)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북스타그램은 스스로가 재미있어야 오래 할 수 있는 것 같아요. 사진을 무조건 예쁘게 찍거나 글을 길게 쓰는 건 필수적인 요소는 아니니 스스로가 재미를 느낄 수 있는 방법을 찾아야 해요. (2019.12.10)

배너 사진1.jpg

 

 

<채널예스>가 특집기획으로 인스타그램에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인기 출판사의 계정을 소개합니다. 반가운 책소식으로 피드를 채워주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들어보세요!

 

 

출판계의 ‘인싸’ 두 명이 뭉치면 역대급 콜라보 이벤트가 탄생한다! 바로 <마케터들끼리 사장님 몰래 하는 이벤트>. 마케터의 자존심을 건 흐름출판 박 대리와 문학테라피 김개미의 대결에 눈을 뗄 수 없었다. 특히, 박 대리에 맞서는 귀여운 김개미의 패기에 반했다고나 할까. 김개미 마케터가 책임지고 관리하는 문학테라피 계정 역시 독특한 색깔이 있다. 가장 큰 장점은 ‘공감’. 직장인 공감 콘텐츠, 직장 실수담 사연 공모 등 독자에게 친근하게 다가가 한 권의 책을 권한다. 말 그대로 ‘테라피’의 공간인 문학테라피 계정 을 지금 만나 보자.

 

문학테라피 계정의 운영 콘셉트를 설명해주세요. 

 

문학테라피 계정은 홍보마케터가 혼자 담당하고 있어요. 처음에는 굉장히 신경 썼거든요. 무엇을 무슨 요일에 올려야 하고, 어떤 문구를 적어야 하고, 이런 것들요. 그런데 이제는 마음 편하게 올리려고 하고 있어요. 각 잡고 독자들에게 책을 홍보하려고 하기보다는 ‘문학테라피’ 이름처럼 제 마음 편하게 운영하다 보니 독자님들도 편하게 보시는 것 같아요. 독자님들께 친근감 있고 편하게 다가가려고 노력하고 있어요.

 

 

사진2.jpg
반응이 뜨거웠던 흐름출판과의 콜라보 이벤트

 

<문학테라피 X 흐름출판 마케터들끼리 사장님 몰래 하는 이벤트>가 눈에 딱 들어왔어요! 콘셉트가 너무 재미있는데요, 어떻게 콜라보할 생각을 하셨어요? 박 대리님이랑 실제 친분이 있으신가요?

 

문학테라피(생각의길)에서 먼저 『1389번 귀 인식표를 단 암소』 를 출간했는데, 저희 책을 본 박 대리님이 흐름출판에서도 결이 비슷한 『클린 미트』 가 나온다며 콜라보를 제안하셨어요. 회사에 말하지 않고 콜라보를 하게 되어서 스릴 넘쳤습니다. 카드 뉴스를 만들면서 신났어요. 독자님들도 좋아해 주시고 저도 재미있게 즐길 수 있었던 이벤트여서 뜻깊네요!

 

박 대리님은 한동안 인스타그램으로만 친분을 유지하다가 마케터 모임에 나가면서 3번 본 사이입니다. 신입인 제가 취업할 때 박 대리님 글을 보면서 많이 도움을 얻었기 때문에 처음에는 신기했어요. 박 대리님은 제가 말 한마디 하는 동안 스무 마디 하시는 ‘인싸’입니다. 앞으로도 친하게 지내요 박 대리님! ^^

 

 

사진3.jpg
김개미 마케터의 개인 북스타그램

 

 

김개미 마케터님의 개인 북스타그램 을 보는 재미도 쏠쏠합니다. 문학테라피 마케터의 일상은 어떤지 살짝 공개해주시고요. 개인 ‘북스타그램’의 콘셉트를 소개해주세요.


홍보마케터인 저는 내근직이라서 주로 사무실에 있어요. 아침에는 점심시간 기다리고, 오후에는 퇴근 시간 기다리는 전형적인 직장인이기도 해요. 근처 카페 가서 책 사진 찍으며 덤으로 디저트 먹는 게 제일 행복한 순간입니다. 


제가 운영하는 김개미 개인 북스타그램은 순수하게 제가 읽은 책만 독서 리뷰글을 남기고 있어요. 그중에서도 #개미초강추 태그로 인상 깊게 읽은 책을 추천하고 있습니다. 이왕이면 책 사진을 예쁘게 찍어 올리려고 노력 중인데요, 흰 테이블 카페를 찾아다니다가 근처에 없어서 테이블을 하나 구입하기도 했어요. (내 월급…)


북스타그램은 스스로가 먼저 재미있어야 오래 할 수 있는 것 같아요. 사진을 무조건 예쁘게 찍어야 한다든지, 글을 길게 써야 한다든지 하는 건 필수적인 요소는 아니니 스스로가 재미를 느낄 수 있는 방법을 찾는 것도 중요한 것 같아요.

 

 

사진4.jpg

직장인 허언증 카드 뉴스

 

 

가장 반응이 뜨거웠던 게시글을 소개해주세요!


『내가 무슨 부귀영화를 누리겠다고』 를 홍보할 때 카드 뉴스를 많이 만드는 전략을 세웠는데요. 처음에는 그냥 책 내용으로만 만들려고 하다가 재미를 살리고 싶어졌어요. 그래서 제 속마음(?)이 들어간 ‘직장인 허언증’ 카드 뉴스 를 만들었고, 많은 분들이 그 카드 뉴스를 좋아해 주셨어요. 실제로 제가 많이 하고 다니는 말들로 구성된 카드 뉴스입니다. 빨리 퇴근하고 싶고, 예의 차려야만 하는 직장인들의 ‘웃픈’ 순간을 담았어요. 특히 “잠시 회의합시다.”라는 말은 팀장님이 자주 하는 말이기도 하네요. ^^ (제발 그만..)

 

인스타그램을 통해 한 권의 책을 돋보이게 하는 팁이 있다면요?


각 책에 맞는 콘셉트가 다 다르더라고요. 같은 카페 가서 열심히 책 사진 찍어도 어떤 책은 어울리고 어떤 책은 안 어울리는 것처럼, 한 권의 책도 거기에 맞게끔 인스타그램에 올려야 하는 것 같아요. 그래서 새롭고 다양한 시도가 늘 필요한 것 같아요. 공통적으로 이미지는 예쁘게 올리려고 노력합니다.

 

 

사진5.jpg

 

 

마지막으로 마케터가 사심 가득 담아 추천하는 책 한 권 골라주세요.

 


『모든 동물은 섹스 후 우울해진다』 입니다. 문학테라피에 들어오기 전에 독립출판물로 이 책을 먼저 읽고 팬이 되었는데, 우리 출판사에서 출간된다는 소식을 듣고 기뻤어요. 끌어당기는 매력이 있는 솔직한 책이고 위로를 많이 받은 글이라서요. 우울할 때 꺼내 보는 책이기도 합니다. 외롭고 막막한 순간이 찾아온다면 이 책을 읽어보시는 것을 추천해 드려요.

 

 

 


 

 

모든 동물은 섹스 후 우울해진다김나연 저 | 문학테라피
은근한 온기로 나를 데워주거나, 꽁꽁 얼은 마음을 녹여주지 않는다. 미처 말로 표현하지 못했던 자기 자신을 발견했다고. 그녀의 글은, 거리에서 우연히 마주한 불투명한 유리창 같다. 자꾸만 나를 비추는 거울이 된다.

 

 

 

 

 

 

배너_책읽아웃-띠배너.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3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김윤주

    좋은 책, 좋은 사람과 만날 때 가장 즐겁습니다.

    ebook
    모든 동물은 섹스 후 우울해진다

    <김나연> 저11,800원(0% + 5%)

    “우리는 이 책을 통해 지극히 당연하지만 지지리도 모르는 인생의 세 항로를 개척합니다. 하나, 나를 버리는 것이 나를 가장 사랑하는 것. 둘, 남의 칭찬을 맛있게 먹을 줄 아는 것. 셋, 행복은 늘 멀리 있을 때 커 보이는 것.” -김태용(영화감독)..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장르를 넘나드는 이야기의 향연

    『드래곤 라자』의 작가 이영도가 그리는 색다른 이야기, 무한 상상의 세계! 작가가 2000년 이후 발표한 작품 10편을 엮은 첫 SF 단편소설집이다. 인류와 외계 문명의 교류를 그린 ‘위탄인 시리즈’를 비롯, SF, 판타지, 로맨스 등 다양한 장르 속에서 그 특유의 유머러스하고 기상천외한 전개가 펼쳐진다.

    원자력, 유전자 변형 농산물을 더 써야한다?

    기술의 발전과 자본주의가 환경 친화적인 미래를 만든다. 선뜻 공감이 가지 않는다. 하지만 이 책을 읽는다면 그것이 100% 잘못된 주장은 아닐지 모른다는 생각이 든다. 지구 착취의 정점으로 가는 시점에 우리에게 희망이 있을까? 더 나은 방향으로 나아가기 위해 이 새로운 견해에 귀 기울여본다.

    거짓말이 진실이 된 역사

    <인간의 흑역사>를 쓴 톰 필립스의 두 번째 책이 출간되었다. 이번 책에서는 거짓말과 탈 진실의 역사를 다룬다. 우리 주변의 가짜뉴스와 루머, 가십 등이 어떤 방식으로 생성되고 재확산 되었으며 어떤 결과를 초래했는지 역사 속 사례에 비추어 재미있게 소개하고 있다.

    정여울의 마음 상담소

    정여울 작가가 지칠 때마다 커다란 힘이 되어주었던 심리학적 깨달음을 독자들을 위해 꺼내 놓았다. 트라우마로 상처받고, 콤플렉스로 힘들어하고, 행복이 두렵다면 나의 감정을 들여다 보아야 할 때이다. 상처받은 마음을 마주하고 바꿔나갈 용기를 전하는 정여울의 마음 치유 에세이.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