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이주의 신간] 『클린 미트』 외

12월 1주 신간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인류가 당면한 문제 해결의 실마리 『클린 미트』, 미제사건을 다시 파헤친다 『미치도록 잡고 싶다』, SF의 눈으로 바라보는 오늘 『오늘의 SF』 등 주목할 만한 신간을 소개합니다. (2019. 12. 04)

주목,-이주의-신간(신가이드).jpg

 

 

 

800x0.jpg

                                                          

 


『클린 미트』
 폴 샤피로 저/이진구 역  | 흐름출판


클린 미트는 마이크로스프트 창업자 빌 게이츠가 ‘2019년 10대 유망기술’ 중 하나로 선정한 기술이다. 세포농업, 이른바 동물의 세포를 분리해 영양분을 공급해 인큐베이터에 배양하면 원하는 양만큼 고기를 얻어낼 수 있는 이 기술은 최근 국내에서도 문제가 되는 구제역이나 조류 인플루엔자의 위험으로부터 안전한 새로운 고기를 만들어 낸다. TED의 연사이자 세계 최초로 클린 미트를 시식한 저자는 ‘클린 미트’가 가지고 있는 무궁한 가능성에 대해 이야기한다. 세포농업은 약 1만 년 전에 일어났던 농업혁명 이후 식품 생산에 대격변을 야기할 수 있는 과학기술이다. 온실가스 배출로 인한 기후변화, 환경오염, 기근과 전염병, 지금 인류가 당면한 중대한 문제들에 대한 해답을 찾기 위해 저자는 클린 미트의 최전선으로 우리를 안내한다.

 

 

800x0 (1).jpg

                                                           

 


『미치도록 잡고 싶다』
 정락인 저  | 이다북스


저자는 ‘수사반장’이자 ‘바보기자’로 통한다. 기자생활 중 많은 사건을 취재하면서 군 의문사, 연쇄살인 등 각종 강력사건 현장을 누볐다. 사건전문 객원기자인 지금도 여전히 ‘수사반장’으로 통한다. 한편으로 그는 ‘바보기자’다. 잘못된 국책건설사업으로 생존권을 잃을 뻔했던 주민들의 삶의 터전을 지켜주었으며, 거대 사기조직과 3년 간 전쟁을 벌여 수많은 피해자를 구제하기도 했다. 이 책에서 그는 아직까지 범인을 지목하거나 용의자를 특정하지 못한 대표적인 국내 미제사건들을 찾아간다. 5명의 초등학생이 도롱뇽 알을 주우러 간다며 집을 나섰다가 실종된 후 11년 6개월 만인 2002년 9월 유골로 발견된 개구리소년 살해 암매장 사건을 비롯해, 영화 <그놈 목소리> 로 널리 알려진 이형호 군 유괴살인 사건, 2008년 경북 포항에서 여성의 것으로 추정되는 오른쪽 다리 하나가 발견되면서 시작된 포항 흥해 토막살인사건 등 국내 주요 미제사건들을 되짚어본다.

 

 

800x0 (2).jpg

                                                                  

 


오늘의 SF #1』
 정소연, 전혜진, 정보라, 연상호, 이다혜 외 | arte(아르테)


미국에 <아날로그 사이언스 픽션 앤드 팩트Analog Science Fiction and Fact>, 중국에 <커환스제(科幻世界)>, 일본에 <SF 매거진sfマガジン>이 있다면 한국에는 이제 <오늘의 SF>가 있다. 고호관, 듀나, 정세랑, 정소연 작가가 편집위원으로 참여한 한국 SF 무크지로, ‘현재성’ ‘다양성’ ‘감수성’을 핵심 키워드로 삼아 사회과학, 자연과학, 예술, 비평, 창작 등 여러 분야의 소설, 인터뷰, 비평, 칼럼, 에세이, 리뷰 등을 실어 SF가 일부 마니아를 위한 장르이자 진입 장벽이 높은 장르라는 편견을 깨고, SF의 가능성을 넓게 그리는 동시에 다층적으로 보여 주고자 했다. ‘SF가 보는 미래’가 아닌 ‘SF의 눈으로 바라보는 오늘’을 그리는 잡지.

 

 

800x0 (3).jpg

                                                              

 

 

『여기까지 인용하세요』
 김승일 저  | 문학과지성사


성별, 연령, 국적은 물론 거주 행성까지 다양한 화자들이 “있을지 없을지 모를” 시공간에서 “진지한 이야기”(하혜희)를 나눈다. 남편과 함께 우주선 냉동고에 얼려진 채 목적지에 다다르기를 기다리는 49세기 사람이 화자가 되기도 하고, 창문 바깥으로 “행성의 숲”이 바라다 보이는 선실 박람회의 대구관에서 나무의 이름을 손녀에게 알려주는 사람이 되기도 한다. 시인은 입력된 규칙대로 행동하지만, 그 규칙의 목적이 무엇인지 규칙을 입력한 사람조차 완벽하게 이해할 수 없는 기계를 시의 화자로 등장시켜 기계들의 규칙이 어떤 알레고리를 만들어내는지 지켜본다. 형식 자체가 시가 되고 배후에는 의미가 없다. 머신 픽션, 기계우화, SF시 등 뭐라 부를 수 없는 텍스트. 규칙에 동의하는 순간 시에 설득당한다.

 

 

800x0 (4).jpg

                                                           

 

 

『마카롱 11억의 기적』
 김혜경 저  | 청출판


특별할 것 없는 일상 속에서 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을 추구하는 사람들이 많아지면서 디저트가 관심을 끌고 있다. 디저트 카페가 하나의 트렌드가 되면서 밥 대신 디저트를 먹고, 디저트를 테이크아웃한다. 그리고 그 중심에 마카롱이 있었다. 왜 마카롱이 디저트 트렌드에서 중심이 되었는지, 디저트 산업이 얼마나 발전할지, 마카롱 다음은 어떤 디저트가 시장을 주도할지 노하우를 공개한 책.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채널예스

    채널예스는 2003년에 창간한 예스24에서 운영하는 문화웹진입니다. 작가와 배우, 뮤지션 등 국내외 문화 종사자들을 인터뷰합니다. 책, 영화, 공연, 음악, 미술, 대중문화, 여행, 패션, 교육 등 다양한 칼럼을 매일 만나볼 수 있습니다.

    ebook
    미치도록 잡고 싶다

    <정락인> 저11,550원(0% + 5%)

    ‘화성사건’은 윤곽을 드러내고 있지만 아직도 해결하지 못한 것들이 있다 1986년부터 1991년까지 경기도 화성시에서 10명의 부녀자가 강간 또는 살해당한 화성 연쇄살인 사건이 드디어 범행 윤곽을 보이기 시작하고 있다. DNA 분석과 유력 용의자 이춘재의 자백으로 그동안 국내 대표적인 미제사건으로 꼽히던 ..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기욤 뮈소의 매혹적 스릴러

    센 강에서 익사 직전에 구조된 한 여인, 유전자 검사 결과는 그가 일 년 전 항공기 사고로 사망한 유명 피아니스트라 말한다. 두 사람의 관계는, 이 의문의 사건이 가리키는 진실은 무엇일까. 고대 그리스의 디오니소스 신화와 센 강을 배경으로 전해 내려오는 데스마스크 이야기를 결합한 소설.

    박완서의 문장, 시가 되다

    박완서 작가의 산문 「시의 가시에 찔려 정신이 번쩍 나고 싶을 때」의 문장과 이성표 작가의 그림을 함께 담은 시그림책. 문학에 대한, 시에 대한 애정이 담뿍한 문장을 읽으며 그와 더불어 조용히 마음이 일렁인다. 가까이에 두고 '정신이 번쩍 나고 싶'을 때마다 꺼내볼 책.

    ‘나’를 잊은 모두에게 건네는 위로

    베스트셀러 『긴긴밤』 루리 작가가 글라인의 글을 만나 작업한 신작 그림책. 사람들의 기준에 맞춰 살기 위해 발버둥 치는 악어가 자신의 모습을 인정하고 자아를 회복해 나가는 과정을 담담하게 그렸다. 고독과 절망, 그리고 자유의 감정까지 루리 작가 특유의 색채와 구도로 다양하게 표현했다.

    바다를 둘러싼 인류의 역사

    『대항해 시대』로 바다의 역할에 주목하여 근대사를 해석해낸 주경철 교수가 이번에는 인류사 전체를 조망한다. 고대부터 21세기 지금에 이르기까지 인류의 여정을 바다의 관점에서 재해석했다. 이 책은 그간 대륙 문명의 관점으로 서술해온 역사 서술의 한계를 극복한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