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그림으로 보는 인터뷰] 『나의 작은 식물원』

페이퍼 콜라주 작가이자 일러스트레이터인 전유리의 첫 책.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자연을 닮은 색을 입혀 생기 넘치는 종이 식물을 완성해보세요. (2019. 09. 11)

00워크북표지.jpg

 

00가이드북표지.jpg

 


『나의 작은 식물원』  은 페이퍼 콜라주 작가이자 일러스트레이터인 전유리의 첫 책입니다. 색이 있는 종이나 인쇄물을 오리고 붙여 하나의 작품을 완성하는 페이퍼 콜라주가 주는 즐거움을 누구나 느껴볼 수 있도록 식물을 주제로 그리고 엮었습니다. 가이드북에는 완성한 작품과 자세한 설명이 있고, 워크북에는 밑그림과 배경이 담겨 있습니다. 색칠하고 오리고 붙여 나만의 작은 식물원을 만들어보세요.

 

 

01튤립.jpg

 

 


지난 생일, 친구가 직접 키운 튤립을 선물해주었습니다. 꽃봉오리가 생기고 꽃망울을 터뜨린 분홍색 튤립이 기특해서 집에 돌아오자마자 꽃병에 꽂았죠. 며칠간 방을 화사하게 만들어 준 튤립을 보며 행복한 기분이었어요. 이 그림은 친구의 정성에 보답하고자 그리고 오려 붙여 완성한 것입니다. 책의 첫 번째 작품으로 등장하게 되어 더없이 기쁜 마음이었습니다. 여러분도 자신의 마음속에 있는 색색의 튤립을 피워 보길 바랍니다.

 

 

02찻잔.jpg

 


바쁜 일상에서 오롯이 나만을 위해 보낼 수 있는 시간은 차를 마시는 시간입니다. 같은 차를 마시더라도 기분에 따라 찻잔을 골라 마시면 더 맛있게 느껴지고 기분 좋아집니다. 그래서 제가 좋아하는 식물을 찻잔에 그렸습니다. 좋아하는 차를 담아 좋아하는 사람들과 이야기 나누는 행복한 상상을 하면서. 찻잔에 그려진 여러 식물을 색칠하고 오려 붙이며 어떤 차를 담을지, 누구와 마실지 상상해보세요.

 

 

03식물원.jpg

 


다녀온 곳을 페이퍼 콜라주로 기록하는 건 제가 좋아하는 작업입니다. 처음 일러스트레이터로서 일을 시작했을 때 생태습지에 관한 아트프로젝트에 참여한 적 있는데, 그 경험이 시작이었죠. 사방에 식물이 있고 그 안으로 길이 쭉 나 있어 숲에 들어온 느낌을 주고, 투명한 유리를 통과한 해가 식물을 반짝반짝 빛나게 하는 온실은 마음이 편안해지는 공간입니다. 특히 창경궁에 있는 대온실은 고즈넉한 분위기와 어우러져 좋아하죠. 이 작품은 넓은 잎의 초록 식물들을 빼곡하게 채워 저만의 작은 온실을 만들어본 것입니다. 여러분도 온실을 좋아하시나요?

 


 

 

나의 작은 식물원전유리 저 | 클
누구나 쉽게 페이퍼 콜라주를 즐길 수 있도록 32가지 작품을 완성할 수 있는 방법이 담긴 가이드북과 밑그림과 배경이 담긴 워크북 등 두 권으로 이루어져 있다.


 

 

배너_책읽아웃-띠배너.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YES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전유리(일러스트레이터)

나의 작은 식물원

<전유리> 저19,800원(10% + 5%)

자연을 닮은 색을 입혀 생기 넘치는 종이 식물을 완성하다 새로운 취미의 등장! 『나의 작은 식물원』은 밑그림이 그려진 종이에 색을 칠하고 오린 뒤 첨부된 배경에 붙이면 입체적인 식물이 완성되는 최초의 페이퍼 콜라주 북이다. 일반적으로 페이퍼 콜라주는 색이 있는 종이나 인쇄물을 오리고 붙여 하나의 작품을 ..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안녕달이 그린 마법 같은 겨울 이야기

한겨울을 포근하게 감싸는 마법 같은 상상! 『수박 수영장』 『당근 유치원』 작가 안녕달이 건네는 다정한 겨울 이야기. 따뜻하고 포근한 상상력으로 겨울의 정취와 빛나는 유년의 한때를 뭉클하게 그려냈다. 한겨울의 서정 속에 빛나는 따스한 우정 이야기가 깊은 여운을 남긴다.

경계를 지우고 세계를 그리는 문장들

구병모 장편소설. 꿈과 현실, 너와 나의 구분을 지우는 문장들, 그 사이에서 불현듯 나타나고 사라지는 의미와 생각들이 경계 지을 수 없는 이 세계와 우리의 매 순간을 색다르게 그린다. 존재하는 것은 지금 읽는 이 문장 뿐, 어떤 해석도 예측도 없이 여기에 사로잡힌 채 그저 한걸음 딛는다.

우리에게는 책이 필요하다

'책 읽어주는 남자' 전승환 저자는 다양한 곳에서 책과 좋은 글귀로 많은 독자와 만나왔다. 그가 소개한 책과 글은 외롭고 불안한 현대인을 위로해줬다. 『당신이 내 이름을 불러준 순간』은 철학, 예술, 문학, 심리학을 넘나 들며 나와 너 그리고 세계에 관해 이야기한 책이다.

뒤바뀐 세상 투자로 살아남는 법

남다른 통찰력과 끊임없는 분석으로 탄생한 『내일의 부』를 통해 자신만의 부자 매뉴얼을 공개한 조던 김장섭의 신간이다. 급변하는 글로벌 환경에 대한 분석과 전망을 담고 있으며, 전작에 더해 보완한 새로운 투자 방식까지 담아 전2권으로 출간되었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