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그림자처럼 늘 곁에 있는 사랑 - 뮤지컬 <시라노>

시라노와 록산느, 크리스티앙은 각기 다른 방식으로 사랑하고 살아간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록산느와 크리스티앙은 시라노의 대필 편지로 사랑에 빠지고, 시라노는 끝까지 록산느의 곁에서 비밀을 지킨다. (2019. 08. 28)

록산(나하나), 크리스티앙(김용한).jpg

 

 

시인이자 극작가이고, 가스콘 부대를 이끄는 군인이기도 한 시라노는 펜과 칼을 다루는 데 능숙하지만, 자신의 사랑을 표현하는 데는 한없이 미숙하다. 뮤지컬   <시라노>  는 다른 사람의 입을 빌려 사랑을 전달해야만 했던 ‘시라노’라는 인물의 이야기를 그린다.

 

 

시라노(최재웅), 록산(박지연).jpg

 

 

다재다능한 시라노의 유쾌한 일상을 그리다


뮤지컬   <시라노>  는 프랑스의 극작가 에드몽 로스탕의 희곡 ‘시라노 드 베르주라크(1897)’가 원작이다. 우리나라에선 <시라노; 연애조작단>이라는 이름으로 영화와 드라마로 만들어졌다. 뮤지컬로는 2017년 초연되어 두 번째 상연이다. 20여 년 뮤지컬 배우 경력의 류정한 배우가 프로듀서를 맡아 화제가 되었다.


시라노의 일화가 가득 담긴 1부는 시종일관 유쾌하고 낭만적인 분위기로 이어진다. ‘높으신 분’을 칭송하는 연극 무대를 중단시키는가 하면, 시인들을 핍박하는 군대에 맞서 100대1의 전투를 벌이기도 한다. 그런 시라노가 딱 한 사람 앞에서는 작아진다. 오랜 벗이자 친구인 록산느다.


시라노는 이목구비 중에서 유난히 큰 코가 콤플렉스다. 다른 사람과 함께 있을 땐 전혀 신경 쓰지 않지만, 록산느 앞에만 서면 자신이 없다. 록산느와 시라노는 서로 존중하고 사랑하지만, 둘이 사용하는 ‘사랑’이라는 낱말의 의미가 너무 다르다.

 

 

시라노(조형균), 르브레(최호중), 앙상블(빵집_패스트리와 시).jpg

 

 

한 사람의 곁에 끝까지 그림자로 남은 사람


록산느는 언제나 정의로운 시라노를 보며 자신도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얻는다. 검술을 배우고, 여성 문학 잡지를 만들기 위해 사람들과 모임을 하기도 한다. 오랜만에 만난 록산느가 하는 일들에 대해 듣는 시라노는 록산느를 사랑하는 자신의 마음에 확신을 갖는다. 그러나 록산느는 크리스티앙을 본 후 첫눈에 반한다. 잠깐 대화를 나누며 가스콘 부대에 합류하게 되었다는 말을 듣고, 시라노에게 그를 만나게 해달라고 부탁한다.


세 사람의 인연은 이때부터 꼬이기 시작한다. 시라노는 그와 크리스티앙의 만남부터 관계를 지속시키는 것까지 도와주게 된다. 크리스티앙을 대신해 편지를 쓰고, 록산느가 좋아할 만한 말을 하게끔 한다. 시라노의 노력으로 두 사람이 맺어지자마자 가스콘 부대는 전쟁터에 나가게 된다.

 

 

시라노(최재웅), 크리스티앙(송원근), 가스콘부대(앙상블).jpg


 

2부에서는 전쟁터에서 펼쳐진 이야기들이 극적으로 그려진다. 시라노뿐만 아니라 록산느와 크리스티앙의 다른 모습도 펼쳐져 흥미를 끈다. 특히 크리스티앙을 보기 위해 전쟁터에 찾아온 록산느가 등장하는 장면은 짜릿한 쾌감을 선사한다. 처음엔 크리스티앙의 외모에 끌렸지만, 그의 편지로 내면을 사랑하게 되고, 사랑 때문에 허리춤에 칼을 매고 전쟁터에 찾아온 록산느의 모습이 매력적으로 그려진다. 또 군무를 펼치는 가스콘 부대와 무대가 변할 때마다 회전하며 다른 분위기를 선사하는 무대가 더욱 풍성한 볼거리를 선사한다.


뮤지컬  <시라노>  의 처음과 끝은 달빛 아래에 선 시라노의 그림자가 등장한다. 그 그림자가 꼭 시라노의 운명처럼 느껴진다. 시라노는 전쟁 이후에도 록산느의 곁에서 그를 돌본다. 뮤지컬이 모두 끝난 후에 등장하는 시라노의 까만 그림자가 처연하게 느껴지는 이유다. 뮤지컬   <시라노>  는 10월 13일까지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만날 수 있다.


 


 

배너_책읽아웃-띠배너.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이수연

재미가 없는 사람이 재미를 찾지

기사와 관련된 공연

  • 뮤지컬 [시라노]
    • 부제:
    • 장르: 뮤지컬
    • 장소: 광림아트센터 BBCH홀
    • 등급: 8세 이상 관람가능(미취학아동관람불가)
    공연정보 관람후기 한줄 기대평

오늘의 책

봄, 여름, 가을, 겨울의 시와 소설

매 계절 발표된 좋은 시와 소설, 작가의 이야기를 담은 인터뷰를 함께 엮어내는 ‘시소 프로젝트’의 첫 번째 책. 이번 책에는 2021년 봄부터 시작해 지난 한 해를 아름답게 물들인 여덟 작가의 작품을 담았고, 유튜브 영상을 통해서도 비하인드 스토리와 선정과정 등을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포토그래퍼 사울 레이터의 최고 작품들

컬러 사진의 선구자 사울 레이터의 사진 에세이집. 미발표 유작을 수록해 그의 빛나는 순간을 완성했다. 1940년대 초기작부터 2000년대 후기작까지 엄선하여 그만의 시선이 어떻게 변화하고 완성되어가는지 엿볼 수 있다. 시간이 흘러도 여전히 깊은 감동을 줄 사진과 글이 가득한 작품집.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는 새로운 이야기

추리와 로맨스 장르를 결합한 어린이 소설. 주인공 민준은 첫눈에 세미를 보자마자 마음을 빼앗기지만, 세미의 비밀이 드러나면서 균열이 생기기 시작한다. 주인공을 둘러싼 인물 간의 갈등과 내면을 다룬 이야기가 독특하고 신선하며, 거듭되는 반전은 추리 소설의 묘미를 느끼기에 충분하다.

제대로 움직여야 통증이 사라진다

왜 다들 통증을 달고 살까? 대한민국 최초의 스포츠의학 전문가이자 국내 재활 치료 1인자인 홍정기 박사가 공개하는 움직임 회복 프로젝트. 폭발적인 화제를 모은 EBS 클래스ⓔ 강의를 바탕으로 통증을 해소하고 바른 움직임을 찾을 수 있는 기적의 운동법을 소개한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