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그림자처럼 늘 곁에 있는 사랑 - 뮤지컬 <시라노>

시라노와 록산느, 크리스티앙은 각기 다른 방식으로 사랑하고 살아간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록산느와 크리스티앙은 시라노의 대필 편지로 사랑에 빠지고, 시라노는 끝까지 록산느의 곁에서 비밀을 지킨다. (2019. 08. 28)

록산(나하나), 크리스티앙(김용한).jpg

 

 

시인이자 극작가이고, 가스콘 부대를 이끄는 군인이기도 한 시라노는 펜과 칼을 다루는 데 능숙하지만, 자신의 사랑을 표현하는 데는 한없이 미숙하다. 뮤지컬   <시라노>  는 다른 사람의 입을 빌려 사랑을 전달해야만 했던 ‘시라노’라는 인물의 이야기를 그린다.

 

 

시라노(최재웅), 록산(박지연).jpg

 

 

다재다능한 시라노의 유쾌한 일상을 그리다


뮤지컬   <시라노>  는 프랑스의 극작가 에드몽 로스탕의 희곡 ‘시라노 드 베르주라크(1897)’가 원작이다. 우리나라에선 <시라노; 연애조작단>이라는 이름으로 영화와 드라마로 만들어졌다. 뮤지컬로는 2017년 초연되어 두 번째 상연이다. 20여 년 뮤지컬 배우 경력의 류정한 배우가 프로듀서를 맡아 화제가 되었다.


시라노의 일화가 가득 담긴 1부는 시종일관 유쾌하고 낭만적인 분위기로 이어진다. ‘높으신 분’을 칭송하는 연극 무대를 중단시키는가 하면, 시인들을 핍박하는 군대에 맞서 100대1의 전투를 벌이기도 한다. 그런 시라노가 딱 한 사람 앞에서는 작아진다. 오랜 벗이자 친구인 록산느다.


시라노는 이목구비 중에서 유난히 큰 코가 콤플렉스다. 다른 사람과 함께 있을 땐 전혀 신경 쓰지 않지만, 록산느 앞에만 서면 자신이 없다. 록산느와 시라노는 서로 존중하고 사랑하지만, 둘이 사용하는 ‘사랑’이라는 낱말의 의미가 너무 다르다.

 

 

시라노(조형균), 르브레(최호중), 앙상블(빵집_패스트리와 시).jpg

 

 

한 사람의 곁에 끝까지 그림자로 남은 사람


록산느는 언제나 정의로운 시라노를 보며 자신도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얻는다. 검술을 배우고, 여성 문학 잡지를 만들기 위해 사람들과 모임을 하기도 한다. 오랜만에 만난 록산느가 하는 일들에 대해 듣는 시라노는 록산느를 사랑하는 자신의 마음에 확신을 갖는다. 그러나 록산느는 크리스티앙을 본 후 첫눈에 반한다. 잠깐 대화를 나누며 가스콘 부대에 합류하게 되었다는 말을 듣고, 시라노에게 그를 만나게 해달라고 부탁한다.


세 사람의 인연은 이때부터 꼬이기 시작한다. 시라노는 그와 크리스티앙의 만남부터 관계를 지속시키는 것까지 도와주게 된다. 크리스티앙을 대신해 편지를 쓰고, 록산느가 좋아할 만한 말을 하게끔 한다. 시라노의 노력으로 두 사람이 맺어지자마자 가스콘 부대는 전쟁터에 나가게 된다.

 

 

시라노(최재웅), 크리스티앙(송원근), 가스콘부대(앙상블).jpg


 

2부에서는 전쟁터에서 펼쳐진 이야기들이 극적으로 그려진다. 시라노뿐만 아니라 록산느와 크리스티앙의 다른 모습도 펼쳐져 흥미를 끈다. 특히 크리스티앙을 보기 위해 전쟁터에 찾아온 록산느가 등장하는 장면은 짜릿한 쾌감을 선사한다. 처음엔 크리스티앙의 외모에 끌렸지만, 그의 편지로 내면을 사랑하게 되고, 사랑 때문에 허리춤에 칼을 매고 전쟁터에 찾아온 록산느의 모습이 매력적으로 그려진다. 또 군무를 펼치는 가스콘 부대와 무대가 변할 때마다 회전하며 다른 분위기를 선사하는 무대가 더욱 풍성한 볼거리를 선사한다.


뮤지컬  <시라노>  의 처음과 끝은 달빛 아래에 선 시라노의 그림자가 등장한다. 그 그림자가 꼭 시라노의 운명처럼 느껴진다. 시라노는 전쟁 이후에도 록산느의 곁에서 그를 돌본다. 뮤지컬이 모두 끝난 후에 등장하는 시라노의 까만 그림자가 처연하게 느껴지는 이유다. 뮤지컬   <시라노>  는 10월 13일까지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만날 수 있다.


 


 

배너_책읽아웃-띠배너.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이수연

재미가 없는 사람이 재미를 찾지

기사와 관련된 공연

  • 뮤지컬 [시라노]
    • 부제:
    • 장르: 뮤지컬
    • 장소: 광림아트센터 BBCH홀
    • 등급: 8세 이상 관람가능(미취학아동관람불가)
    공연정보 관람후기 한줄 기대평

오늘의 책

인류를 구할 미래의 식량

지속가능한 발전은 먹거리를 빼놓고는 논할 수 없다. 과학 기술은 식량 위기를 대비하고 있다. 이 책은 세계 각지에서 미래의 음식을 찾기 위한 실험을 소개한다. 탄소를 줄일 수 있는 배양육, 도시 농업, 가뭄을 견디는 식물 등 음식 혁명은 조용히 진행 중이다.

추억의 순정 만화 〈세일러 문〉 완전판

‘정의의 이름으로 널 용서하지 않겠다’ 대사로 소년소녀들을 두근거리게 했던 세일러 문이 완전판으로 첫 출간 되었다. 소녀가 정의의 전사로 변신해 사명을 다하는 모습이 완벽히 재현되었다. 깔끔한 화질은 물론, 잡지 시절의 컬러를 살려내 팬들에게 더욱 선명한 추억을 가져다 줄 것이다.

우리가 사랑한 여성들의 이야기

소설가 김초엽, 밴드 새소년의 황소윤, 문명특급의 재재, 영화감독 이길보라, 작가 이슬아 등 각기 다른 직업과 매력을 가진 90년대생 10명의 인터뷰집. 우리가 지금 이들을 아낌없이 사랑하고 지지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사랑하는 것을 더 사랑하며 내일로 나아가는 당당한 여성들의 목소리.

최초 공개, 도티는 왜 유튜브를 시작했을까?

1세대 유튜버이자 국내 최고 MCN기업 샌드박스네트워크 공동 창업자 도티의 첫 책. 사실 그에게 유튜브는 방송국 취업을 위한 한 줄 이력에 불과했다. '돌이켜보니 플랜B는 차선책이 아닌 새로운 가능성이자 다양성이었다.' 도티이자 인간 나희선의 솔직한 성공 이야기. 그의 다음 플랜B는 무엇일까?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