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예스24 문학 MD 김도훈 추천] 한국 문학의 새로운 미래가 될 작가

한국 문학의 미래가 될 젊은 작가 투표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올 여름도 주목할 만한 젊은 작가들을 소개하고 응원하기 위해 축제의 장을 마련했는데요. (2019. 07. 25)

예스24는 지난 2004년부터 매년 한국문학을 응원하는 취지로 여름 문학 행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올 여름도 주목할 만한 젊은 작가들을 소개하고 응원하기 위해 축제의 장을 마련했는데요. 널리 알리고 싶은 작가들과 작품을 둘러보고, 마음에 오래 간직할 멋진 문장도 선택해보세요.

 

"나는 그녀의 문장에 밑줄을 긋고, 그녀의 언어가 나의 마음을 설명하는 경험을 했다."

(최은영, 「아주 희미한 빛으로도」 중에서)

 

마음 다해 그을 만한 밑줄로 가득한 눈부신 여름, 이 축제의 주인공은 다름 아닌 한국문학을 사랑하는 독자들입니다.

 

 

bn_800x800.jpg


 


1. 한국 문학의 미래가 될 젊은 작가 투표


독자 투표로 한국 문학의 미래가 될 젊은 작가를 선정합니다. 2009년 이후 등단한 작가 또는 등단하지 않았더라도 첫 소설집, 장편소설 시집을 출간한 작가를 대상으로 작가/출판사 편집자/서점 직원들의 추천을 받아 24명 후보 작가를 선정 했는데요. 한국 문학의 미래면서 동시에 현재이기도 한 멋진 작가 24명을 만나 보세요!

 

 

* 젊은 작가 투표 하기후보 작가 24명 (가나다 순)

 

 

2. 2019 젊은 작가 X 책읽아웃 공개방송 초대


출판계에서 가장 핫한 팟캐스트 〈책읽아웃〉과 역시 가장 핫한 젊은 작가들과 함께 하는 특별한 행사를 마련했는데요. “소설 ‘쓰는’ 사람, 소설 ‘읽는’ 마음”이란 주제로 열리는 특집 공개방송에 한국 문학을 사랑하는 독자 100명을 초대합니다. 참석자 전원 예스24 문학 굿즈 세트 선물도 드리니 지금 응모하세요! (젊은 작가 투표 후 응모 가능합니다)

 

 

img_camp.jpg

 


3. 뽑아주세요, #당신의문장을!


지난 1년 동안 출간된 한국소설과 시집 중에서 고른 멋진 문장 32개! 무작위로 제시되는 문장 중 여러분의 마음을 빼앗은 문장을 선택해주세요. 마음에 오래 남는 멋진 문장을 선택하고 공유하면 추첨을 통해 해당 문장으로 만든, 세상에서 유일한 에코백을 드립니다.


그리고 예스24 중고서점에서 32개 문장으로 만든 ‘나만의 책갈피’를 드리고 있으니 가까운 매장을 찾아주세요!

 

 

* 예스24 매장 명문장 ‘나만의 책갈피’



67160627_2317051308350551_8686579173000478720_n.jpg



67298391_2317051255017223_3058861921366179840_n.jpg


 

 

* “당신의 문장은?” 현재 랭킹 TOP 5

 

1위


1위.jpg

 

 

2위


2위.jpg

 

 

3위


3위.jpg

 

 

4위


4위.jpg

 

 

5위

 

5위.jpg

 

 

 

 

 

 

배너_책읽아웃-띠배너.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김도훈(문학 MD)

    고성방가를 즐기는 딴따라 인생. 모든 차별과 폭력에 반대하며, 누구나 ‘사람답게’ 살아갈 수 있는 세상을 꿈꾼다.

    오늘의 책

    엔딩 그 다음, 새로운 이야기가 열린다

    『아몬드』, 『우아한 거짓말』 등 오래 사랑받는 작품들의 뒷이야기를 담은 소설집. 『두 번째 엔딩』은 깊은 인상을 남긴 소설 속 인물들을 한번 더 불러낸다. 주인공의 언니, 친구 등 주변인들의 목소리로 새로운 세계를 그리고 다시금 그 보통의 삶들을 보듬어 살피는 위로와 공감의 이야기

    토니 모리슨 국내 첫 산문집

    노벨문학상 수상 작가 토니 모리슨의 산문집이 국내에 처음으로 출간되었다. 미국 흑인 문학을 대표하는 작가로, 여성으로, 비평가로 살아온 그가 남긴 에세이, 연설, 강연 등을 한 권에 담았다. 독자들에게 ‘보이지 않는 잉크에 민감한 사람이 되길’ 당부했던 그의 위엄 있고, 강인한 목소리를 전한다.

    나만의 음악이 시작되는 순간

    음악을 배우고 가르쳐온 저자가 동네 음악 선생님의 따뜻한 목소리로 음악의 언어를 이해하는 법을 들려준다. 음악을 통해 배워나가는 매일의 이야기를 통해 음악이 우리의 일상에 자연스레 스며들게 한다. 인생에서 나만의 음악이 시작되는 순간을 경험하게 해 줄 책.

    세계는 왜 분노하는가

    이스라엘 기자 나다브 이얄은 10여 년 동안 세계화로 고통받는 세계 곳곳의 사람들을 취재했다. 책에 실린 사례는 우리가 어렴풋이 아는 내용이다. 불평등, 노동 착취, 생태계 파괴 등 세계화는 많은 사람의 생존을 위협한다. 파국을 막기 위해 이제는 현실을 직시해야 한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