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봉준호 감독과 배우들 총출동! 새로운 ‘가족 희비극’ <기생충>

<기생충> 배급 시사회 현장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영화 <기생충>은 5월 30일에 개봉한다. (2019. 05. 29)

IEkaztx5SdZmlVmdxgUq_n1TDEWI.jpg

영화<기생충> 포스터

 

 

전원 백수로 살 길 막막하지만 사이는 좋은 기택(송강호) 가족.기택의 장남 기우(최우식)에게 명문대생 친구가 연결시켜 준 고액 과외 자리는모처럼 싹튼 고정 수입의 희망이다.온 가족의 도움과 기대 속에 박사장(이선균) 집으로 향하는 기우.글로벌 IT기업 CEO인 박사장(이선균) 의 저택에 도착하자젊고 아름다운 사모님 연교(조여정)가 기우를 맞이한다.


그러나 이렇게 시작된 두 가족의 만남 뒤로, 걷잡을 수 없는 사건이 기다리고 있었으니…

                               

영화 <기생충>은 전원 백수인 ‘기택’네 장남 ‘기우’가 고액 과외 면접을 위해 ‘박사장’네 집에 발을 들이면서 시작된 두 가족의 만남이 걷잡을 수 없는 사건으로 번져가는 이야기로, 언제나 통념을 깨는 동시에 허를 찌르는 상상력으로 관객들을 사로잡았던 봉준호 감독의 새로운 ’가족희비극’이다.


칸 영화제 심사위원장인 알레한드로 곤잘레스 이냐리투 감독이 “이 영화는 예측할 수 없는 방법으로, 다른 여러 개의 장르 속으로 관객을 데려간다. 그리고 한국을 담은 영화지만 동시에 전 지구적으로도 긴급하고 우리 모두의 삶에 연관이 있는 그 무엇을, 효율적인 방식으로 재미있고 웃기게 이야기한다”라고 평하기도 한 영화 <기생충>은 압도적 기대속에 현재 영화 예매율 1위를 달리고 있다.  영화 <기생충>은 5월 30일에 개봉한다.


* 기생충 영화 예매하러 가기

 

 

1-봉준호-감독.jpg

봉준호 감독

 

2-작품에-대해-설명하는-송강호-배우.jpg

작품에 대해 설명하는 송강호 배우

 

 

12.jpg

             이선균, 장혜진 배우

 

34.jpg

            박소담, 조여정, 최우식 배우

 

12.jpg

 

34.jpg

                                                  배우들이 영화에 대한 기대와 에피소드를 설명하고 있다

 

6-봉준호-감독과-송강호-배우의-다정한-웃음.jpg

              봉준호 감독과 송강호 배우의 다정한 웃음

 

7-사진을-찍기-위해-모여든-감독과-배우들.jpg

            사진을 찍기 위해 모여든 감독과 배우들

 

8-배급시사회-마지막-인사.jpg

             배급시사회 마지막 인사

 


 

배너_책읽아웃-띠배너.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채널예스

채널예스는 2003년에 창간한 예스24에서 운영하는 문화웹진입니다. 작가와 배우, 뮤지션 등 국내외 문화 종사자들을 인터뷰합니다. 책, 영화, 공연, 음악, 미술, 대중문화, 여행, 패션, 교육 등 다양한 칼럼을 매일 만나볼 수 있습니다.

기사와 관련된 영화

  • 새창보기
    기생충
    • 감독: 봉준호
    • 장르: 드라마
    • 등급: 15세이상관람가
    • 개봉일: 20190530
    리뷰 50자평 영화정보

오늘의 책

예전에 하던 대로, 그냥 하면 안 된다

데이터 분석가 송길영은 “일상의 모든 행위에 의미와 욕망이 있다”고 전한다. 우리가 소셜 빅데이터를 주목해야 하는 이유다. 이 시기를 살아가는 사람들의 마음을 읽어봄으로써 이 다음 시기의 변화를 예측할 수 있기 때문이다. 이 책은 지난 10년 간의 과거를 톺아보고, 미래를 그려본다.

소설가 황정은의 첫 에세이

소설가 황정은의 첫 에세이가 출간되었다. 『일기 日記』라는 제목처럼 작가의 어떤 날들의 기록을 담아냈다. 코로나19로 달라진 하루와 조카의 낙서에 대한 일상의 에피소드부터 차별과 혐오, 아동 학대, 그리고 세월호에 대한 마음까지. 반짝이는 문장들로 사랑과 위로를 건넨다.

철학자와 함께 현명하게 살기

이 책은 간결하고 명쾌하며 깊다. 우리가 일상에서 부딪칠 수 있는 관계, 심리, 정치, 경제 등 130여 개 문제에 관해 사상가들의 사유가 어떻게 도움이 될 수 있는지 설명했다. 끊어 읽어도, 한 번에 몰아서 읽어도 좋다. 철학은 삶에 강력한 무기가 될 수 있다.

뉴욕 할렘 배경의 매력적인 범죄극

『언더그라운드 레일로드』, 『니클의 소년들』로 퓰리처상을 두 번 수상한 작가 콜슨 화이트헤드의 장편소설. 『할렘 셔플』은 뉴욕 할렘을 배경으로, 평범한 가구 판매상이 강도 사건에 휘말리면서 범죄의 세계에 빠지는 과정을 그린다. 할렘에 거주했던 작가의 경험을 바탕으로 써낸 강력한 이야기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