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미국영어와 영국영어를 비교합니다] 영어를 안다는 것의 깊이가 남다릅니다

내 영어에 대한 OK 선언, OKer series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많이 달라 보이는 두 영어가 사실은 같은 뿌리에서 출발했고 5%의 차이가 지금의 상황을 만들었다는 것을 알 때, 영어를 이해하는 깊이가 달라집니다. (2019. 04. 15)

미국영어 영국영어 카드뉴스 (1).jpg

 

미국영어 영국영어 카드뉴스 (2).jpg

 

미국영어 영국영어 카드뉴스 (3).jpg

 

미국영어 영국영어 카드뉴스 (4).jpg

 

미국영어 영국영어 카드뉴스 (5).jpg

 

미국영어 영국영어 카드뉴스 (6).jpg

 

미국영어 영국영어 카드뉴스 (7).jpg

 

미국영어 영국영어 카드뉴스 (8).jpg

 

미국영어 영국영어 카드뉴스 (9).jpg

 

미국영어 영국영어 카드뉴스 (10).jpg

 

미국영어 영국영어 카드뉴스 (11).jpg

 

미국영어 영국영어 카드뉴스 (12).jpg

 

미국영어 영국영어 카드뉴스.jpg

 

 

 

 

 

이  『미국영어와 영국영어를 비교합니다』  가 주는 체계적인 비교는 그렇다고 차이에만 집중하지 않습니다. 하나를 알기 위해 필요한 비교, 비교는 어디까지나 하나를 보다 잘 알기 위해 취하는 방법입니다.

 

발음에서부터 어휘, 표현, 문법, 철자에 이르기까지 공통점에서 비롯한 차이점에 집중해 비교해 보았습니다. 하지만 파편적인 정보의 나열이나 비교를 피하기 위해, 모든 정보는 대화식으로 구성하였습니다. 대화는 맥락이고, 생동감 있는 호흡을 통한 정보의 전달입니다. 의도적인 구성을 통해 자아내는 유머러스한 대화는 이 책을 읽는 또 다른 즐거움일 수 있습니다. 영국인과 미국인으로 대변되는 대화 속 등장인물의 대사를 통해 차이를 미묘하고도 극명하게 확인해보실 수 있습니다.


 

 

미국 영어와 영국 영어를 비교합니다케빈 강, 윤훈관 저 | 사람in
체계적인 비교만이 혼란스러웠던 정보를 바르게 잡아줄 수 있다. 좋은 비교로 정보의 층위와 방향을 체계적으로 세워보자. 비교의 체계만으로도 비교의 내용을 가늠해볼 수 있고, 체계가 곧 공부가 될 수도 있다.


배너_책읽아웃-띠배너.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출판사 제공

출판사에서 제공한 자료로 작성한 기사입니다. <채널예스>에만 보내주시는 자료를 토대로 합니다.

미국 영어와 영국 영어를 비교합니다

<케빈 강>,<윤훈관> 저13,500원(10% + 5%)

미국 영어와 영국 영어에 대한 비교의 공부다. 비교를 하는 근본적인 이유는 알고자 하는 한 가지 주제를 더 잘 알기 위함이다. 양쪽을 복잡하게 살피느라, 그래서 알아야 할 정보량이 단순히 배가 되는 것이 아니라, 하나를 더 잘 알기 위한 방법의 모색이다. 하나의 정보에 집중하고자 오히려 취하는 투트랙의 전략이다...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부모를 선택하는 시대, 가족의 의미를 묻다

『위저드 베이커리』, 『아몬드』를 잇는 제12회 창비청소년문학상 수상작이자 새로운 가족의 의미를 묻는 미래소설. '페인트'란 부모 면접(parent’s interview)을 뜻하는 은어로, 청소년기에 자신과 함께 살 가족을 직접 선택할 수 있다는 전복적인 상상력으로부터 이야기가 펼쳐진다.

모두가 잠든 밤, 별을 타고 떠나는 여행

잠이 오지 않는 고요한 밤, 살금살금 밖으로 나와보니 달님이 반짝. 저곳에 나처럼 잠들지 못하는 누군가가 있는 걸까? ‘나랑 놀자!’ 아이의 외침에 마법처럼 내려온 별을 타고 떠나는 근사한 모험! 푸른 밤하늘, 빛나는 별과 친구들이 만드는 따뜻하고 아름다운 이야기.

여성의 선택이 인간을 진화시킨다!

30년간 새들이 선보이는 갖가지 아름다움을 관찰하고 연구해온 조류학자가 새들의 진화적 역동성을 통해 인간을 들여다본다. 자연선택에 가려졌던 성선택 이론을 밝혀, 서로의 차이를 좁히고 평등해지는 방향으로 진화해온 자연과 인류의 역사를 이야기한다.

기억해줘! 흥미롭고 신기한 멸종 도감

너무 착해서, 이빨이 빠지지 않아서, 강이 바짝 말라서? 70종의 멸종 동물이 직접 지구에서 사라져간 이유를 소개해주는 특별한 멸종 동물도감이다. 읽는 내내 “지구에 정말 이런 동물들이 살았어?” 라는 신기함과 함께 재미있는 구성과 유머로 멸종에 대한 생각거리를 제공한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