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허클베리 핀, 20년을 지나 또 다른 시간으로

허클베리 핀 <오로라 피플>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허클베리 핀은 자신의 자리를 묵묵히 지켜왔고, 어려움이 있더라도 포기하지 않았다. 밴드의 성숙과 치유의 이야기가 담긴 수필집. (2019. 03. 13)

ImageService.jpg

 

 

허클베리 핀의 음악은 그들의 내면을 닮아있다. 이기용, 이소영, 성장규 이 세 사람이 그려낸 여섯 번째 앨범은 밤하늘 속에서도 자신만의 물결을 펼쳐내는 오로라와 같다. 2011년에 5집을 발표한 후 마음을 치유할 시간이 필요했던 이기용은 제주도로 내려가 자연을 마주했다. <오로라 피플>이 나오기까지 7년. 「죽이다」 「불을 지르는 아이」 「불안한 영혼」을 비롯한 초기 곡들의 제목은 「남해」 「오로라」 「항해」 같은 키워드로 변화했다. 노이즈 낀 일렉트릭 기타 사운드, 날 선 분노와 지울 수 없던 우울의 정서는 자연이라는 존재 앞에 희미해진다.

 

이번 음반은 그런지의 비중이 컸던 초창기 음악이나 전자음을 전면에 배치한 전작 <까만 타이거>의 수록곡 「도레미파」와는 거리가 멀다. 강렬한 록의 무게, 묵직한 리듬을 덜어내고 찰랑거리는 기타 사운드와 신시사이저를 중심으로 곡을 이끌어간다. 아이슬란드 출신 밴드, 시규어 로스의 「Hopp?polla」가 연상되는 앨범에는 북유럽의 황량함, 오로라의 황홀함, 제주도의 자유로움이 밴드의 색깔과 한 몸이 되어 녹아있다.

 

<오로라 피플>을 직관적으로 느낄 수 있는 「항해」를 지나면 모던 록의 향취를 품은 기타 리프가 등장하는 「누구인가」를 만나게 된다. 「남해」는 허클베리 핀 음악의 특징이기도 한 침잠하는 우울함이 돋보이는 곡이다. 스카 밴드인 킹스턴 루디스카에서 브라스 연주를 맡은 멤버들이 세션으로 참여한 노래이기도 하다. 전체 선율을 감싸며 파동을 주는 혼 섹션의 사운드는 음악을 차분하게 마무리 지어준다.

중성적인 목소리를 가진 이소영은 그만의 독보적인 탁성을 살리기보다 가사를 담담히 짚어내는 데 집중한다. 신비로우면서도 문학적인 가사로 유명한 이들의 노랫말은 선율에 이질감 없이 녹아든다는 특징이 있다. 「너의 아침은 어때」는 보컬의 숨 쉬는 지점 하나까지도 섬세하게 들을 수 있는 곡이다. 연주곡 「오로라」를 지나 「오로라 피플」에 다다르면 자신을 먼지라 칭한 화자가 ‘너의 삶에 따뜻한 햇살이 펼쳐지길 기도해’라고 외치며 위축된 내면을 껴안는다.

 

음악은 사람의 감정을 닮아있다. 6집은 허클베리 핀이 음악적 고민과 심적 회복을 중심에 두고 제작한 음반이다. 손전등 하나 없이 어두운 터널을 걷고 있는 것 같은 그 순간에 밴드는 다시 일어나 음악을 했고, 진심을 노래했다. 1990년대 후반에 결성된 밴드는 어느덧 20년을 지나 또 다른 시간으로 향하고 있다. 허클베리 핀은 자신의 자리를 묵묵히 지켜왔고, 어려움이 있더라도 포기하지 않았다. 밴드의 성숙과 치유의 이야기가 담긴 수필집.


 


배너_책읽아웃-띠배너.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YES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이즘

이즘(www.izm.co.kr)은 음악 평론가 임진모를 주축으로 운영되는 대중음악 웹진이다. 2001년 8월에 오픈한 이래로 매주 가요, 팝, 영화음악에 대한 리뷰를 게재해 오고 있다. 초기에는 한국의 ‘올뮤직가이드’를 목표로 데이터베이스 구축에 힘썼으나 지금은 인터뷰와 리뷰 중심의 웹진에 비중을 두고 있다. 풍부한 자료가 구비된 음악 라이브러리와 필자 개개인의 관점이 살아 있는 비평 사이트를 동시에 추구하고 있다.

허클베리 핀 6집 - 오로라피플 (Aurora People)

<허클베리핀>16,300원(19% + 1%)

허클베리 핀, 바다를 품고 돌아오다 - 김홍범 (KBS 라디오PD) 인디록 그룹 허클베리핀이 지난 2011년 5집 [까만 타이거]이후 무려 7년만의 새 정규앨범 [오로라 피플]로 오는 11월 12일 다시 팬들을 찾아온다. 이번 앨범은 밴드의 또다른 이정표로서 자리잡을 작품집으로, 그간 허클베리핀이 지향..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세상에 단 한 권, 김하나의 보물 1호

스무 살 김하나 작가에게 엄마가 건넨 노트 한 권. 바로 그가 태어난 날부터 다섯 살 생일까지 생의 첫 5년을 기록한 육아일기 『빅토리 노트』였다. 누군가 나의 태어남을 기뻐하고 기억도 못 할 유아기의 자신을 한없이 귀여워한 기록은 평생의 보물이 된다. 김하나 작가의 보물을 나눠보는 설렘.

기후 위기 시대 식량 안보

기후 위기가 초래할 급격한 변화는 식량이다. 밀과 쌀을 비롯한 곡물 생산에 문제가 생긴다. 곡물의 80%를 수입하는 대한민국은 기후 위기에 취약하다. 식량 안보 관점에서 기후 위기를 분석한 이 책은 대한민국의 현재와 파국을 피하기 위해 취해야 할 대책을 논한다.

위대한 투자가들의 이야기

금세기 최고의 투자 거장들의 삶과 성공, 투자 철학을 다룬 책이다. 워런 버핏부터 벤저민 그레이엄까지, 총 7명의 투자가를 각 권 시리즈로 소개하여 세트로 묶었다. 성공한 이들의 일대기를 들여다보고, 자신만의 투자 방법을 만들어가는 데 좋은 계기가 되어줄 것이다.

심사위원 만장일치, 나오키상 수상작

나오키상을 비롯한 일본 3대 문학상을 석권한 작품. 1970~80년대를 배경으로 하는 소설 『류』는 할아버지를 살해한 범인을 추적하는 미스터리이자, 세대와 세대의 이야기, 거대한 역사와 함께 흐르는 개개인의 치열한 삶의 기록이다. 강렬하게 생동하는 이야기가 마지막까지 힘있게 펼쳐지는 책.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