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예스 블로거들이 뽑은 8월의 책

집계 기준: 2018년 7월 10일~ 8월 10일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예스 블로거의 추천이라면 믿을 만 합니다. 7월 10일부터 8월 10일까지, 가장 많은 추천을 받은 리뷰를 모았습니다. (2018. 08. 16)

출처_언스플래시.jpg

         언스플래쉬

 

 

 

결말에 다다르기까지의 심경


책찾사 (http://blog.yes24.com/genshin77) (추천:36, 댓글:64)

 

“괴테의 삶을 들여다보는 통로라는 점에서 이 책의 또 다른 의미를 찾을 수 있다. 약혼자가 있던 샤를로테에게 거절을 당했던 괴테의 젊었을 적의 경험이 이 작품에 고스란히 녹아 들어 있다. 물론 소설 속 베르테르와 달리 괴테는 장수하면서 여성 관계로 구설수에도 올랐으니, 작품과 그의 삶에서 동질감과 괴리를 동시에 느낀다는 점은 아이러니하지 않은가?”

 

 

 

 

‘역사(서)의 역사’를 읽고

 

초보 (http://blog.yes24.com/khoh501) (추천:35, 댓글:42)

 

“유시민의 책은 대부분 읽었기에 그의 생각이나 글쓰기 방법 등은 이미 익숙했고, 그의 생각을 빌려 역사서에 대한 입문을 할 수 있다는 생각에 주저 없이 읽었다. 우리가 왜 역사서를 읽어야 하고, 또 역사서를 읽을 때 어떻게 읽어야 하는지에 대한 저자의 말에 깊은 공감을 느꼈다.”

 

 

 

 

 

예쁘지는 않지만, 사랑스러워~

 

책읽는엄마곰 (http://blog.yes24.com/grayletter) (추천:35, 댓글:64) 

 

“도서관을 주로 애용하는 제가 전집과 단편선, 그림책 등 다양한 버전을 사 모은 작품이 몇 개 있는데, 바로 『빨간 머리 앤』 과 『셜록 홈즈』입니다. 더욱이 전 흰 피부에 주근깨가 있는 눈 큰 마른 아이였기에, 앤셜리라는 별명을 가질 만큼 앤을 사랑했어요.”

 

 

 

 

‘부럽다’는 말이 여러 번 나온다

 

파란하루키 (http://blog.yes24.com/odie42) (추천:32, 댓글:42)

 

"기대를 200% 충족하는 독서였다. 명성대로 저자의 문체 자체도 읽기 편했고, 칼리와 어머니가 한국과 프랑스에서 겪은 교육 제도의 차이를 생생하게 드러내 보여주고 있어서 흥미롭고 재미있었다. 한국 교육 제도에 문제가 있다고 생각하는 모든 분, 특히 교육 정책의 큰 그림을 그리시는 분들은 꼭 읽어보셨으면 좋겠다."

 

 

 

의심하고, 질문하고, 관찰하라!

 

아그네스 (http://blog.yes24.com/agnes0105) (추천:24, 댓글:39)

 

"정답 고르기에 심혈을 기울이던 학창 시절을 마치고 사회에 나오니 인생에 정답이 없다고 한다. 얼마나 당혹스럽던지. 결국 어떻게 살 것인가를 나름대로 고민하고 선택하는 게 인생이라는 것을 크고 작은 시행착오를 통해 알게 된다. 나이 들고 아쉬운 건 인생의 길잡이가 되는 지침을 좀 더 일찍 만나지 못한 것이다. 한 번뿐인 인생에 중심을 잡고 살고자 하는 사람들에게 권하고 싶은 책이다. ”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북C

오늘의 책

트리플 레볼루션의 시대가 온다!

미래 비즈니스는 이미 시작되었다. 인간은, 그리고 기업은 어떻게 살아남을 것인가? 기술의 대변혁 앞에서 미래 비즈니스를 지배하는 힘의 정체를 밝히는 한편, 생존과 변화를 위한 로드맵을 제시한다. 『제2의 기계 시대』, 『기계와의 경쟁』 에 이은 최고의 비즈니스 전망서.

2018년 김유정문학상 수상작, 한강 「작별」

제12회 김유정문학상 수상작품집. 겨울의 어느 날 벤치에서 잠시 잠이 들었다가 깨어나고 보니 눈사람이 되어버린 한 여성에 관한 이야기, 한강 작가의 수상작 「작별」을 비롯하여 강화길, 권여선, 김혜진, 이승우, 정이현, 정지돈의 후보작 6편을 함께 수록했다.

최숙희 작가의 신작! 공감 나누기

『괜찮아』에 이어 엄마 최숙희 작가가 성장하는 아이들을 향해 부르는 희망의 응원가! 폭력과 전쟁, 가뭄과 기아, 환경 오염, 유기, 차별과 왕따, 세상의 수많은 아픈 일을 처음 알게 되는 아이들에게 공감의 소중한 가치를 일깨우는 책입니다.

지나친 자기보호는 나를 해친다

거절당할까봐 두려워 인사조차 건네지 못한 적이 있는가? 상대방과 대화 중에 일부러 화제를 돌린 적은 없는가? 자기보호는 나를 지키는 방어막이지만, 과하면 자신을 해칠 수 있다. 『센서티브』의 저자 일자 샌드가 성숙하게 자기보호를 사용하는 법을 알려준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