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예스24, 동화 『책 먹는 여우』 리커버 특별판 출간

『책 먹는 여우』 출간 18년 만에 처음으로 리커버 특별판 국내서 선보여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리커버 특별판 포함 어린이 분야 도서 3만원 이상 구입 시 여우 캐릭터 일러스트 삽입된 후추통 세트 증정 이벤트 진행한다. (2018. 07. 02)

예스24_책 먹는 여우 리커버.jpg

 

 

 

대한민국 대표 서점 예스24(대표 김기호, 김석환 www.yes24.com)가 독일 베스트셀러 동화 작가 ‘프란치스카 비어만’의 대표작 『책 먹는 여우』 , 『책 먹는 여우와 이야기 도둑』 의 리커버 특별판을 선보였다.

 

전 세계 어린이들이 사랑하는 동화 『책 먹는 여우』 는 책에 대한 사랑이 책에 대한 식욕으로까지 번진 여우의 이야기를 담은 도서로, 2001년 출간된 이후 재미있는 소재와 유익한 주제로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스테디셀러다. 2005년부터 매년 진행되고 있는 예스24 어린이 독후감 대회에서 2017년까지 약 680편 가량 응모되는 등 대회의 단골 응모 도서로 꼽힐 만큼 어린이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는 이 책은 국내에서만 약 45만부 가량 판매되며 두 번째 이야기 『책 먹는 여우와 이야기 도둑』 는 세계 최초로 한국에서 가장 먼저 출간되기도 했다.

 

18년 만에 첫 시도된 리커버 특별판에 대해 작가 프란치스카 비어만은 “베스트셀러 작가가 된 여우 씨는 더 재미있는 이야기를 모으기 위해 때로는 탐정으로 위장하고, 때로는 여름 휴가를 즐기며 여러 이야기를 구상하고 있다. 특별 에디션 표지를 보면서 앞으로 여우 씨가 만들어 낼 더 재미있는 이야기를 기다려 달라”며 소감을 전했다. 이번 리커버 특별판은 책 표지 작업에 저자가 직접 참여하여 더욱 의미가 깊다. 또한, 책 안쪽에 저자의 친필 사인이 인쇄되어 있다.

 

 

예스24_책 먹는 여우 후추통 세트.jpg

 

 

예스24는 책을 다 읽고 나면 소금과 후추를 톡톡 뿌려 책을 먹어 치우는 여우 캐릭터의 일러스트를 담은 후추통 세트를 특별 제작해 소진 시까지 증정하는 이벤트도 함께 진행하고 있다. 사은품은 『책 먹는 여우』  및 『책 먹는 여우와 이야기 도둑』  포함 어린이 분야 도서 3만원 이상 구입 시 받을 수 있다.

 

김태희 예스24 어린이 MD는 “어린이 도서로는 처음 시도한 『책 먹는 여우』  시리즈 리커버 특별판의 판매가 시작된 이후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며, “어린이뿐 아니라 어른들에게도 이 책이 사랑 받게 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예스24는 지난 2016년부터 매년 독자들의 사랑을 받았던 스테디셀러 중 의미 있는 도서를 선정해 리커버를 제작하고 있다. 『책 먹는 여우』  시리즈는 2018년 예스24가 진행한 16번째 리커버 도서로, 관계와 인생의 주인이 될 수 있는 법을 일러주는 말 그릇』 , 공자와 그 제자들이 세상에 대해 토론한 이야기를 모은 <논어> 등의 도서가 2018년 상반기에 리커버 된 바 있다.

 

 

 

예스24 2018 리커버 이벤트 페이지
https://goo.gl/qWQzDf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예스24

    1994년 4월 1일, 국내 최초 인터넷서점으로 출발하여 시장을 선도해온 예스24는 도서를 기반으로 e북, 음반 및 DVD, e-러닝, 공연, 영화예매 등 각종 문화상품과 채널예스와 블로그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오늘의 책

    평양 사람이 전하는 지금 평양 풍경

    재건축 아파트는 가격이 훌쩍 뛴다. 부자들은 아파트를 사서 전세나 월세를 놓는다. 어른들은 저녁에 치맥을 시켜 먹고, 학생들은 근처 PC방에서 게임을 한다. 사교육은 필수, 학부모 극성은 유치원에서부터 시작된다. 서울의 풍경이 아니라 지금 평양의 모습이다.

    작품과 세상을 잇는 성실하고 아름다운 가교

    『느낌의 공동체』에 이어지는 신형철의 두 번째 산문집. 평론가로서 작품과 세상 사이에 가교를 놓고자 했던 그의 성실한 삶이 고스란히 녹아 있는 글을 묶었다. 문학과 세상을 바라보는 "정확한" 시선이 담긴 멋진 문장을 읽고, 좋은 책을 발견하는 즐거움으로 가득한 책.

    꼬리에 꼬리를 무는 존 버닝햄의 엉뚱한 질문들

    “예의 바른 쥐와 심술궂은 고양이 중 누구에게 요리를 대접하고 싶어?” 엉뚱한 질문들을 따라 읽다 보면 아이들은 어느새 그림책에 흠뻑 빠져들어요. 끝없이 펼쳐진 상상의 세계로 독자를 이끄는 존 버닝햄의 초대장을 지금, 열어 보세요.

    세계를 뒤흔들 중국발 경제위기가 다가온다!

    텅 빈 유령 도시, 좀비 상태의 국영 기업. 낭비와 부패, 투기 거품과 비효율, 대규모 부채, 미국과의 무역 전쟁까지. 10년간 중국에서 경제 전문 언론인으로 활약한 저자가 고발하는 세계 2위 중국 경제의 기적, 그 화려한 신기루 뒤에 가려진 어두운 민낯과 다가올 위기.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