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예스24, 미리 해보는 ‘도서, 공연 연말정산’ 이벤트 실시

예스24, 연말정산 시즌 맞아 올해 7월부터 시행는 ‘도서구입비·공연관람비 지출분 추가 소득공제’ 미리 체험해볼 수 있는 시뮬레이션 이벤트 마련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2017년 도서, 공연 구매 금액 및 2018년 예상 지출액 기준으로 소득공제 환급 예상액 알 수 있어, 오는 2월 14일까지 실시되는 이벤트 참여하면 YES상품권, 공연 예매 수수료 면제 쿠폰 등 증정한다.

예스24 미리 해보는 연말정산.png

 

 

대한민국 대표 서점 예스24(대표 김기호, 김석환 www.yes24.com)가 연말정산 시즌을 맞아 올해 7월부터 시행되는 ‘도서구입비ㆍ공연관람비 지출분 추가 소득공제’를 미리 계산해볼 수 있는 ‘예스24 미리 해보는 연말정산’ 시뮬레이션 이벤트를 오는 2월 14일까지 약 한달 간 실시한다.

 

국민들의 문화 향유 확대를 목적으로 지난 해 신설된 ‘도서구입비ㆍ공연관람비 연(年) 100만 원 추가 소득공제’는 총 급여 7,000만원 이하 근로자 중 신용카드, 직불카드 사용금액이 급여의 25%가 넘는 경우에 한하여 올해 7월 1일 지출분부터 적용될 예정이다.

 

이번 ‘예스24 미리 해보는 연말정산’ 이벤트는 2017년 예스24에서 결제한 도서, 공연 구매 금액 및 2018년 예상 지출액을 기준으로 소득공제 환급 예상 금액을 미리 알아볼 수 있다. 총 급여와 도서/공연 지출액을 입력하면 대략적인 예상 환급액 확인이 가능하다.

 

이번 시뮬레이션 이벤트 참여 회원들에게는 환급 예상 금액대별로 YES포인트가 지급된다. 또한 2018년 도서, 공연 예상 구매 금액을 입력한 회원들을 위해 룰렛 이벤트를 통한 경품 당첨의 기회도 마련했다. 당첨자에게는 발급일로부터 일주일 간 사용 가능한 공연 예매 수수료 면제 쿠폰, 공연 할인권, YES상품권 등을 증정한다.

 

이와 함께 예스24는 독서를 더욱 즐겁게 만들어 줄 다양한 사은품이 가득한 도서 상품 및 예스24에서 추천하는 인기 공연 상품 기획전도 소개한다.

 

이기일 예스24 마케팅팀 팀장은 “도서 및 공연 소비자들이 올해부터 시행되는 소득공제 혜택을 사전에 인지하고 가상으로 체험해볼 수 있도록 이번 이벤트를 마련했다”며, “이벤트를 통해 소비자들이 일상에서 문화생활을 더욱 편하게 즐기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예스24 홈페이지(www.yes24.com)에서 확인 가능하다.


 

예스24 ‘YES24 미리 해보는 연말정산’ 이벤트 페이지
http://www.yes24.com/campaign/00_corp/2017/1221money.aspx

 

*본 연말정산 이벤트를 통해 계산된 예상 환급액은 예상 수치이므로 실제 환급액과 다를 수 있습니다.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예스24

1994년 4월 1일, 국내 최초 인터넷서점으로 출발하여 시장을 선도해온 예스24는 도서를 기반으로 e북, 음반 및 DVD, e-러닝, 공연, 영화예매 등 각종 문화상품과 채널예스와 블로그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오늘의 책

"남편을 총으로 쏴 죽였다" 데니스 루헤인 신작

'스릴러의 거장' 데니스 루헤인 신작. 트라우마로 인해 공황 발작을 겪고 있는 여성을 주인공으로, 한계점에 다다른 그가 살인, 사기, 복수, 탐욕 등이 뒤섞인 사건에 휘말리며 거침없이 폭주하는 이야기를 흥미진진하게 펼쳐낸다. 끝까지 예측불가능한 데니스 루헤인표 스릴러!

쓰고 싶은데 글이 안 나와요

SNS에서부터 에세이까지 두루 통하는 글쓰기 비법을 [씨네 21] 이다혜 기자가 알려준다. 글쓰기가 왜 어려운지를 짚어주고, 일상에서 쉽게 실천할 수 있는 글쓰기 연습 방법을 소개했다. 글쓰기 비법과 함께 글이란 무엇인지에 관한 이다혜 기자의 집필 철학도 공개한다.

색다른 미야베 월드의 '문'을 여는 소설

실종된 선배의 행적을 좇던 고타로는 한 유령 빌딩에서 옥상의 조각상이 움직인다는 괴소문을 확인하러 온 전직 형사 쓰즈키를 만나고, 수수께끼 같은 존재의 힘을 빌려 직접 사건의 진상을 파헤치는데... 인간과 이야기에 대한 깊은 통찰력이 엿보이는 색다른 미스터리!

바꿀 수 있는 건 그와 나의 거리뿐

“이제 사람 때문에 힘들어하지 마세요. 내 삶에서 살짝 떨어뜨려 놓으면 그만이니까요.” 사람 때문에 지치고 힘들 때는 상대를 탓하거나, 상대에게 맞추려 애쓰지 마세요. 서로 바꿀 수 없다는 것을 인정하고 약간의 거리를 두는 것 만으로도 새로운 관계가 시작되니까요.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