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예스24, 제15회 ‘올해의 책’, 조남주 『82년생 김지영』 1위

‘김지영 열풍’을 일으킨 페미니즘 소설로 1위 차지한 조남주 작가, “오랫동안 잊지 않고 읽어주시고, 권해주셔서 감사하다” 수상 소감 밝혀.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역대 ‘올해의 책’ 득표율 1위 도서는 『다빈치 코드』, 최다 선정 작가는 공지영 소설가, 오는 1월 6일부터 17일까지 부산 F1963에서 ‘우리가 사랑한 24인의 작가들’ 전시회 개최 예정. (2017. 12. 15.)

123547993.jpg

 

 

대한민국 대표 서점 예스24(대표 김기호, 김석환 www.yes24.com)가 2017년 한 해 동안 독자들에게 가장 많은 사랑을 받은 책을 뽑는 ‘제 15회 독자 선정 올해의 책 2017’ 투표 결과를 공개했다.

 

예스24 ‘올해의 책’은 국내 최대 규모의 도서 관련 온라인 투표 행사로 매년 한 해 동안 독자들의 사랑을 받은 문학, 아동ㆍ청소년, 인문ㆍ교양, 비즈니스ㆍ자기관리, 가정ㆍ실용 5개 분야의 후보작 총 144권 가운데 24권을 ‘올해의 책’으로 선정한다. 올해로 15회째를 맞은 이번 투표에는 총 28만 803명의 독자가 참여했다.

 

현 시대상 담아낸 『82년생 김지영』, 『국가란 무엇인가』, ‘2017 올해의 책’ 각각 1,2위 차지


이번 ‘제 15회 올해의 책 2017’ 독자 투표에서는 페미니즘, 대통령 탄핵, 정권 교체 등 현 사회의 모습을 생생하게 보여주는 작품들에 관심이 집중되었다. 한국사회에 ‘김지영 열풍’을 일으킨 조남주 작가의 『82년생 김지영』은 53,579표(19.1%)를 획득하며 독자들의 가장 많은 선택을 받았고, 유시민 작가의 『국가란 무엇인가』41,892표, 14.9%)가 2위에 올랐다. 시대상을 적극 반영한 책이 1위와 2위에 연이어 선정된 것은 이례적인 일이다. 『82년생 김지영』은 독자들에게 이름이 알려진 작가의 작품이 아니었음에도 불구하고 한국 여성들이 겪고 있는 구조적 차별을 날카롭게 그려내 많은 독자들의 사랑을 받았다. 특히 지난 5월 청와대 오찬에서 정의당 노회찬 원내대표가 문재인 대통령에게 이 책을 선물해 화제가 되었다. 조남주 작가는 “작년 말에 나온 책인데, 오랫동안 잊지 않고 읽어 주시고, 많이 언급해 주시고, 권해 주셔서 감사 드린다”며 수상 소감을 밝혔다. 『82년생 김지영』은 앞서 진행된 출판사의 편집자와 마케터 등 출판인이 뽑은 올해의 책으로도 선정된 바 있다.

 

한편 ‘올해의 책’ 투표에 참가한 독자들의 성연령대를 분석한 결과 『82년생 김지영』은 10대~50대 여성들이, 『국가란 무엇인가』는 20대~60대 남성들이 ‘올해의 책’으로 가장 많이 꼽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와 함께 무라카미 하루키, 김영하, 유발 하라리, 베르나르 베르베르 등 많은 고정 독자층을 거느리고 있는 대형 작가들의 작품들을 비롯해 다양한 분야의 도서가 독자의 선택을 받았다. ‘올해의 책’으로 선정된 24권의 책은 『82년생 김지영(민음사)』, 『국가란 무엇인가(돌베개)』, 『대한민국이 묻는다(21세기북스)』, 『나는 나로 살기로 했다(마음의숲)』, 『보노보노처럼 살다니 다행이야(놀)』, 『말의 품격(황소북스)』, 『주진우의 이명박 추격기(푸른숲)』, 『기사단장 죽이기 1(문학동네)』, 『오직 두 사람(문학동네)』, 『미움받아도 괜찮아(인플루엔셜)』, 『호모 데우스(김영사)』, 『너의 췌장을 먹고 싶어 노블판(소미미디어)』, 『그릿 GRIT(비즈니스북스)』, 『모든 관계는 말투에서 시작된다(위즈덤하우스)』, 『엄마는 페미니스트(민음사)』, 『알사탕(책읽는곰)』, 『라틴어 수업(흐름출판)』, 『잠 1(열린책들)』, 『설민석의 한국사 대모험 1(아이휴먼)』, 『만화 너의 이름은 1(대원)』, 4차 산업혁명 이미 와 있는 미래(다산3.0)』, 『엄마 반성문(덴스토리)』, 『약간의 거리를 둔다(책읽는고양이)』, 『아홉 살 마음 사전(창비)』이다.
 
예스24 역대 ‘올해의 책’ 분석… 최고 득표율 작품 및 최다 선정 작가 공개


지난 2003년 시작한 예스24 ‘올해의 책’ 역대 투표 결과를 살펴보면, 최고 득표율 1위는 2004년 32%의 득표율을 얻은 댄 브라운의 『다빈치 코드』로 나타났다. 론다 번의 『The Secret 시크릿』(26.4%), 기시미 이치로, 고가 후미타케 공저 『미움받을 용기』(24.3%)가 각각 그 뒤를 이으며 역대 가장 높은 득표율을 얻은 ‘올해의 책’ 반열에 올랐다.

 

해마다 진행되는 ‘올해의 책’에 여러 회 선정되는 영예를 안은 작가도 다수 있었다. 가장 많이 올해의 책 목록에 도서를 올린 작가는 공지영 작가로 총 9회 올해의 책으로 선정됐다. 아울러 베르나르 베르베르와 유시민 작가의 저서가 각각 7권씩 ‘올해의 책’으로 포함돼 공동 2위를 차지했다. 특히 유시민 작가의 저작은 2013년부터 5년 연속 ‘올해의 책’으로 선정됐다.

 

역대 올해의 책으로 3권 이상 선정된 작가는 모두 23명인데, 이 중 소설가가 15명으로 높은 비율을 차지했고, 18명이 국내작가로 나타났다. 15회 동안 선정된 총 360권의 올해의 책 중 문학/인문 분야의 비중은 66%에 달하며 독자들의 관심 분야임을 다시 증명했다.

 

김기호 예스24 대표이사는 “순수 독자들의 투표로 지난 15년 동안 선정된 올해의 책 360권은 한국 출판의 중요한 역사이며 독자들의 독서 이력과도 같다”며 “투표에 응해주신 많은 독자분들께 감사 드리며 올해의 책의 출판 관계자 분들께 축하 드린다”고 말했다.

 

예스24는 15주년을 맞는 ‘올해의 책’ 행사를 기념해 오는 1월 6일(토)부터 17일(수)까지 부산 F1963 내 전시공간에서 역대 ‘올해의 책’ 투표에서 3회 이상 선정된 작가 24인의 작품을 전시하는 ‘우리가 사랑한 24인의 작가들 - 박완서부터 조남주까지’ 전시회를 개최한다. 또한, 전시회 기간 중 1월 12일(금)에는 올해 1위를 차지한 조남주 작가의 사인회 및 2017 올해의 책 선정 출판사 관계자를 초대해 상패를 전달하는 행사를 가질 예정이다.

 

예스24 ‘제 15회 올해의 책 2017’ 결과 및 후속 행사에 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예스24 홈페이지(www.yes24.com)에서 확인 할 수 있다.

 

# # #

예스24 ‘제 15회 올해의 책 2017’ 결과 발표 페이지
http://www.yes24.com/campaign/00_corp/2017boy/boy_result.aspx

 

 예스24 역대 올해의 책 1위 도서

수상연도 

분야

도서명 

저자 

2017 

문학 

82년생 김지영 

조남주 

2016 

인문/교양 

설민석의 조선왕조실록 

설민석 

2015 

인문/교양 

미움받을 용기 

기시미 이치로,고가 후미타케 

2014 

인문/교양 

강신주의 감정수업 

강신주 

2013 

문학 

정글만리 

조정래 

2012 

문학 

멈추면, 비로소 보이는 것들 

혜민스님 

2011 

인문/교양 

닥치고 정치 

김어준, 지승호 

2010 

인문/교양 

정의란 무엇인가 

마이클 샌델 

2009 

문학 

1Q84 

무라카미 하루키 

2008 

문학 

개밥바라기 별 

황석영 

2007 

비지니스/자기관리 

The Secret 시크릿 

론다 번 

2006 

비지니스/자기관리 

앨빈 토플러 부의 미래 

앨빈 토플러, 하이디 토플러 

2005 

비지니스/자기관리 

블루 오션 전략 

김위찬, 르네 마보안 

2004 

문학 

다빈치 코드 1 

댄 브라운 

2013 

문학 

나무 

베르나르 베르베르 

 

 

예스24 ‘제 15회 올해의 책 2017’ 선정 도서 

분야 

도서명 

저자 

득표 수 

 1

문학 

82년생 김지영 

조남주 

 53,579
(19.1%)

 2

인문/교양

국가락 무엇인가 

유시민 

 41,892
(14.9%)

 3

인문/교양

대한민국이 묻는다 

문재인 

 37,010
(13.2%)

 4

문학 

나는 나로 살기로 했다 

김수현 

 29,733
(10.6%)

 5

문학 

보노보노처럼 살다니 다행이야 

김신회 

 25,057
(8.9%)

 6

비지니스/자기관리 

말의 품격 

이기주  

 24,290
(8.7%)

 7

인문/교양 

주진우의 이명박 추격기 

주진우 

 24,123
(8.6%)

 8

문학 

기사단장 죽이기 1 

무라카미
하루키 

 23,365
(8.3%)

 9

문학 

오직 두 사람 

김영하 

 21,868
(7.8%)

 10

아동/청소년 

미움받아도 괜찮아 

황재연 글/
김완진 그림 

 19,589
(7.0%)

 11

인문/교양 

호모 데우스 

유발 하라리 

 18,663
(6.6%)

 12

문학 

너의 췌장을 먹고 싶어 (노블판) 

스미노 요루 

 17,971
(6.4%)

 13

비지니스/자기관리 

그릿 GRIT 

앤젤라
더크워스 

 7,906
(6.4%)

 14

비지니스/자기관리 

모든 관계는 말투에서 시작된다 

김범준 

 17,510
(6.2%)

 15

인문/교양 

엄마는 페미니스트 

치마만다 응고지
아다치에 

 17,411
(6.2%)

 16

아동/청소년 

알사탕 

백희나 

 16,136
(5.7%)

 17

인문/교양 

라틴어 수업 

한동일 

 16,028
(5.7%)

 18

문학 

잠 1 

베르나르
베르베르  

 15,527
(5.5%)

 19

아동/청소년 

설민석의 한국사 대모험 1 

설민석 스토리박스 글/정현희 그림 

 15,077
(5.4%)

 20

가정/실용 

만화 너의 이름은 1 

코토네 란마루 글 그림/신카이 마코토 원저 

 4,984
(5.3%)

 21

비즈니스/자기관리 

4차 산업혁명 이미 와 있는 미래 

롤랜드버거 

 14,846
(5.3%)

 22

가정/실용 

엄마 반성문 

이유남 

 14,656
(5.2%)

 23

문학 

약간의 거리를 둔다 

소노 아야코 

 14,492
(5.2%)

 24

아동/청소년 

아홉 살 마음 사전 

박성우 글/김효은 그림 

 4,490
(5.2%)

 

‘제 15회 올해의 책 2017’ 분야별 분포도 

문학 

인문ㆍ교양 

비지니스ㆍ자기관리 

가정ㆍ실용 

아동ㆍ청소년 

 8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예스24

1994년 4월 1일, 국내 최초 인터넷서점으로 출발하여 시장을 선도해온 예스24는 도서를 기반으로 e북, 음반 및 DVD, e-러닝, 공연, 영화예매 등 각종 문화상품과 채널예스와 블로그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오늘의 책

평양 사람이 전하는 지금 평양 풍경

재건축 아파트는 가격이 훌쩍 뛴다. 부자들은 아파트를 사서 전세나 월세를 놓는다. 어른들은 저녁에 치맥을 시켜 먹고, 학생들은 근처 PC방에서 게임을 한다. 사교육은 필수, 학부모 극성은 유치원에서부터 시작된다. 서울의 풍경이 아니라 지금 평양의 모습이다.

작품과 세상을 잇는 성실하고 아름다운 가교

『느낌의 공동체』에 이어지는 신형철의 두 번째 산문집. 평론가로서 작품과 세상 사이에 가교를 놓고자 했던 그의 성실한 삶이 고스란히 녹아 있는 글을 묶었다. 문학과 세상을 바라보는 "정확한" 시선이 담긴 멋진 문장을 읽고, 좋은 책을 발견하는 즐거움으로 가득한 책.

꼬리에 꼬리를 무는 존 버닝햄의 엉뚱한 질문들

“예의 바른 쥐와 심술궂은 고양이 중 누구에게 요리를 대접하고 싶어?” 엉뚱한 질문들을 따라 읽다 보면 아이들은 어느새 그림책에 흠뻑 빠져들어요. 끝없이 펼쳐진 상상의 세계로 독자를 이끄는 존 버닝햄의 초대장을 지금, 열어 보세요.

세계를 뒤흔들 중국발 경제위기가 다가온다!

텅 빈 유령 도시, 좀비 상태의 국영 기업. 낭비와 부패, 투기 거품과 비효율, 대규모 부채, 미국과의 무역 전쟁까지. 10년간 중국에서 경제 전문 언론인으로 활약한 저자가 고발하는 세계 2위 중국 경제의 기적, 그 화려한 신기루 뒤에 가려진 어두운 민낯과 다가올 위기.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