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문명과 전쟁] ‘전쟁’의 수수께끼를 푼다

문명은 전쟁과 어떻게 맞물려 진화해왔는가? 전쟁은 인간의 본성에 뿌리박고 있을까, 문화적 발명품일까?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문명과 전쟁』은 기존의 지식을 개관하거나 종합하는 정도에 그치지 않고 기존의 수많은 연구와 논제에 이의를 제기하는 한편, 문명과 전쟁의 상관관계를 바라보는 새로운 시각을 제시한다. (2017.08.30)

문명과 전쟁 SNS_커버.jpg

 

문명과 전쟁 SNS-본문-1.jpg

 

문명과 전쟁 SNS-본문-2.jpg

 

문명과 전쟁 SNS-본문-3.jpg

 

문명과 전쟁 SNS-본문-4.jpg

 

문명과 전쟁 SNS-본문-5.jpg

 

문명과 전쟁 SNS-본문-6.jpg

 

문명과 전쟁 SNS-본문-7.jpg

 

문명과 전쟁 SNS-본문-8.jpg

 

문명과 전쟁 SNS-본문-9.jpg

 

문명과 전쟁 SNS-본문-10.jpg

 

문명과 전쟁 SNS-본문-11.jpg

 

문명과 전쟁 SNS-본문-12.jpg

 

 

문명과 전쟁은 어떻게 상호작용하며 공진화해왔는가? 인류의 역사는 전쟁의 역사였다. 이 책은 선사시대부터 현대에 이르기까지 문명과 전쟁이 어떻게 긴밀하게 상호작용하며 공진화해왔는지를 추적하고 설명한다. 저자 가트는 인류 역사 속 폭력의 감소 추세를 논증하면서도 ‘평화의 승리’를 점치는 섣부른 환상을 경고한다. 이 책에서 다루는 인류의 역사는 오히려 ‘폭력의 승리’, 강한 폭력이 약한 폭력을 제압하고 대체해온 과정이다. 평화는 그 부산물일 뿐이다. “사회 안에서 폭력적 죽음의 비율이 낮아진 것은 대개 폭력이 승리했기 때문이지 어떤 평화로운 합의 때문이 아니었다.”

 

‘문명과 전쟁의 공진화(共進化)’라는 거대한 주제를 다루기 위해 저자는 자신의 본령인 군사학은 물론이고 진화론, 진화심리학, 동물행동학, 인류학, 고고학, 역사사회학, 정치학, 국제관계학 등 다양한 분과들을 연구했고, 저술에 무려 9년을 들였다. 『문명과 전쟁』은 기존의 지식을 개관하거나 종합하는 정도에 그치지 않고 기존의 수많은 연구와 논제에 이의를 제기하는 한편, 문명과 전쟁의 상관관계를 바라보는 새로운 시각을 제시한다.

 

저자 아자 가트는 이스라엘 텔아비브 대학의 ‘에제르 바이츠만 국가안보 석좌교수’. 같은 대학의 정치학과 학과장을 두 차례 역임했으며, 텔아비브 국제 외교안보 프로그램을 창설해 이끌고 있다. 이스라엘 하이파 대학에서 학사, 텔아비브 대학에서 석사, 영국 옥스퍼드 대학 올 소울스 칼리지에서 박사과정을 마쳤다. 연구 주제는 전쟁의 원인과 진화, 군사이론, 군사전략, 민족주의 등이다.

 


 

 

문명과 전쟁 아자 가트 저 / 오숙은, 이재만 공역 | 교유서가
문명과 전쟁은 어떻게 상호작용하며 공진화해왔는가? 인류의 역사는 전쟁의 역사였다. 이 책은 선사시대부터 현대에 이르기까지 문명과 전쟁이 어떻게 긴밀하게 상호작용하며 공진화해왔는지를 추적하고 설명한다.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출판사 제공

출판사에서 제공한 자료로 작성한 기사입니다. <채널예스>에만 보내주시는 자료를 토대로 합니다.

문명과 전쟁

<아자 가트> 저/<오숙은>,<이재만> 공역47,700원(10% + 1%)

문명은 전쟁과 어떻게 맞물려 진화해왔는가? 전쟁은 인간의 본성에 뿌리박고 있을까, 문화적 발명품일까? 선사시대부터 9·11테러까지, ‘전쟁’의 수수께끼를 푼다 진화론에 입각한 최신 연구의 집대성, 인류 역사에 관한 통찰의 진풍경 인류학, 진화생물학, 심리학, 고고학, 경제학, 국제관계학 등을 아우른 명..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ebook
문명과 전쟁

<아자 가트> 저/<오숙은>,<이재만> 공역39,700원(0% + 5%)

문명은 전쟁과 어떻게 맞물려 진화해왔는가? 전쟁은 인간의 본성에 뿌리박고 있을까, 문화적 발명품일까? 선사시대부터 9·11테러까지, ‘전쟁’의 수수께끼를 푼다 진화론에 입각한 최신 연구의 집대성, 인류 역사에 관한 통찰의 진풍경 인류학, 진화생물학, 심리학, 고고학, 경제학, 국제관계학 등을 아우른 명..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조남주, 산다는 것의 의미를 묻다

작가 조남주가 선보이는 부동산 하이퍼리얼리즘 소설. 『서영동 이야기』는 「봄날아빠를 아세요?」에서 시작된, 가상의 동네 서영동을 배경으로 한 연작소설 일곱 편을 엮은 책이다. 집, 부동산, 그에 얽혀있는 보통 사람들의 삶과 욕망, 현실과 맞닿은 이야기들이 생생하게 펼쳐진다.

한국 정치, 어디로 가야 하나

뽑을 사람은 없는데, 저 사람이 뽑히는 건 막아야 한다. 한국 정치의 현주소이자, 선거 때마다 반복되는 풍경이다. 김민하 저자가 조국 사태, 한일 외교 분쟁 등 주요 사회 현안을 두고 전개된 갈등을 분석했다. 한국 정치, 무엇이 문제이고 어디로 나아가야 할지 모색한다.

“나는 이 세계의 결말을 아는 유일한 독자였다.”

웹소설이 현실이 되어 펼쳐진 새로운 세상, 갑작스러운 혼란과 공포 속에서 오직 한 명의 독자만이 이 세계의 결말을 알고 있다. ‘웹소설의 현재 진행형 레전드’ 〈전지적 독자 시점〉 소설책 출간! 출간 기념으로 선보이는 ‘제4의 벽 에디션’에는 올컬러 일러스트와 책꽂이, 파일 키트를 함께 담았다.

10년 후 미래를 이끌 새로운 기술

새로운 시대, 새로운 기술들로 세상은 급격히 변하고 우리의 삶도 영향을 받지만, 용어에 대한 개념은 여전히 낯설고 어렵다. 메타버스부터 바이오테크까지. 미래를 바꿀 4가지 기술을 다양한 사례를 통해 개념을 설명하고 투자를 위한 전망까지 한 권에 모두 담고 있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