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김영하, 조남주 등 국내 작품으로 소설 시장 활기

집계기간 7월 20일 ~ 7월 26일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 하루키 신작 <기사단장 죽이기> 1, 2편 4주 연속 베스트셀러 1, 2위로 흥행 이어가 − 김영하, 조남주, 히가시노 게이고 등 국내외 작가들 작품으로 소설 시장 활기 여전 (2017.07.27)

122799662.jpg


예스24 7월 4주 종합 베스트셀러에서는 무라카미 하루키의 신작 장편소설 『기사단장 죽이기』 1편이 4주 연속 1위를 기록하며 정상을 지켰다. 『기사단장 죽이기』 2편도 지난 주에 이어 4주 째 2위에 이름을 올려 하루키 열풍이 시들 줄 모르고 있다.

 

하루키 신작 소설 인기와 더불어 여름 휴가철을 맞아 국내외 소설이 서점가를 휩쓸고 있다. 조남주 작가의 『82년생 김지영』은 전 주보다 두 계단 상승한 3위를 차지했으며, 김영하 작가의 『오직 두 사람』은 지난 주보다 한 계단 하락한 4위를 기록했다. 예스24가 실시한 2014년 ‘한국인이 가장 사랑하는 외국작가’ 투표에서 1위로 뽑힌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잠』 1편은 2주 연속 9위에 이름을 올렸고, 『잠』 2편은 전 주보다 두 계단 상승한 10위에 자리했다. 히가시노 게이고의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은 지난 주보다 다섯 계단이나 올라 15위에 이름을 올렸으며, 히가시노 게이고의 또다른 최신작 『위험한 비너스』는 네 계단 내려간 19위를 차지했다. 9월 개봉을 앞두고 있는 스릴러 영화 ‘살인자의 기억법’의 동명 원작 소설인 김영하 작가의 『살인자의 기억법』이 재조명 받으며 16위로 순위권에 진입했으며, 김애란 작가의 『바깥은 여름』은 두 계단 하락한 20위를 기록했다.

 

한편, 일상에서 발견한 의미 있는 말과 글을 한 권의 책에 담은 이기주 작가의 『언어의 온도』는 지난 주보다 한 계단 하락한 5위를 차지했고, 사소한 말투의 기적을 이야기한 『모든 관계는 말투에서 시작된다』와 윤홍균 작가의 『자존감 수업』은 전 주와 마찬가지로 각각 6위와 7위를 유지했다. 인류의 역사와 미래에 관한 통찰력을 제시한 유발 하라리의 『호모 데우스』는 전 주보다 다섯 계단이나 껑충 오르며 8위를 기록했다. 공무원 수험생을 위한 국어 기본서 『2018 선재국어 세트』는 11위로 순위권에 등장했다. 이기주 작가의 『말의 품격』은 지난 주보다 한 계단 내려간 12위를 차지했으며, 김신회 작가의 『보노보노처럼 살다니 다행이야』는 전 주 대비 다섯 계단 하락한 13위를 차지하며 다소 주춤했다. 유시민 작가의 『어떻게 살 것인가』와 유발 하라리의 『사피엔스』는 지난 주와 동일하게 각각 14위와 17위를 차지했다. 『2018 전한길 한국사 합격생 필기노트 빵꾸노트』는 전 주보다 두 계단 하락해 18위에 머물렀다.

 

전자책 순위에서도 소설의 강세가 눈에 띄었다. 중독성있는 스토리로 전세계 독자들의 관심을 받은 심리 스릴러 소설 『비하인드 도어』가 전자책 베스트셀러 순위 1위를 차지했다. 조남주 작가의 『82년생 김지영』은 전 주보다 두 계단 오르며 전자책 독자들 사이에서도 그 인기를 입증했다. 김영하 작가의 『오직 두 사람』은 지난 주와 동일하게 4위를 기록했고, 『살인자의 기억법』은 다섯 계단 오르며 5위를 차지했다.

 

 

<7월 4주 종합 베스트 셀러 순위>

 

 순위

제목 

 1

 기사단장 죽이기 1

 2

 기사단장 죽이기 2

 3

 82년생 김지영

 4

 오직 두 사람

 5

 언어의 온도

 6

 모든 관계는 말투에서 시작된다

 7

 자존감 수업

 8

 호모 데우스

 9

  1

 10

  2

 11

 2018 선재국어 세트

 12

 말의 품격

 13

 보노보노처럼 살다니 다행이야

 14

 어떻게 살 것인가

 15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

 16

 살인자의 기억법

 17

 사피엔스

 18

 2018 전한길 한국사 합격생 필기노트 빵꾸노트

 19

 위험한 비너스

 20

 바깥은 여름

 

 

● 분야별 베스트셀러 보러가기

 

문학 바로가기 (클릭)

 

e-book 바로가기 (클릭) 

 

비즈니스와 경제 바로가기 (클릭)
 
자기관리 바로가기 (클릭)
 
인문 바로가기  (클릭)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예스24

1994년 4월 1일, 국내 최초 인터넷서점으로 출발하여 시장을 선도해온 예스24는 도서를 기반으로 e북, 음반 및 DVD, e-러닝, 공연, 영화예매 등 각종 문화상품과 채널예스와 블로그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오늘의 책

장사는 그렇게 하는 게 아닙니다

맛은 30%, 나머지 70%가 장사의 성패를 좌우한다! 국내 최고 외식 서비스 전문가가 16년간 2000개의 매장에서 찾아낸 성공하는 가게의 절대 노하우. 서비스와 공간 설계, 디테일한 장사 매뉴얼까지. 평범한 메뉴를 팔아도 10배 매출을 만드는 성공 전략의 모든 것.

초여름의 햇빛과 밤의 달빛을 머금은 이야기

『사서함 110호의 우편물』 이도우 작가 6년 만의 신작. 시골 마을 낡은 기와집에 자리한 작은 서점 '굿나잇책방'을 배경으로 용서와 치유, 사랑에 관한 이야기를 들려준다. 서로에게 많이 미안한 이들이 오랫동안 하지 못했던 말들을 비로소 용기 내어 전하는 이야기.

세상에 맞서는 100명의 여자 이야기

예술가, 과학자, 인권 운동가, 운동선수 뿐만 아니라 다른 책에서는 찾아보기 힘든 첩보원, 해적, 전사까지 용감하게 자신의 인생을 개척한 100명의 여자 이야기를 담았다. 미래의 딸들에게 들려줄 최고의 베드타임 스토리.

손님도 주인도 함께 울고 웃는 한국판 심야식당  

어쩐지 힘든 날, 잔잔하고 따뜻한 위로를 건네는 만화! 갑작스럽게 카페를 맡게 된 선화를 중심으로 매력적인 인물들의 일상이 따뜻한 파스텔 톤으로 그려진다. 단골손님들이 찾아오고 함께 먹고 마시고 웃고 떠들면서 친구가 되어가는 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을 담았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