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김영하, 조남주 등 국내 작품으로 소설 시장 활기

집계기간 7월 20일 ~ 7월 26일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 하루키 신작 <기사단장 죽이기> 1, 2편 4주 연속 베스트셀러 1, 2위로 흥행 이어가 − 김영하, 조남주, 히가시노 게이고 등 국내외 작가들 작품으로 소설 시장 활기 여전 (2017.07.27)

122799662.jpg


예스24 7월 4주 종합 베스트셀러에서는 무라카미 하루키의 신작 장편소설 『기사단장 죽이기』 1편이 4주 연속 1위를 기록하며 정상을 지켰다. 『기사단장 죽이기』 2편도 지난 주에 이어 4주 째 2위에 이름을 올려 하루키 열풍이 시들 줄 모르고 있다.

 

하루키 신작 소설 인기와 더불어 여름 휴가철을 맞아 국내외 소설이 서점가를 휩쓸고 있다. 조남주 작가의 『82년생 김지영』은 전 주보다 두 계단 상승한 3위를 차지했으며, 김영하 작가의 『오직 두 사람』은 지난 주보다 한 계단 하락한 4위를 기록했다. 예스24가 실시한 2014년 ‘한국인이 가장 사랑하는 외국작가’ 투표에서 1위로 뽑힌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잠』 1편은 2주 연속 9위에 이름을 올렸고, 『잠』 2편은 전 주보다 두 계단 상승한 10위에 자리했다. 히가시노 게이고의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은 지난 주보다 다섯 계단이나 올라 15위에 이름을 올렸으며, 히가시노 게이고의 또다른 최신작 『위험한 비너스』는 네 계단 내려간 19위를 차지했다. 9월 개봉을 앞두고 있는 스릴러 영화 ‘살인자의 기억법’의 동명 원작 소설인 김영하 작가의 『살인자의 기억법』이 재조명 받으며 16위로 순위권에 진입했으며, 김애란 작가의 『바깥은 여름』은 두 계단 하락한 20위를 기록했다.

 

한편, 일상에서 발견한 의미 있는 말과 글을 한 권의 책에 담은 이기주 작가의 『언어의 온도』는 지난 주보다 한 계단 하락한 5위를 차지했고, 사소한 말투의 기적을 이야기한 『모든 관계는 말투에서 시작된다』와 윤홍균 작가의 『자존감 수업』은 전 주와 마찬가지로 각각 6위와 7위를 유지했다. 인류의 역사와 미래에 관한 통찰력을 제시한 유발 하라리의 『호모 데우스』는 전 주보다 다섯 계단이나 껑충 오르며 8위를 기록했다. 공무원 수험생을 위한 국어 기본서 『2018 선재국어 세트』는 11위로 순위권에 등장했다. 이기주 작가의 『말의 품격』은 지난 주보다 한 계단 내려간 12위를 차지했으며, 김신회 작가의 『보노보노처럼 살다니 다행이야』는 전 주 대비 다섯 계단 하락한 13위를 차지하며 다소 주춤했다. 유시민 작가의 『어떻게 살 것인가』와 유발 하라리의 『사피엔스』는 지난 주와 동일하게 각각 14위와 17위를 차지했다. 『2018 전한길 한국사 합격생 필기노트 빵꾸노트』는 전 주보다 두 계단 하락해 18위에 머물렀다.

 

전자책 순위에서도 소설의 강세가 눈에 띄었다. 중독성있는 스토리로 전세계 독자들의 관심을 받은 심리 스릴러 소설 『비하인드 도어』가 전자책 베스트셀러 순위 1위를 차지했다. 조남주 작가의 『82년생 김지영』은 전 주보다 두 계단 오르며 전자책 독자들 사이에서도 그 인기를 입증했다. 김영하 작가의 『오직 두 사람』은 지난 주와 동일하게 4위를 기록했고, 『살인자의 기억법』은 다섯 계단 오르며 5위를 차지했다.

 

 

<7월 4주 종합 베스트 셀러 순위>

 

 순위

제목 

 1

 기사단장 죽이기 1

 2

 기사단장 죽이기 2

 3

 82년생 김지영

 4

 오직 두 사람

 5

 언어의 온도

 6

 모든 관계는 말투에서 시작된다

 7

 자존감 수업

 8

 호모 데우스

 9

  1

 10

  2

 11

 2018 선재국어 세트

 12

 말의 품격

 13

 보노보노처럼 살다니 다행이야

 14

 어떻게 살 것인가

 15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

 16

 살인자의 기억법

 17

 사피엔스

 18

 2018 전한길 한국사 합격생 필기노트 빵꾸노트

 19

 위험한 비너스

 20

 바깥은 여름

 

 

● 분야별 베스트셀러 보러가기

 

문학 바로가기 (클릭)

 

e-book 바로가기 (클릭) 

 

비즈니스와 경제 바로가기 (클릭)
 
자기관리 바로가기 (클릭)
 
인문 바로가기  (클릭)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예스24

1994년 4월 1일, 국내 최초 인터넷서점으로 출발하여 시장을 선도해온 예스24는 도서를 기반으로 e북, 음반 및 DVD, e-러닝, 공연, 영화예매 등 각종 문화상품과 채널예스와 블로그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오늘의 책

이미 도착한 미래, 당신은 어디쯤 와 있는가

기술의 현재를 읽어 미래의 기회를 잡아라! 스마트화, 무료화, 민주화로 대변되는 미래의 3대 키워드부터 변화의 시대에 알아야 할 미래기술까지. 세계적인 미래연구기구와 박영숙 저자가 공개하는 제4차 산업혁명 시대를 돌파하기 위한 최적의 미래 예측서.

문학동네시인선 100호 기념 티저 시집

'보다 젊은 감각과 보다 깊은 사유를 지향한다!'는 캐치프레이즈로 시작한 문학동네시인선이 100호에 이르렀다. "세상을 바꾸지는 못하였지만 시집을 읽는 소소한 기쁨"을 전해준 시집들이 있어서 다행. 100호는 앞으로 선보이게 될 시인들을 미리 보여주는 티저 시집이다.

소녀의 스케이트 날과 화가의 연필이 만나다

『파도야 놀자』 이수지 작가의 신작! 스케이트를 타는 소녀가 하얀 빙판 위를 마치 그림을 그리는 것처럼 자유롭게 미끄러져 가며 이야기가 흐릅니다. 우아하게 회전하고, 점프하면서 글 없이 그림만으로 얼음 위 아름다운 ‘선’을 그려내는 이야기를 담아낸 특별한 그림책입니다.

인공지능, 인류의 적인가 동반자인가

'라이프 3.0', 소프트웨어와 하드웨어를 스스로 설계하는 인공지능의 다른 말이다. 알파고는 이세돌과 커제를 차례로 쓰러뜨렸다. 인공지능은 인류에 어쩌면 위기일 수도 있다. 이세돌 커제가 그러했듯, 우리도 인공지능에 밀릴 수 있어서다. 인류와 생명의 미래를 만나보자.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