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최영건 “근사한 집중의 감각을 선물하는 독서”

소설가 최영건의 서재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침묵이라는 단어와 조우할 때면 자주 거기 멈춰서게 됩니다. 그런 멈춤이 잦아졌던 시기와 독서의 즐거움을 느낀 시기가 비슷했던 것 같습니다. 제게 독서는 침묵과 집중을 내포하고 있는 활동입니다.

e337500dd91ab98172d390dcbfda5542.jpg

 

침묵이라는 단어와 조우할 때면 자주 거기 멈춰서게 됩니다. 그런 멈춤이 잦아졌던 시기와 독서의 즐거움을 느낀 시기가 비슷했던 것 같습니다. 제게 독서는 침묵과 집중을 내포하고 있는 활동입니다.

 

종이 위에 인쇄되어 있는 활자들은 주위 상황과 잠시 분리된 채 그것들을 읽어나가기를 요구하죠. 일시적인 고립이 필요하고요. 제게는 이런 종류의 집중의 감각이 근사하고 평화롭게 느껴졌어요. 물론 책을 즐겨 읽는다고 해서 작위적으로 고립에 중독된 자세를 취할 필요는 없겠지만요.

 

최근에 저는 다른 소설가 친구들과 꾸준히 텍스트를 선정해 함께 읽어나가고 있기도 해요. 혼자서 책을 읽은 뒤, 그 경험을 다른 이들과의 대화로 확장시켜나가는 것도 무척 즐거운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함께 하는 친구들이 모두 소설을 쓰다보니, 앞으로 그 친구들 글도 같이 읽고 이야기해볼 것 같기도 하고요.

 

최근 첫 책(『공기 도미노』)을 출간하고 난 뒤 스스로 돌이켜보니 저는 무엇보다도 독자에서 출발한 작가라는 생각이 들었어요. 그래서 다른 분들이 제 책을 읽어볼 거라는 생각을 하면 더욱 기분이 묘해져요.

 

 

명사의 추천

 

로쿠스 솔루스
레이몽 루셀 저 | 이모션북스

텍스트로써 사물들을 창조해내며 텍스트 자체를 그것들의 전시장이자 또다른 오브제로 만들어낸 특별하고 아름다운 작품입니다. 레이몽 루셀은 장 콕토, 살바도르 달리, 마르셀 뒤샹, 미셸 푸코를 비롯한 많은 이들에게 영감을 주기도 했죠. 뒤샹은 그를 두고 "길을 가리킨 사람"이라 부르기도 했고요.

 

 

 

 

 

 

말과 사물
미셸 푸코 저 / 이규현 역 | 민음사

푸코는 스스로를 구조주의자 또는 후기 구조주의자로 분류하려는 시각을 모두 부정하며, 한편으로는 자신을 계몽주의자로 말하기도 했다고 하는데요. 푸코가 글을 쓰는 방식에도 그처럼 다름을 모색하는 미묘한 태도가 드러나 있는 것 같습니다. 책의 내용도 무척 흥미로워 반복해서 읽었어요.

 

 

 

 

현대 건축의 철학적 모험 1
장용순 저 | 미메시스

오래 전부터 건축 분야에 꾸준히 흥미를 가져왔는데요. 학부시절 대학 도서관에서 자주 읽은 시리즈의 첫 권입니다.

 

 

 

 

 

 

 

백과전서 건축 도판
드니 디드로 편저 | 프로파간다

"18세기 프랑스에서 편찬된 <백과전서>의 도판집에서 건축에 관한 도판 249점을 엮어 복간한 책"입니다. <백과전서> 시리즈는 최근 국내에서 출간된 매우 재미있는 책들 중 하나라고 생각해요.

 

 

 

 

 

 

빛이 아닌 결론을 찢는
안미린 저 | 민음사

이 시집을 읽고 SNS상에서 "너무 근사하고 아름답다. 내가 시를 쓰지 않아서 다행이다. 그랬다면 이렇게 시를 보고 읽기만 하면서 느끼는 외부인의 기쁨을 누리지 못했겠지."라는 말을 남긴 적 있어요. 안미린 시인님이 하트를 눌러주셨어요. 두근두근했어요. 그만큼 독특하고 매력적인 시집입니다.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채널예스

채널예스는 2003년에 창간한 예스24에서 운영하는 문화웹진입니다. 작가와 배우, 뮤지션 등 국내외 문화 종사자들을 인터뷰합니다. 책, 영화, 공연, 음악, 미술, 대중문화, 여행, 패션, 교육 등 다양한 칼럼을 매일 만나볼 수 있습니다.

오늘의 책

2017 나오키상 수상, 아름다운 미스터리

15년 전 아내와 딸을 사고로 잃은 중년의 남자와 자신이 죽은 딸의 환생이라고 말하는 유명 여배우의 일곱 살 딸의 만남. 사람이 태어나고 죽는 것을 달이 차고 기우는 '영휴'로 빗댄 이야기는 현재와 과거를 오가며 의문의 수수께끼를 풀어가면서 깊은 감동과 여운을 전한다.

6배 커진 크기, 6배 커진 재미!

전 세계 50여 개국에서 번역되어 베스트셀러가 된 제로니모의 환상모험이 놀라운 크기와 화려한 그림으로 다시 한 번 찾아왔다. 은빛 독수리에 이끌려 꿈의 나라로 가게 된 제로니모의 모험. 6배나 커진 스페셜북 속에 더욱 특별한 순간들이 펼쳐진다.

기존의 버핏 책은 모두 잊어라!

현존하는 가장 위대한 투자가이자 사업가 워런 버핏. 2017년까지 약 30년간 그가 손수 쓴 주주서한과 수년간 주주총회에서 나눈 질의응답의 핵심을 엮어 그의 투자 철학과 경영의 지혜를 체계적으로 정리했다. 끊임없이 진화하는 버핏을 가장 정확히 알려주는 버핏 바이블.

읽으면 반짝! 하고 하루가 빛난다

반복되는 하루, 오늘과 같은 일상은 끝나지 않을 것 같다. 하지만 이 만화를 한 장씩 넘기다 보면 깨닫게 된다. 점원의 따뜻한 말과 만나는 날도 있고, 커피 숍 옆자리에서 이상한 대화를 듣게 된 날도 있다. 그가 그린 하루들이 그렇듯, 우리의 하루 역시 단 하루도 같지 않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