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베리 심플] 인생을 한결 편안하게 사는 생각법

『베리 심플』, 일본 최고의 미니멀 사고법 전문가가 고안한 43가지 훈련법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정리의 힘’과 ‘단순한 삶’은 모두 미니멀 사고에서 시작한다!

베리심플_예스24 (1-1).png

 

베리심플_예스24 (2).png

 

베리심플_예스24 (3).png

 

베리심플_예스24 (4).png

 

베리심플_예스24 (5).png

 

베리심플_예스24 (6).png

 

베리심플_예스24 (7).png

 

베리심플_예스24 (8).png

 

베리심플_예스24 (9).png

 

베리심플_예스24 (10).png

 

베리심플_예스24 (11).png

 

베리심플_예스24 (12).png

 

집안을 정리하고 인생을 심플하게 살아가자는 미니멀리즘이 열풍이다. 그러나 우리의 머릿속은 어떠한가? “지구가 멸망하면 어쩌지?” “또 연예인 불륜이야? 용서할 수 없어!” “나, 따돌림당하고 있는 건 아닐까?” 이렇게 여전히 고민하지 않아도 될 일, 싸우지 않아도 될 일로 자신을 소모하고 있지는 않은가? 밀린 보고서를 기한에 맞게 작성해야 하는 직장인, 없는 시간을 쪼개 아이를 돌보는 워킹맘, 알바를 하면서 동시에 학점을 관리해야 하는 대학생, 인간관계에 스트레스를 받는 민감한 사람들까지… 오늘 내일의 수많은 결정을 하며 살아가는 우리 삶에는 이미 신경 써야 할 것들이 너무나 많은데도 많은 사람들이 자신도 모르게 고민하지 않아도 될 일, 싸우지 않아도 될 일로 한정된 시간과 에너지를 낭비하곤 한다.

 

『베리 심플』은 머릿속 잡동사니와 낭비를 없애고 유리창을 맑게 닦아놓은 것처럼 명쾌한 사고를 하며 심플하게 살 수 있는 방법으로 ‘미니멀 사고’를 소개한다. 미니멀 사고란 어지럽고 복잡한 상황을 단순화하여 인생을 한결 편안하게 사는 생각법이다.

 


 

 

베리 심플 스즈키 에이치 저/이아랑 역 | 더퀘스트(길벗)
『베리 심플』은 머릿속 잡동사니와 낭비를 없애고 유리창을 맑게 닦아놓은 것처럼 명쾌한 사고를 하며 심플하게 살 수 있는 방법으로 ‘미니멀 사고’를 소개한다. 미니멀 사고란 어지럽고 복잡한 상황을 단순화하여 인생을 한결 편안하게 사는 생각법이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ㆍ사진 | 출판사 제공

출판사에서 제공한 자료로 작성한 기사입니다. <채널예스>에만 보내주시는 자료를 토대로 합니다.

베리 심플

<스즈키 에이치> 저/<이아랑> 역 12,350원(5% + 5%)

고민하지 않아도 될 일, 싸우지 않아도 될 일로 자신을 더는 소모하지 말자. 불필요한 업무, 비효율적 조직에도 더는 휘둘리지 말자. 미니멀 사고를 통해 우선 당신 자신의 마음과 몸을 지키길 바란다. 우주에서 가장 가치 있는 것은 사회보다, 고객보다, 성과보다, 평판보다 ‘당신의 존재’이기 때문이다. ..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묵묵하고 먹먹한 우리 삶의 노선도

누구도 주목하지 않는 ‘글 쓰는 운전사'의 작지만 단단한 삶에 대한 이야기. ‘그냥’ 버스기사의 평범한 일상이 마음을 울리는 이유는 “노동하는 한 인간의 고백만큼 특별하고 힘 있는 글이 없”기 때문이다. 주어진 현장에서 이름 없이 땀흘리는 모든 이들에게 박수를 보낸다.

무례한 행동 하나가 결국 회사를 망친다

최고의 조직은 왜 매너에 집중하는가? 평판을 쌓는 데는 20년이 걸리지만 무너뜨리는 데는 5분이면 충분하다. 저자는 작은 태도의 차이가 회사 생활을 완전히 바꿔놓는다고 강조하며, 능력과 사회성을 함께 갖춘 프로 직장인이 되기 위한 예의와 존중의 기술을 밝힌다.

제2회 No.1 마시멜로 픽션 대상 수상작

사람들의 꿈을 관리하는 환상 세계 ‘카시오페아’, 그리고 악몽을 쫓아 내는 비밀 대원 ‘하라’의 모험을 담은 드림 판타지가 펼쳐진다. 자신의 꿈은 물론 아이들이 꿈까지 지켜내는 당찬 소녀 하라가 이 시대 소녀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이다.

50년 수행으로 깨우친 인간답게 살기

권력과 자본이 인간다움을 망칠 때, 명진 스님은 가만 있지 않았다. 2017년 조계종과 대립하며 종단으로부터 제적당하기도 했다. 승적을 박탈당하면서 출가하기 전의 자리에 선 명진스님은 그간 삶에서 만난 사람과 깨우친 바를 책 한 권으로 묶었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