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조선희 “생각의 주머니가 커진다”

사진가 조선희의 서재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독서는 사유입니다. 저와 다른 삶을 사는, 다른 모양의 마음을 가진 이들의 여러 가지 생각이나, 사유를 들여다보며 저와 빗대어 다른 지점, 같은 지점, 비슷한 지점에 멈춰 다시 저를 들여다보고 사유하는 것이 좋아요.

170201_조선희서수민 (2).jpg

 

처음 책에 재미를 느낀 것은 세계문학전집 120권짜리를 가지게 된 초등학교 3학년 때였어요. 그 후 중고등시절 한참 독서의 즐거움을 잊었죠. 우리나라 교육제도라는게 그렇지 않나요? 대학시절에 읽으려고 시도하였으나, 그냥 공부 수준에 그쳤던 것 같아요. 다시 큰 재미를 느낀 것은 서른 후반 이후입니다.

 

독서는 사유입니다. 저와 다른 삶을 사는, 다른 모양의 마음을 가진 이들의 여러 가지 생각이나, 사유를 들여다보며 저와 빗대어 다른 지점, 같은 지점, 비슷한 지점에 멈춰 다시 저를 들여다보고 사유하는 것이 좋아요. 그리하여 독서는 생각의 크기를 키웁니다. 생각의 주머니가 커지고 사색을 깊게 만듭니다. 삶의 깊이와 사유의 풍요를 위해 반드시 필요해요.

 

요즘의 관심사는 ‘고독’입니다. ‘고독’이 가져다 주는 깊은 사유는 제 작업으로 들어가는 통로이기도 하죠. 비슷한 생각에서 출발한, 고독에서 창조된 올리비아 랭의 『외로운 도시』를 읽을 계획입니다.

 

누구나 두려움이 있고 행동하기 전에 머뭇거리게 되죠. 실패가 두렵기 때문이에요. 그러나 실패 또한 한발 더 나아간 것이며 그 실패들이 모여 덜 서툴게 만들어요. 행하고 나아가세요. 생각만 하다가는 시간은 쏜살처럼 지나가 버려요. 오늘이 내가 살아갈 날 중에 가장 ‘청춘’이에요. ‘서툴러도 직진하라’.

 

 

명사의 추천

 

그리스인 조르바
니코스 카잔차키스 저/이윤기 역 | 열린책들

나이 마흔 다섯에 다시 이 책을 폈을 때 곱씹으며 읽고 있는 나를 발견했다. 삶의 열정이, 진정 자유가 무엇인지 뼛속까지 동감하는 나를 발견하고 내게 물었다. '나는 자유로운가?' '나를 묶고 있는 줄은 무엇인가' 20대의 나는 조르바였고 40대 중반의 나는 소설 속의 '나'임을 깨닫는다. 이 책은 나처럼 자신의 삶에 대한 진지한 사유가 필요한 이에게, 읽어봤더라도 꿈을, 자유를 자주 잊어버리고 있는 중년에 이른 이들에게 추천하고 싶다.  

 

 

 

 

 

 

여행의 기술
알랭 드 보통 저/정영목 역 | 청미래

나는 늘 여행은 개개인의 고독과 아름다움을 만나는 시간이라 여겨왔었다. 이국적임 기호들과 마주한 순간…. 우리는 여행이 시작됐음을 자각한다. 내가 타국의 공항에서 사진을 찍는 이유가 거기에 있었던 거다. 게다가 보통의 눈을 통해 반 고흐, 에드워드 호퍼, 존 러스킨을 비롯한 여러 아티스트의 여행에 대한 깊은 사유에 들어가 볼 수 있다. 다음 여행에 이 책과 한번 더 동행할 생각이다.

 

 

 

 

설국
가와바타 야스나리 저/유숙자 역 | 민음사

인도 남부로 16시간 달리는 기차에서 이 책을 읽었다. 너무나 인도스러운 시끌벅적함과 더위는 가와바타 야스나리의 눈 덮인 니키타 지방의 기막히게 아름다운 묘사 속으로 나를 더욱 밀어 넣었다. 어디서 어떤 책을 읽느냐에 따라 얼마나 그 감성이 달라지는지 경험하는 순간이었다.

 

 

 

 

 

 

느림
밀란 쿤데라 저/김병욱 역 | 민음사

'느림'이 화두가 된 지 오래다. 나조차도 열정이라는 자기위로 안에서 삼십 대 중반 이후 10여 년을 1년처럼 살아버렸다. 쿤데라의 느림과 기억, 빠름과 망각의 상관관계를 통한 이 소설을 읽는 동안 '나만의 느림'에 대해 깊이 사유할 수 있어 좋았다. 그리고 난 아직도 여전히 '나만의 느림'을 만들어가고 있는 중이다.

 

 

 

 

 

채식주의자
한강 저 | 창비

이 소설을 처음 읽을 때 비주얼적 상상의 충격을 받았었다. 글을 읽으며 상상할 수 있는 비주얼의 최대치를 내게 선사했다. 맨부커상 수상 이후 다시 한 번 읽으며 내 작업의 모티브 혹은 실마리를 얻었다. 책 속에서 얻을 수 있는 영감의 최대치다. 곧 다시 읽으며 영감 받은 비주얼의 디테일을 더 상상해 볼 계획이다.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2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채널예스

채널예스는 2003년에 창간한 예스24에서 운영하는 문화웹진입니다. 작가와 배우, 뮤지션 등 국내외 문화 종사자들을 인터뷰합니다. 책, 영화, 공연, 음악, 미술, 대중문화, 여행, 패션, 교육 등 다양한 칼럼을 매일 만나볼 수 있습니다.

  • 설국 <가와바타 야스나리> 저/<유숙자> 역

    6,300원(10% + 5%)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 채식주의자 <한강> 저

    10,800원(10% + 5%)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 외로운 도시 <올리비아 랭> 저/<김병화> 역

    13,500원(10% + 5%)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 그리스인 조르바 <니코스 카잔차키스> 저/<이윤기> 역

    11,520원(10% + 5%)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 여행의 기술 <알랭 드 보통> 저/<정영목> 역

    12,600원(10% + 5%)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 느림 <밀란 쿤데라> 저/<김병욱> 역

    11,700원(10% + 5%)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詩로 '마음의 온도' 맞춰주는 웹툰 에세이

‘싱고’라는 이름으로 펴낸 신미나 시인의 詩 웹툰 에세이. 일상의 고민과 어린 시절 추억을 따뜻하게 그려낸 글과 그림은 시를 읽는 새로운 방식을 제시한다. 어쩌면 하루하루의 삶이 한 편의 시와 같지 않겠는가. 시로 그린 그림을 읽으며 새로운 삶의 그림을 그려본다.

지도로 떠나는 지구촌 문화 여행

67개의 지도에 담긴 6대륙, 58개 나라 이야기. 각 나라별 지리는 물론, 인구, 국기, 문화, 유적, 음식 등을 다양한 그림으로 만나볼 수 있다. 아이들의 호기심을 해결해줄 뿐 아니라, 온 가족이 함께 보물찾기 하듯 전세계 곳곳으로 모험을 떠나는 지도 그림책.

3000년 고전에서 찾아낸 승자의 법칙

왜 누군가는 역사의 승자가 되고, 누군가는 사라지는가? 30년간 10만 리더들을 변화시킨 경영 그루 유필화 교수의 인문경영론. 동양 병법서를 경영학의 관점에서 해석하여 시대와 환경을 불문하고 위기를 기회로, 기회를 성공으로 이끄는 승자의 법칙을 찾아 소개한다.

왜 우리는 같은 색을 다르게 읽을까?

색의 비밀을 알면 그 사회가 보인다. 이 책은 나라마다 색채에 대한 인식이 다르다는 발견에서 시작해, 색과 언어, 문화의 상관관계를 다양하게 관찰하고 연구한 기록이다. 색을 나타내는 단어의 어원과 관용적 표현들, 설문조사를 통해 드러난 각기 다른 생각들이 흥미롭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