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내가 묻고 삶이 답하다

『새는 날아가면서 뒤돌아보지 않는다』 프롤로그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여기 모은 산문들은 내가 묻고 삶이 답해 준 것들이다. 인도의 시인 갈리브는 ‘내 시와 함께 나를 준다.’라고 썼지만, 어떤 글도 본연의 나를 다 표현하지는 못할 것이다.

새는 날아가면서뒤돌아보지않는다_삽화.jpg

 

Paintings by Elicia Edijanto ⓒ (더숲 제공)


 

 

젊었을 때 나는 삶에 대해 몇 가지 질문을 던졌었다. 진리와 깨달음에 대해, 행복에 대해, 인생의 의미와 ‘나는 누구인가?’에 대해. 그 질문들에 삶이 평생 동안 답을 해 주고 있다. 그때는 몰랐었다. 삶에 대한 해답은 삶의 경험들을 통해서만 발견할 수 있다는 것을. 나는 스승을 찾아 나라들을 여행하고 책들을 읽었으나, 내게 깨달음을 선물한 것은 삶 그 자체였다. 이것은 ‘우리는 자신이 여행을 한다고 생각하지만, 실제로는 여행이 우리를 만든다.’는 명제와 일치한다.

 

시인은 다른 시인을 대변할 수 없고, 작가도 다른 작가를 대신할 수 없다. 모든 시는 존재하지 않는 시였으며, 모든 책은 존재하지 않는 책이었다. 작가든 독자든, 지금 살아 있다는 것은 자기 자신의 이야기를 써 나가는 일이다. 타인의 기대나 정답이 아니라 자기 자신의 답을. 어느 날 삶이 말을 걸어올 때, 당신은 무슨 이야기를 할 것인가? 어떤 상실을 겪고 아픔의 불을 통과했다 해도 삶에게 예라고 말할 수 있는가? 계속 거부당해도 삶에게 편지를 보낼 수 있는가?

 

 

 

여기 모은 산문들은 내가 묻고 삶이 답해 준 것들이다. 인도의 시인 갈리브는 ‘내 시와 함께 나를 준다.’라고 썼지만, 어떤 글도 본연의 나를 다 표현하지는 못할 것이다. 또한 내가 쓰는 글들이 본연의 나를 능가하지 않기를 바랄 뿐이다. 이 불확실한 시대에 내 글이 위로나 힘이 되진 않겠지만, 나는 다만 길 위에서 당신과 함께 인생을 이야기하고 싶은 것이다.

 

 

 


 

 

새는 날아가면서 뒤돌아보지 않는다류시화 저 | 더숲
『삶이 나에게 가르쳐 준 것들』『하늘 호수로 떠난 여행』 이후 류시화 특유의 울림과 시선을 담은 신작 산문집. 삶과 인간을 이해해 나가는 51편의 산문을 묶었다. 이 신작 산문집 『새는 날아가면서 뒤돌아보지 않는다』는 독자의 오랜 기대에 대한 류시화의 성실한 응답이면서 상실과 회복에 관한 우리 모두의 이야기이다.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류시화(시인)

새는 날아가면서 뒤돌아보지 않는다

<류시화> 저12,600원(10% + 5%)

"나무에 앉은 새는 가지가 부러질까 두려워하지 않는다. 새는 나무가 아니라 자신의 날개를 믿기 때문이다." - 「새는 날아가면서 뒤돌아보지 않는다」 중에서 내가 묻고 삶이 답하다 류시화 시인의 신작 산문집 『삶이 나에게 가르쳐 준 것들』『하늘 호수로 떠난 여행』 이후 류시화 특유의 울림과 시선을..

  • 카트
  • 리스트
  • 바로구매

오늘의 책

탐식의 시대, 식(食)의 본질을 묻다

'생'의 음식을 찾아 이방의 도시를 떠돈 2년간의 기록. 저자는 음식 찌꺼기, 감옥의 식사, 구호 식품 등 전쟁과 빈곤의 현장에서 마주친 애절한 음식을 함께 먹고, 먹는 것을 둘러싼 저마다의 사연과 기억을 나눠 받는다. 먹는 행위를 통해 '삶의 근원'에 대해 생각한다.

우리를 담대하게 하는 빨간 시어들

임솔아 시인의 첫 번째 시집. 모든 차별과 폭력에 반대한다는 시인의 다짐과 이 시집은 꼭 닮았다. 폭력이 난무하는 세계에서 더 이상 착한 사람으로 남기를 거부하고, 부식되어 상처 입은 자신을 대면하는 젊은 시인의 빨간 언어가 날카롭고 뜨겁다.

기발하고 단순하게 본질을 짚어내다

『위험한 과학책』의 저자 랜들 먼로가 다시 한번 난해하고 복잡한 과학을 대중의 눈높이에 가져다 놓는다. 스마트폰, 비행기, 태양 등 갖가지 사물과 개념을 쉬운 단어들로 공들여 해체했고, 정교하고 아름다운 그림과 특유의 유머로 눈 돌릴 틈을 주지 않는다.

불확실성을 돌파하는 투자 내비게이션

한국경제는 일본을 닮아갈 것이다? 인구가 줄고, 베이비 붐 세대가 은퇴하면 자산 시장이 붕괴한다? 2016 가장 신뢰받는 애널리스로 선정된 홍춘욱 박사의 명쾌한 시장 진단과 투자 전략. 절벽 공포를 걷어내는 전망을 바탕으로, 저금리 시대에도 가능한 투자 방법을 제시한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화제의 공연
KALIOP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