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예스24, 정유정 작가와 함께한 ‘소설의 밤’

- ‘기대되는 젊은 작가’ 정유정 작가가 함께한 여름 밤 문학행사 ‘2016 소설의 밤’ 성료 - 연극 ‘종의 기원’ 독자들의 박수 갈채 받으며 성공리에 상연 마쳐 - 정유정 작가 “다시 글을 쓸 때 이 순간을 생각하면 힘이 날 것”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대한민국 대표 서점 예스24(대표 김기호, www.yes24.com)는 8월 26일 여의도KBS아트홀에서 정유정 작가와 300여명의 독자가 함께하는 ‘2016 소설의 밤’을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예스24_소설의 밤 (5).jpg

 

대한민국 대표 서점 예스24(대표 김기호, www.yes24.com)는 8월 26일 여의도KBS아트홀에서 정유정 작가와 300여명의 독자가 함께하는 ‘2016 소설의 밤’을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예스24는 최근 진행한 ‘한국 소설의 미래가 될 젊은 작가’ 투표에서 1위로 뽑힌 정유정 작가와 한국 소설을 사랑하는 독자 300명이 함께 작가의 작품에 대한 깊이 있는 이야기를 나누고 책과 관련된 궁금증을 알아보는 자리를 마련했다.

 

예스24_소설의 밤 (1)_연극 종의 기원.jpg

 

『내 심장을 쏴라』부터 개봉을 기다리고 있는 동명 영화의 원작 『7년의 밤』『28』, 최근 영화화가 결정된 『종의 기원』 등 강렬한 서사와 이야기로 자신만의 장르를 개척한 정유정 작가는 『종의 기원』에 보여준 독자들의 반응에 놀랐고 감사하다”며 “글을 쓰러 방에 들어가 또 다시 초라해질 시간에 이 순간을 생각하면 힘이 날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특히, 시작 전부터 많은 독자들의 관심을 받았던 연극 ‘종의 기원’은 장용철 연출가와 김나영 작가가 함께 만들어낸 탄탄한 구성과 유진 역을 맡은 이재원, 윤관우를 비롯한 배우들의 흡입력 있는 연기로 관객들의 많은 박수를 받으며 성공리에 상연을 마쳤다. 연극은 정유정 작가의 낭독으로 시작해 몰입도를 더욱 높였다.

 

예스24_소설의 밤 (2)_연극 종의 기원.jpg

 

복도훈 문학평론가의 사회로 진행된 작가와의 만남 시간에서 정유정 작가는 "『종의 기원』 소설 자체가 주인공 유진의 목소리를 담은 자기 변론서로 독자들이 아직 미완성의 어리버리한 싸이코패스 유진에게 연민을 느끼게 한다”며 『종의 기원』에 대해 설명했다. 더불어, 정유정 작가는 “평범한 사람의 눈으로 싸이코패스를 담는게 어려웠지만, 싸이코패스가 된다면 한유진 같은 싸이코패스가 되고 싶다는 생각이 들도록 글을 썼다”라고 자신의 작품관과 창작 노하우 등에 대해 독자들과 심도 깊은 대화를 나누었다.

 

예스24_소설의 밤 (4).jpg

 

『종의 기원』이라는 책 제목의 어원을 묻는 독자의 질문에는 “인간 모두가 하나씩 갖고 있는 악의 파편을 담아 ‘악의 기원’을 생각했다가 문학적 요소를 고려해 지금의 제목이 탄생했다”라고 답하며 독자들의 궁금증을 해소시켰다.

 

『종의 기원』과 작가의 이야기로 80여분의 대화를 나눈 후에는 사인회장으로 자리를 옮겨 함께한 독자들과 1대 1로 인사를 나누며 행사를 마무리했다.

 

예스24_소설의 밤 (3).jpg

 

김병희 예스24 도서사업본부장은 “이번 소설의 밤 행사는 작가의 강연과 대화 시간으로 구성되었던 기존 문학캠프와 다르게 연극, 음악 등이 함께 어우러진 문화 공연으로 진행돼 의미가 남다르다”며 “앞으로도 한국 문학의 발전을 위해 작가와 독자가 깊이 있게 소통하고 교감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1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예스24

1999년 4월 1일, 국내 최초 인터넷서점으로 출발하여 시장을 선도해온 예스24는 도서를 기반으로 e북, 음반 및 DVD, e-러닝, 공연, 영화예매 등 각종 문화상품과 채널예스와 블로그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오늘의 책

2020년 인터내셔널 부커상 수상작

가족의 죽음으로 폐허가 된 열 살 소녀의 세계. 작가는 그의 첫 소설인 이 작품으로 최연소로 인터내셔널 부커상을 수상했다. ‘한발 물러나 읽을 수 있는 소설이 아니’라는 부커상 심사평과 같이, 이야기는 상실과 폭력, 슬픔에 잠식된 세상, 그 피할 길 없는 삶의 가운데로 순식간에 독자를 데려간다.

고미숙이 동양 고전에서 찾아낸 지혜

고전평론가 고미숙이 독자와 함께 읽기를 제안한 작품은 『동의보감』과 『숫타니파타』다. 몸에 관한 동양의 담론을 집약해낸 『동의보감』, 2,600년이 넘는 시간 동안 인간의 마음과 고통의 문제를 고민해 온 불교의 사유를 지금 여기로 불러온다.

피터 슈라이어, 그의 삶과 디자인 철학

세계적인 디자이너 피터 슈라이어. 독일 시골의 식당 한 켠에서 그림을 그리던 소년이 유럽을 넘어 세계적인 디자이너가 되기까지, 그의 삶과 디자인 철학을 한 권에 담았다. 새로운 도전과 방향성을 제시해온 그의 디자인에서 예술적 영감은 물론 미래를 창조하는 질문에 대한 답을 얻게 될 것이다.

진심을 다해 투자한다

주식 입문 5년 만에 55억의 자산을 일군 평범한 가장의 주식투자 이야기. 의사가 되었지만 미래를 장담할 수 없는 현실에 투자를 시작했고, 그 결실로 내 집 마련에 성공한 성현우 저자가 지난 5년간의 주식투자 경험과 노하우, 기록에 간절함을 담아 전해준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