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예스24, 업계 최초 ‘전자도서관 패키지’ 온라인으로 판매

- 전자도서관 통합 솔루션 온라인 판매 통해 법인 고객들의 구매 편의성과 접근성 높여 - 컬러 전자책 단말기에 <WHY? 시리즈> 전자책 결합한 도서관 전용상품 개발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업계 최초로 ‘전자도서관’ 패키지 상품의 온라인 판매를 실시하고, 전자도서관 전용 상품을 출시하는 등 전자책 B2B 서비스 확대에 나섰다.

크기변환_1. 예스24_전자도서관 pc버전 예시.jpg

 

대한민국 대표 서점 예스24(대표 김기호, www.yes24.com)가 업계 최초로 ‘전자도서관’ 패키지 상품의 온라인 판매를 실시하고, 전자도서관 전용 상품을 출시하는 등 전자책 B2B 서비스 확대에 나섰다.

 

예스24가 새롭게 선보이는 전자도서관 패키지 상품은 학교, 공공도서관, 기업 등 법인 고객들이 예스24에서 운영하는 디지털 도서관 시스템 구축과 전자책 추천, 도서관 개설까지 전 과정에 대한 설명을 인터넷 상에서 간편하게 확인하고 구입할 수 있는 서비스다.

 

크기변환_2. 예스24_전자도서관 모바일버전 예시.jpg

 

예스24 전자도서관에서 읽을 수 있는 전자책은 현재 총 10만여 종 이상으로 매달 2천여 종의 신간과 스테디셀러가 업데이트된다. 또한, 예스24 전자도서관에서는 ▲저자가 책의 핵심 내용을 직접 강의하는 10분 안팎의 동영상 ‘북러닝’과 ▲채널예스, 명사의 서재, 칼럼 등 무료로 탑재되는 문화 콘텐츠, ▲책의 예고편을 영상으로 만나는 ‘북티저’, ▲유아와 어린이를 위한 멀티미디어 동화 콘텐츠 ‘움직이는 그림동화’ 등 예스24만의 특화된 콘텐츠를 만날 수 있다. 특히 예스24는 지난 2015년 10월부터 전자도서관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에서 전자책을 오디오북처럼 귀로 들을 수 있는 TTS(Text to Speech)기능을 업계 최초로 반영했다.

 

이와 함께 예스24는 예림당의 인기 초등학습만화 <WHY? 시리즈>를 7인치 컬러 전자책 단말기 ‘크레마 원’에 탑재한 전자도서관 전용 상품을 선보인다. <WHY? 시리즈>의 전자책은 도서관에서만 만나볼 수 있는 도서관 전용 상품으로, 이후 나오는 신간은 종이책과 전자책이 동시 출간될 예정이다.

 

크기변환_3. 예스24_WHY시리즈-크레마 원 도서관 전용 콘텐츠.jpg

 

임동명 예스24 eBook B2B 파트장은 “전자도서관 서비스는 종이책 보관이나 파손에 대한 부담을 덜어주고, 적은 예산으로 다양한 자료를 구비할 수 있어 기관 고객들의 만족도가 높다”며 “최근 전자책 단말기의 보급이 확대되면서 단말기를 통해 전자도서관을 이용하는 독자들이 증가하는 추세”라고 전했다.

 

예스24는 2011년부터 인터넷에서 전자책을 대출, 반납하고 예약, 연장까지 할 수 있는 온라인 디지털 도서관 솔루션 사업을 시작해, PC와 애플리케이션, 전용 단말기 등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사용자 중심의 페이지 UI 구성과 최적의 통합솔루션을 제공해오고 있다. 예스24는 현재까지 전국 500여 군데 초중고등학교와 대학교, 기업 및 공공도서관에 전자도서관 통합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예스24 전자도서관 서비스 소개

예스24 전자도서관 패키지 판매 페이지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1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예스24

1999년 4월 1일, 국내 최초 인터넷서점으로 출발하여 시장을 선도해온 예스24는 도서를 기반으로 e북, 음반 및 DVD, e-러닝, 공연, 영화예매 등 각종 문화상품과 채널예스와 블로그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오늘의 책

대한민국, 이제는 바뀌어야 할 때

경제 규모, 문화적 영향력으로 봤을 때 대한민국의 위상이 드높다. 그런데 한국인은 행복할까? 능력주의가 정당화해온 불평등, 반지성주의, 양 극단으로 나뉜 정치, 목표를 잃은 교육까지 문제가 산적하다. 김누리 교수는 이제는 변혁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말한다.

더 나은 곳을 향한 상상, 그 담대한 목소리

그림책은 세계로 나올 준비를 하는, 다음 세대를 위한 책이다. 이들이 겪어나갈 사회는 좌절과 상실, 모욕과 상처가 필연적인 세상이지만 그림책은 절망 대신 희망을 속삭인다. 아이들에게 더 자유롭게 꿈꾸길 권하는 그림책 작가들. 이 강인하고 담대한 모험가들의 목소리를 듣는다.

모든 존재의 답은 ‘양자’ 에 있다

고등과학원 교수이자 세계적인 이론물리학자 박권 교수가 쓴 양자역학 교양서. 우리가 어떻게, 그리고 왜 존재하는지 양자역학을 통해 논증한다. 과학, 철학, 영화, SF소설, 개인적인 일화와 함께 이야기로 풀어낸 양자역학의 세계는 일반 독자들도 흥미롭게 읽기에 충분하다.

당신의 사랑은 무엇인가요?

사랑이 뭐예요? 아이의 물음에 할머니는 세상에 나가 답을 찾아보라고 말한다. 사랑에 대한 답을 찾아 떠난 긴 여정 끝에 아이가 찾은 답은 무엇일까? 칼데콧 아너상을 수상한 맥 바넷과 카슨 앨리스가 함께 만든 사랑스러운 그림책. 사랑의 의미를 성찰하는 아름다운 이야기.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