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배우 심은경 “인생, 사람, 본질을 생각해요”

정말 와 닿는 구절은 몇 번이고 계속 곱씹으며 읽게 돼요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누구에게도 털어놓지 못한 진심들과 생각을 책의 구절에서 발견하고 그 구절들 하나하나가 저를 이루어간다고 생각하거든요.

크기변환_심은경-이미지-01.jpg

출처_그라치아

 

책을 읽으면서 저도 모르는 순간, 확 와 닿는 구절을 읽을 때. 그때엔 뭐랄까. 저 혼자만의 세상에 온 듯한 기분이 들어요. 누구에게도 털어놓지 못한 진심들과 생각을 책의 구절에서 발견하고 그 구절들 하나하나가 저를 이루어간다고 생각하거든요. 정말 와 닿는 구절은 몇 번이고 계속 곱씹으며 읽게 돼요. 그럴 때 정말 '아 이래서 책을 읽는구나' 라고 다시금 깨닫게 됩니다.

 

요즘 자주 생각하게 되는 것이 '인생'과 '사람' 그리고 '본질'에 대한 것이었어요. 여러 책들을 읽어보면서 제가 가장 관심 있어하고 파고들었던 주제인 것 같아요. 그래서 철학에 대한 책들을 많이 읽어보고 싶어요. 아직 지식이 많이 부족해 제대로 읽어보진 못했지만, 니체, 쇼펜하우어 등. 언젠간 꼭 읽어 보고 싶은 철학 책들이 많네요.

 

책을 좋아하는 분들과 함께 책에 대해 공유하고 마음을 나눌 수 있는 기회가 되어서 뜻 깊은 인터뷰 같아요. 책에 대해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건 저에게 작지만 의미 있는 행복감을 안겨 줍니다. 좋아하는 책을 보고 나서 느낀 점을 다시 한번 생각하게 해주고 왠지 모를 뿌듯함도 느끼게 되거든요. 여러분은 어떤가요?


 

명사의 추천

 

인간실격
알베르 카뮈 저/김화영 역 | 민음사

노력, 성공, 자기계발이 강조되는 시대입니다. 세계의 기준에 자신을 맞추려 부단히 노력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우리는 느낍니다. 무엇인가 어긋나고 파행적인 세계의 불완전성을 말입니다. 소설 『이방인』은 이러한 부조리한 세계의 모습을 적나라하게 보여주고 이를 받아들이고 있는 자신의 삶을 되돌아보게 합니다.

 

 

 

 

 

 

이상 소설 전집
이상 저 | 민음사

어떻게든 이해하고 싶어지는 글들이에요. 그래서 존경스럽게 느껴지는 작가죠. 수수께끼 같으면서도 무언가 형체가 있는 글 같아요. 모더니즘 그 자체 인 것 같아요. 어떻게 이런 생각과 파격을 지닐 수 있었는지. 지식이 더 많이 쌓이면 언젠간 그의 글을 잘 이해할 수 있는 날이 오겠죠?

 

 

 

 

 

눈앞에 없는 사람
심보선 저 | 문학과지성사

최근 시집을 읽고 싶어 산 책입니다. 공감이 가는 구절도 많고, 삶에 대하여, 살아감에 대하여 담담히 읊조립니다. '사람이 살아 갈수 있는 건 사랑이 있기 때문이구나'라는 걸 이 시집을 읽으면서 깨닫게 되었어요.

 

 

 

 

 

 

불안의 책
페르난두 페소아 저/오진영 역 | 문학동네

포르투칼의 시인 페르난두 페소아의 고백록입니다. 불안, 고독, 쓸쓸함에 대한 감정의 요소들을 정면으로 마주해 쓴 글 같단 느낌이었어요. 책 뒤 표지에 있는 '주제 사라마구'의 글을 인용하자면, '페소아는 자신이 누구인지 알지 못했으나, 그의 의구심 덕분에 우리는 우리자신이 누구인지 조금을 알게 되었다.' 라는 말이 이 책에 대하여 가장 잘 표현한 말인 것 같아요.

 

 

 

 

영화

 

샤이닝
스탠리 큐브릭 | 워너브러더스

최근 극장에서 스탠리 큐브릭 전을 하길래, <샤이닝>을 다시 봤어요. 다시 본 <샤이닝>은 많이 어렵고 서늘함이 더 많이 느껴졌던 영화였습니다. 영화가 끝나고 난 뒤, 무언가 맞은듯한 멍한 느낌이 잊혀지지가 않아요.  

 

 

 

 

 

 

바닷마을 다이어리
미디어 허브 | 원서 : Peppermint Candy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최근 작품이죠. 고레에다 감독의 작품들을 참 좋아해요. 그가 보여주고자 하는 인간군상의 모습들에 감동을 받곤 합니다. <바닷마을 다이어리>는 그저 따뜻해서 좋았어요. 영화를 보는 내내 무언가를 따지지 않고 영화자체의 흐름을 자연스레 따라 가게 되는 영화 같아요. 엔딩 크레딧이 올라 갈 때 영화 전체가 하나하나 떠오르면서 왜 그렇게 확 와 닿던지. 영화 볼 때보다 더 좋았던 순간 같았어요. 그런 순간조차 영화의 따스함으로 물들일 수 있는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이 정말 대단한 것 같아요.

  

 

 

패왕별희
첸 카이커/장국영, 공리, 장풍의 | 클래식라인(주)

영화를 보고 한 동안 헤어나오지 못했던 작품이에요. <패왕별희>같은 파란만장한 인생의 캐릭터를 연기할 수 있는 영화를 정말 만나고 싶었어요. 그리고 더 이상 무슨 말이 필요해요. 장국영. 딱 이 세 글자가 <패왕별희>를 가장 잘 표현할 수 있다는 생각이 드네요. 아련함, 그 자체로 보여지는 장국영의 모습에 슬펐어요. 정말 대단한 배우에요.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4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채널예스

채널예스는 2003년에 창간한 예스24에서 운영하는 문화웹진입니다. 작가와 배우, 뮤지션 등 국내외 문화 종사자들을 인터뷰합니다. 책, 영화, 공연, 음악, 미술, 대중문화, 여행, 패션, 교육 등 다양한 칼럼을 매일 만나볼 수 있습니다.

기사와 관련된 영화

  • 새창보기
    바닷마을 다이어리
    • 감독: 고레에다 히로카즈
    • 장르: 드라마
    • 등급: 12세이상관람가
    • 개봉일: 20151217
    리뷰 50자평 영화정보

오늘의 책

100장의 지도로 전하는 인류의 미래

세계화 및 국제 개발 분야의 권위자인 이언 골딘과 정치학, 안보학 분야의 석학 로버트 머가가 현재를 사는 인류에게 전하는 메시지. 세계화 등 현존하는 인류에 닥친 핵심 난제 14가지를 다양한 지도를 통해 보여주고, 과학적 증거를 통해 해결첵을 제시한다.

메리 올리버의 전미도서상 수상 시선집

메리 올리버의 초기 시부터 대표작까지, 엄선한 142편의 시를 엮은 시선집. 번역가 민승남의 유려한 번역과 사진가 이한구의 아름다운 작품이 감동을 더한다. 그의 시를 통해 죽음을 껴안은 삶, 생명의 찬란함을 목격하며 되뇐다. ‘네가 누구든, 얼마나 외롭든 세상은 너의 상상에 맡겨져 있’다.

미치오 카쿠, ‘모든 것의 이론’을 찾아서

세계적인 이론물리학자, 끈 장이론의 창시자이자 미래학자 미치오 카쿠가 여덟 살 때부터 매진해온 탐구의 결정판. 이론물리학의 주요 이론과 자연에 존재하는 힘들의 관계, 나아가 인간과 우주는 어떻게 존재하는지 명쾌하게 설명한다. 시공간의 신비를 풀어낼 여정으로 우리를 안내한다.

따뜻하고 뭉클한 행복의 맛

어느 조용한 섬의 호스피스 ‘라이온의 집’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이야기. 『츠바키 문구점』의 작가 오가와 이토가 생의 마지막 시간을 보낼 장소로 이곳을 선택한 주인공과, 그 곁의 여러 삶과 죽음을 그린다. 일요일 오후 세 시의 특별한 간식 시간, 함께 나누는 따뜻하고 뭉클한 행복의 맛!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