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박준 “기다림 끝에 좋은 책을 만나는 순간”

좋은 책은 삶의 한 시절을 견디게 해주는 힘이 있다고 믿습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마음이 유난히 비좁고 가난해지는 세상의 날들을 잘 견디고 지났으면 합니다.

2.jpg

 

새로 구입한 책을 바로 읽는 경우는 드뭅니다. 책상 위나 방 한구석에 두고 짧으면 며칠, 길면 몇 달을 묵혀두다가 어느 날 갑자기 쌓인 먼지를 털어내고 그 책을 읽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 유예의 시간을 ‘게으름’이나 ‘망각’이라 하기보다는 ‘기다림’이라고 말하고 싶습니다. 이 기다림의 끝에서 좋은 책과 문장을 만났을 때 즐겁습니다.

 

이 세상에는 살아 있는 사람보다 이미 죽은 사람들이 더 많다는 평범한 사실을 오래 생각합니다. 그래서인지 작고한 이들의 책에 눈이 갑니다. 『박정만 시전집』은 다시 읽으려 하고 『김지원 소설 선집』은 새로 읽으려 합니다.

 

좋은 책은 삶의 한 시절을 견디게 해주는 힘이 있다고 믿습니다. 마음이 유난히 비좁고 가난해지는 세상의 날들을 잘 견디고 지났으면 합니다.


 

명사의 추천

 

우리들의 하느님
권정생 저 | 녹색평론사

딛는 마음, 마음마다 폐허 같을 때 자주 펼쳐보는 아동문학가 권정생 선생의 산문집. 기독교와 신에 관한 이야기처럼 보이지만 사실은 현실과 사람에 대한 이야기에 더 가깝다.

 

 

 

 

 

 

침묵의 세계
막스 피카르트 저/최승자 역 | 까치(까치글방)

말과 침묵에 대해 깊이 성찰하는 책. 이 책을 읽으며 침묵은 말보다 더 힘이 세다는 것, 더 소란하다는 것. 그리고 침묵은 고독한 것이 아니라는 사실을 알게 되었다.

 

 

 

 

 

 

인간 없는 세상
앨런 와이즈먼 저/이한중 역 | 랜덤하우스코리아

인간 없이 3일이 지나면 뉴욕 지하철이 침수되고 300년이 지나면 세계 곳곳의 큰 댐들이 무너진다고 한다. 이 책은 '모든 인류가 한순간 사라진다면'이라는 기발한 상상에서 시작해서 냉엄한 현실로 끝이 난다.

 

 

 

 

 

 

 

정본 백석 시집
백석 저/고형진 편 | 문학동네

백석의 시 「흰 바람벽이 있어」 중에는 다음과 같은 문장이 있다. "나는 이 세상에서 가난하고 외롭고 높고 쓸쓸하니 살아가도록 태어났다" 나는 밤에 잠을 자다가도 이 문장이 읽고 싶어 자주 백석의 시집을 펼친다. 물론 이것 외에도 "외롭고 높고 쓸쓸"한 문장들이 백석의 시에 가득하다.

 

 

 

 

 

긴 노래, 짧은 시
이시영 저/김정환,고형렬,김사인,하종오 편 | 창비

이시영 시인의 짧은 시들에는 여느 장편소설보다 더 길고 기구한 '서사'가 있다. 시인은 우리들의 삶에서 소박하지만 생명력 강한 이야기들을 찾아내어 그것을 시로 만드는 데 능통하다. 아울러 우리의 굴곡진 현대사를 온몸으로 지나온 시인의 경험들이 슬프면서도 즐겁게 녹아 들어 있다.

 

 

 

 

 

영화

 

 

박하사탕
미디어 허브 | 원서 : Peppermint Candy

"나 돌아갈래"라는 유명한 대사처럼 삶이 후회스러울 때마다 다시 보게 되는 영화다. '영화' 자체가 아닌 영화를 보고 있는 '나'에 몰입하기에 이보다 좋은 영화는 없다.

 

 

 

 

 

 

봄날은 간다
허진호/이영애/유지태 | 기타 제작사

사랑의 사계(四季)를 보여주는 영화다. 서사에 맞게 변주되는 OST도 더없이 매력적이다.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채널예스

채널예스는 2003년에 창간한 예스24에서 운영하는 문화웹진입니다. 작가와 배우, 뮤지션 등 국내외 문화 종사자들을 인터뷰합니다. 책, 영화, 공연, 음악, 미술, 대중문화, 여행, 패션, 교육 등 다양한 칼럼을 매일 만나볼 수 있습니다.

오늘의 책

2020년 인터내셔널 부커상 수상작

가족의 죽음으로 폐허가 된 열 살 소녀의 세계. 작가는 그의 첫 소설인 이 작품으로 최연소로 인터내셔널 부커상을 수상했다. ‘한발 물러나 읽을 수 있는 소설이 아니’라는 부커상 심사평과 같이, 이야기는 상실과 폭력, 슬픔에 잠식된 세상, 그 피할 길 없는 삶의 가운데로 순식간에 독자를 데려간다.

고미숙이 동양 고전에서 찾아낸 지혜

고전평론가 고미숙이 독자와 함께 읽기를 제안한 작품은 『동의보감』과 『숫타니파타』다. 몸에 관한 동양의 담론을 집약해낸 『동의보감』, 2,600년이 넘는 시간 동안 인간의 마음과 고통의 문제를 고민해 온 불교의 사유를 지금 여기로 불러온다.

피터 슈라이어, 그의 삶과 디자인 철학

세계적인 디자이너 피터 슈라이어. 독일 시골의 식당 한 켠에서 그림을 그리던 소년이 유럽을 넘어 세계적인 디자이너가 되기까지, 그의 삶과 디자인 철학을 한 권에 담았다. 새로운 도전과 방향성을 제시해온 그의 디자인에서 예술적 영감은 물론 미래를 창조하는 질문에 대한 답을 얻게 될 것이다.

진심을 다해 투자한다

주식 입문 5년 만에 55억의 자산을 일군 평범한 가장의 주식투자 이야기. 의사가 되었지만 미래를 장담할 수 없는 현실에 투자를 시작했고, 그 결실로 내 집 마련에 성공한 성현우 저자가 지난 5년간의 주식투자 경험과 노하우, 기록에 간절함을 담아 전해준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