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12월, 예스 블로거 화제의 책 5

12월에 예스 블로거들이 많이 이야기한 책 5권을 소개합니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최대한 적게 소유하라고, 그렇게 하기 위해서는 많이 버리라고 권한다. 물건을 최소한으로 줄이면 쾌적한 환경 속에서 행복하게 살 수 있다는 게 저자의 주장이다.

L.jpg

 

 

 

레드 라이징

피어스 브라운 지음 | 이원열 옮김 | 황금가지

색으로 계급이 나눠져 있는 미래의 화성. 그곳에서 골드는 지배 계급이고 레드는 최하층 계급이다. 주인공인 대로우는 레드 계급에 속하지만, 일련의 참혹한 사건을 겪으면서 혁명의 길을 걷게 된다. 『파리대왕』과 『헝거게임』을 연상하게 하는 『레드 라이징』은 출간과 동시에 영화계에서도 주목받으며 현재 마크 포스터 감독이 영화로 제작하고 있다. 화제작답게 이 책에 대한 리뷰도 많았는데, 블로거 icensky(http://blog.yes24.com/icensky)는 "장르 공식을 완벽하게 파괴하지는 않지만 몇 가지 공식을 비틀었고 화성이라는 무대에서 이야기를 영리하게 끌어나가는" 작품이라 평가했다.

 

 

 

왜 나는 너를 사랑하는가

알랭 드 보통 지음 | 정영목 옮김 | 청미래

대개 리뷰가 많이 달리는 책은 신간인데, 특이하게도 한국에 번역된 지 10년이 훌쩍 넘은 『왜 나는 너를 사랑하는가』를 소재로 12월에만 50여 편의 리뷰가 작성되었다. 표면적으로는 나와 클로이간의 사랑 이야기로 형식은 소설이나 이야기 안에 철학적, 심리학적인 질문이 녹아 있다. 알렝 드 보통 특유의 세심한 관찰력과 통찰이 돋보이는 작품이다. 블로거 yunhs9620(http://blog.yes24.com/yunhs9620)는 이 책을 읽은 소감으로 "사랑할 때 내가 가졌던 생각이, 나 혼자만 가지는 싸이코패스적 사랑이 아님을, 누군가에게 이야기할 수 있도록 언어로 정립해준 작가에게 정말 감사함을 느낀다."라고 썼다.

 

 

 

 

댓글 부대

장강명 저 | 은행나무

2015년에만 장강명 소설가는 『한국이 싫어서』, 『그뭄, 또는 당신이 세계를 기억하는 방식』, 『알바생 자르기』, 『댓글 부대』 등 책 4권을 냈다. 최근작인 『댓글부대』를 향한 성원도 뜨겁다. 한국소설이 좀처럼 기를 펴고 있지 못하는 요즈음이지만 당당히 상위권에 올라있다. 제3회 제주 4?3평화문학상 수상작인 이 작품은 국정원 댓글 조작 사건을 모티브로 하여 여론이 권력에 의해 조작될 수 있는 현실을 꼬집었다. 블로거 달(http://blog.yes24.com/moonkimks)은 "단순히 작가가 그려놓은 허구, 가상의 세계에 발을 디딘 게 아니라 우리 사회의 내면을 들여다본 것 같아 소름이 돋았다"라고 감상을 털어놨다.

 

 

 

심플을 생각한다

모리카와 아키라 지음 | 김윤수 옮김 | 다산북스

블로거 샨티샨티(http://blog.yes24.com/nopark9)가 "역동성이 전해지는" 책이라 평한 『심플을 생각한다』는 LINE 주식회사의 前 CEO 모리카와 아키라가 쓴 책이다. 저자는 한게임 재팬 주식회사를 4년 만에 업계 1위로 만들었고, 모바일 메신저 LINE을 일본 전역에 퍼뜨리는 데 성공했다. 그의 성공을 이룬 기본 철학은 '심플'이었는데, 그 '심플'이 구체적으로 무엇을 의미하는지는 책을 읽어보면 답을 찾을 수 있다.

 

 

 

 

 

 

나는 단순하게 살기로 했다

사사키 후미오 지음 | 김윤경 옮김 | 비즈니스북스

많은 자기계발서가 좀 더 바쁘게 살고, 좀 더 많이 갖길 주문한다면 『나는 단순하게 살기로 했다』는 약간 다른 말을 한다. 최대한 적게 소유하라고, 그렇게 하기 위해서는 많이 버리라고 권한다. 물건을 최소한으로 줄이면 쾌적한 환경 속에서 행복하게 살 수 있다는 게 저자의 주장. 책 속에서 인상 깊은 구절을 25개나 뽑았다고 하는 블로거 bjhjjjj(http://blog.yes24.com/bjhjjjj)는 이 책을 계기로 집과 사무실 정리를 다짐했다고 고백한다.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0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손민규

티끌 모아 태산.

오늘의 책

부모를 선택하는 시대, 가족의 의미를 묻다

『위저드 베이커리』, 『아몬드』를 잇는 제12회 창비청소년문학상 수상작이자 새로운 가족의 의미를 묻는 미래소설. '페인트'란 부모 면접(parent’s interview)을 뜻하는 은어로, 청소년기에 자신과 함께 살 가족을 직접 선택할 수 있다는 전복적인 상상력으로부터 이야기가 펼쳐진다.

모두가 잠든 밤, 별을 타고 떠나는 여행

잠이 오지 않는 고요한 밤, 살금살금 밖으로 나와보니 달님이 반짝. 저곳에 나처럼 잠들지 못하는 누군가가 있는 걸까? ‘나랑 놀자!’ 아이의 외침에 마법처럼 내려온 별을 타고 떠나는 근사한 모험! 푸른 밤하늘, 빛나는 별과 친구들이 만드는 따뜻하고 아름다운 이야기.

여성의 선택이 인간을 진화시킨다!

30년간 새들이 선보이는 갖가지 아름다움을 관찰하고 연구해온 조류학자가 새들의 진화적 역동성을 통해 인간을 들여다본다. 자연선택에 가려졌던 성선택 이론을 밝혀, 서로의 차이를 좁히고 평등해지는 방향으로 진화해온 자연과 인류의 역사를 이야기한다.

기억해줘! 흥미롭고 신기한 멸종 도감

너무 착해서, 이빨이 빠지지 않아서, 강이 바짝 말라서? 70종의 멸종 동물이 직접 지구에서 사라져간 이유를 소개해주는 특별한 멸종 동물도감이다. 읽는 내내 “지구에 정말 이런 동물들이 살았어?” 라는 신기함과 함께 재미있는 구성과 유머로 멸종에 대한 생각거리를 제공한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