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요나스 요나손과 장하준의 신작

7월 3주 신간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창문 넘어 도망친 100세 노인』으로 단번에 세계적인 작가로 선 요나스 요나손의 두 번째 책이 한국에도 소개됐다. 세계적인 경제학자 장하준은 신작을 출간했다. 이밖에도 청소년 따돌림, 20대 청춘의 이야기도 책으로 만나볼 수 있다.

셈을할줄아는까막눈여자

셈을 할 줄 아는 까막눈이 여자

요나스 요나손 저/임호경 역 | 열린책들

『창문 넘어 도망친 100세 노인』의 요나스 요나손 두 번째 소설

소설 『창문 넘어 도망친 100세 노인』의 작가 요나스 요나손의 신작 『셈을 할 줄 아는 까막눈이 여자』가 출간되었다. 이번 신작은 2013년 스웨덴에서 출간된 지 6개월 만에 26개국에 판권이 팔리고 전 세계 판매 부수 150만 부를 돌파했다. 소설은 세상을 지배하는 바보들, 그리고 이 세상에 가득한 바보들에 관한 이야기이다. 이번 신작에서 요나손은 특유의 재치와 유머를 십분 발휘하면서도 세상에 존재하는 온갖 종류의 부조리하고도 불합리한 체제와 사회 구조에 대한 은근하고도 통렬한 풍자를 보여 준다.

 


 



장하준의 경제학 강의

장하준 저/김희정 역 | 부키

지금 우리에게 필요한 경제학 지식은?

세계적인 경제학자이자 영국 케임브리지대 경제학과 교수인 장하준이 오랜만에 책을 냈다. 30여 년간 유일한 경제학적 진리로 군림하면서도 금융 위기에 아무 해법도 내놓지 못하는 신고전주의 경제학에서 벗어나, 다양한 경제학적 접근법을 소개한다. 간략한 경제사를 정리하고 9가지 주요 경제학파를 소개하여 각 학파별 장단점을 설명했다. 9가지 학파에는 신고전주의를 비롯해 고전주의, 마르크스학파, 오스트리아학파, 케인스학파, 슘페터 학파, 개발주의, 제도학파, 행동주의 등을 포함했다.

 


 

대한민국 치킨전

정은정 저 | 따비

백숙에서 치킨으로 한국을 지배한 닭 이야기

언제 밥 한 끼 어때, 보다는 언제 치맥 어때가 익숙해진 대한민국이 되었다. 이 책은 치킨의 사회학을 지향한다. 농업사회학을 전공한 저자는 치킨이 어떻게 한국에서 대표적인 기호로 자리잡은지를 역사적으로 추적했다. 그리고 현대 치킨산업의 제조 및 유통을 그려냈다. 결론적으로 정은정 저자는 치킨은 가족과 함께 즐기는 음식이지만, 가장 슬픈 음식이라고 말한다. 이는 치킨산업에 존재하는 어두운 면 때문이다.



 

 

 

청춘의 낙서들

도인호 저 | 앨리스

이 시대 청춘의 솔직한 고백

도인호는 스펙 쌓기에 매진하는 여느 20대와는 달리, 낙서를 수집하는 청춘이다. 스스로를 ‘잉여’라고 지칭하기도 한다. 『청춘의 낙서들』에 담긴 낙서들의 빛깔은 다채롭지만 이 책의 지은이가 계속해서 고민하는 것은 ‘이 청춘을 어떻게 살아갈 것인가’이다. 대학을 졸업하고 취직하는 공식을 꼭 따라야 할까? 낙서에 담긴 누군가의 마음이 이 책의 지은이를 움직였듯 『청춘의 낙서들』이 또 다른 청춘들에게는 어떻게 읽힐지 기대된다.

 


    

 

따돌림 없는 교실

비비언 거신 페일리 저/신은수 역 | 샘터

잘못된 교육의 결과, 따돌림

왕따, 따돌림 현상. 따돌림이 문제가 됐을 때 항상 등장하는 내용이 있다. 따돌림 당한 아이는 누구이냐에 관한 이야기가 그렇다. 이 책은 따돌림은 한 아이 개인의 문제가 아니라 잘못된 교육 제도 있다고 지적한다. 저자는 배제와 거부가 습관이 되지 않도록 어른들이 좀 더 적극적으로 교육에 개입할 필요가 있다고 말한다. 아이들의 잘못은 어른의 잘못이고, 결국 고쳐야 할 주체도 어른인 셈이다.


 

 

  

  

익숙해지지 마라, 행복이 멀어진다

김이율 저 | 지식너머

 

어른이 되면서 놓치고 있는 것들
카피라이터 출신인 김이율 저자가 새롭게 쓴 책. 대한민국의 불안한 현실에 안타까워 하면서 작고 사소한 일상이 얼마나 소중한지를 일깨운다. 독자와 공감하기 위해 김이율은 먼저 자신도 고단한 밥벌이에 지쳐 무기력해졌다고 고백했다. 그러면서 놓쳐버린 것들에 대한 아쉬움을 전한다. 지금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다른 시선과 다른 태도. 조금은 다른 눈으로 세상을 바라보며 일상의 행복을 되찾기 노력했던 잔잔한 에피소드를 책에 담았다.

 

 


[추천 기사]

- 성석제 신작 소설과 아이티 혁명사
- 조국 교수가 털어놓은, 조국 이야기
- 영화전문기자 주성철이 말하는 영화 감상법
- 히가시노 게이고가 10년간 고민한 『몽환화』
- 11년 만에 나온 전경린의 소설집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5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손민규(인문 MD)

티끌 모아 태산.

오늘의 책

100장의 지도로 전하는 인류의 미래

세계화 및 국제 개발 분야의 권위자인 이언 골딘과 정치학, 안보학 분야의 석학 로버트 머가가 현재를 사는 인류에게 전하는 메시지. 세계화 등 현존하는 인류에 닥친 핵심 난제 14가지를 다양한 지도를 통해 보여주고, 과학적 증거를 통해 해결첵을 제시한다.

메리 올리버의 전미도서상 수상 시선집

메리 올리버의 초기 시부터 대표작까지, 엄선한 142편의 시를 엮은 시선집. 번역가 민승남의 유려한 번역과 사진가 이한구의 아름다운 작품이 감동을 더한다. 그의 시를 통해 죽음을 껴안은 삶, 생명의 찬란함을 목격하며 되뇐다. ‘네가 누구든, 얼마나 외롭든 세상은 너의 상상에 맡겨져 있’다.

미치오 카쿠, ‘모든 것의 이론’을 찾아서

세계적인 이론물리학자, 끈 장이론의 창시자이자 미래학자 미치오 카쿠가 여덟 살 때부터 매진해온 탐구의 결정판. 이론물리학의 주요 이론과 자연에 존재하는 힘들의 관계, 나아가 인간과 우주는 어떻게 존재하는지 명쾌하게 설명한다. 시공간의 신비를 풀어낼 여정으로 우리를 안내한다.

따뜻하고 뭉클한 행복의 맛

어느 조용한 섬의 호스피스 ‘라이온의 집’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이야기. 『츠바키 문구점』의 작가 오가와 이토가 생의 마지막 시간을 보낼 장소로 이곳을 선택한 주인공과, 그 곁의 여러 삶과 죽음을 그린다. 일요일 오후 세 시의 특별한 간식 시간, 함께 나누는 따뜻하고 뭉클한 행복의 맛!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