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론리플래닛이 추천한 2014년 최고 여행지 Top 10

커브스의 홈구장인 미국 시카고도 최고의 도시 영예 스위스 취리히와 영국의 요크셔, 유럽 최고의 도시와 지역은?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세계적인 여행 가이드북 론리플래닛이 <2014 최고의 여행지 Top 10>을 선정해서 발표하였다. 최고의 여행지를 도시•국가•지역별로 나누어 각각 Top10을 선정하였다. 최고의 도시는 파리, 국가는 브라질, 지역은 인도의 시킴(Sikkim)이 각각 차지했다.

paris.jpg

파리

 

2014년을 맞이하는 직장인들은 행복하다. 안전행정부에 따르면 2014년 공휴일은 주말과 국경일을 포함해 총 67일이다. 법정 공휴일과 일요일이 겹치면 이어진 평일 하루를 더 쉬는 ‘대체 휴일제’ 시행에 따라 2002년 이후 12년 만에 쉬는 날이 가장 많다. 따라서 해외로 여행을 떠나려는 사람들이 크게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벌써부터 5월 초의 황금연휴인 근로자의 날과 주말, 어린이 날, 석가탄신일(부처님오신날)을 묶어서 열흘이 넘는 장기간 일정으로 비행기 티켓을 예매한 사람들도 많다.

 

전 세계 배낭여행자들이 가장 신뢰하기로 유명한 여행 가이드북 론리플래닛이 '2014 최고의 여행지 Top 10'을 선정하여 발표하였다. 최고의 여행지는 도시ㆍ국가ㆍ지역별로 각각 열 곳이 선정되었다. 이 중에서 최고의 도시는 파리, 국가는 브라질, 지역은 인도의 시킴(Sikkim)이 각각 차지했다.


'꽃보다 할배'로 더욱 유명해진 프랑스 파리는 상징적인 건축물과 최고의 음식, 패션의 중심으로 사랑받지만 어느 계절의 어떤 순간이든 여행자들에게 로맨틱한 분위기를 선물하며 이들을 유혹한다. 최고의 국가를 차지한 남미의 브라질은 2014 월드컵을 맞아 더 새롭고 안전해진 모습이 기대된다. 세계에서 5번째로 큰 나라로 한반도 면적의 무려 38배이다. 국토의 93%가 열대 지역에 속하며, 이과수 폭포(Las Cataratas de Iguazu)에 가면 엄청난 장관을 볼 수 있다. 인도의 시킴 지역은 깨끗한 자연을 품은 청정지역으로, 친절하면서도 불편하게 하지 않는 현지인들이 여행자들을 맞이한다. 계단식 논의 풍경과 티베트식 불교 사원 등 인도의 진짜 매력은 이곳에 모두 모여 있다.

 

america.jpg

시카고


이외에도 미국 메이저리그(MLB) 시카고 커브스의 홈구장으로 알려진 리글리 필드(Wrigley Field)가 2014년 100주년을 맞이해 미국 시카고도 최고의 도시 목록에 이름을 올렸다. 스위스 도시 취리히와 영국의 요크셔 지방은 유럽 최고의 도시와 지역 Top 10을 각각 차지했으며, 북유럽 국가 중에서는 스웨덴이 올랐다. 스웨덴은 더 이상 ‘이케아(Ikea)의 나라’로 불리는 곳이 아니다. 미슐랭의 별을 받은 여덟 곳의 레스토랑이 있고 세계에서 손꼽히는 자동차 디자인 명문 Umea 대학이 있으며, 겨울철에는 오로라를 볼 수 있다.

 

가장 중국답지 않으면서도 중국 경제의 심장부라 불리는 상하이도 최고 도시 Top 10 에 올랐다. 2014년에 완공 예정인 상하이 타워는 세계에서 두 번째로 높은 빌딩이 된다. 휴양의 상징이자 전세계 배낭여행가들의 집합소인 태국은 특별히 가족 여행객이 방문하기 좋은 곳으로 선정되었다. 방콕과 파타야, 치앙마이, 푸켓 등 여행자들이 꿈꾸는 지역이 널린 이 나라에서는 아이들과 함께 따뜻한 휴가를 떠나 즐비한 노점에서 길거리 음식을 먹고, 뚝뚝을 타서 사람들이 살아가는 모습을 구경하며, 멋진 해변에서 물놀이를 즐기고 섬에서 휴식을 취할 수 있다.

 

thai.jpg

태국


'2014 최고의 여행지' 면면을 살펴보면, '도시 Top 10'으로는 파리(프랑스), 트리니다드(쿠바), 케이프타운(남아프리카공화국), 리가(라트비아), 취리히(스위스), 상하이(중국), 밴쿠버(캐나다), 시카고(미국), 애들레이드(호주), 오클랜드(뉴질랜드) 순으로 선정되었다.

 

'국가 Top 10'으로는 브라질, 남극 대륙(Antarctica), 스코틀랜드, 스웨덴, 말라위, 멕시코, 세이셸(Seychelles), 벨기에, 마케도니아, 말레이시아 순으로 선정되었다. '지역 Top 10'은 시킴(인도), 킴벌리(호주), 요크셔(영국), 호쿠리쿠(일본), 텍사스(미국), 빅토리아 폭포(짐바브웨와 잠비아), 마요르카(스페인), 웨스트 코스트(뉴질랜드), 후난(중국), 하파이(통가) 순이다.


 

event2.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3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채널예스

채널예스는 2003년에 창간한 예스24에서 운영하는 문화웹진입니다. 작가와 배우, 뮤지션 등 국내외 문화 종사자들을 인터뷰합니다. 책, 영화, 공연, 음악, 미술, 대중문화, 여행, 패션, 교육 등 다양한 칼럼을 매일 만나볼 수 있습니다.

오늘의 책

조남주, 산다는 것의 의미를 묻다

작가 조남주가 선보이는 부동산 하이퍼리얼리즘 소설. 『서영동 이야기』는 「봄날아빠를 아세요?」에서 시작된, 가상의 동네 서영동을 배경으로 한 연작소설 일곱 편을 엮은 책이다. 집, 부동산, 그에 얽혀있는 보통 사람들의 삶과 욕망, 현실과 맞닿은 이야기들이 생생하게 펼쳐진다.

한국 정치, 어디로 가야 하나

뽑을 사람은 없는데, 저 사람이 뽑히는 건 막아야 한다. 한국 정치의 현주소이자, 선거 때마다 반복되는 풍경이다. 김민하 저자가 조국 사태, 한일 외교 분쟁 등 주요 사회 현안을 두고 전개된 갈등을 분석했다. 한국 정치, 무엇이 문제이고 어디로 나아가야 할지 모색한다.

“나는 이 세계의 결말을 아는 유일한 독자였다.”

웹소설이 현실이 되어 펼쳐진 새로운 세상, 갑작스러운 혼란과 공포 속에서 오직 한 명의 독자만이 이 세계의 결말을 알고 있다. ‘웹소설의 현재 진행형 레전드’ 〈전지적 독자 시점〉 소설책 출간! 출간 기념으로 선보이는 ‘제4의 벽 에디션’에는 올컬러 일러스트와 책꽂이, 파일 키트를 함께 담았다.

10년 후 미래를 이끌 새로운 기술

새로운 시대, 새로운 기술들로 세상은 급격히 변하고 우리의 삶도 영향을 받지만, 용어에 대한 개념은 여전히 낯설고 어렵다. 메타버스부터 바이오테크까지. 미래를 바꿀 4가지 기술을 다양한 사례를 통해 개념을 설명하고 투자를 위한 전망까지 한 권에 모두 담고 있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