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한지민, 이런 모습 처음이야!

코미디영화 <플랜맨> 어디로 튈지 모르는 예측불허 유소정으로 변신!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2014년 새해 첫 코미디 <플랜맨>이 한지민의 캐릭터 스틸을 최초 공개, 그녀의 내숭 없는 솔직한 매력을 예고했다.

 

06_still02.jpg

 

청순함의 대명사 한지민이 2014년 새해 첫 코미디 <플랜맨>을 통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예측불허 캐릭터 ‘유소정’으로 스크린에 컴백했다. 1분 1초까지 계획대로 살아온 남자가 계획에 없던 짝사랑 때문에 생애 최초로 '무계획적인 인생'에 도전하며 벌어지는 코미디 <플랜맨>에서 한지민은 즉흥적이고 자유분방한 정밴드의 메인 보컬 ‘유소정’ 역을 맡았다.

 

그 동안 <조선명탐정: 각시투구꽃의 비밀>, <빠담빠담>, <옥탑방 왕세자> 등 꾸준한 연기활동과 연기변신으로 안방극장 시청자들과 스크린 관객들의 사랑을 듬뿍 받아온 한지민. <플랜맨>으로 3년만에 스크린으로 복귀해 남심을 뒤흔드는 티없이 맑고 사랑스러운 모습부터 노래 실력은 영 아니지만 느낌만은 충만한 정밴드 메인 보컬까지 다양한 반전 매력으로 이전과는 180도 색다른 연기변신을 예고하고 있다.

 

<플랜맨>의 ‘유소정’은 평소 하고 싶은 말들을 여과 없이 노래로 만드는 여자다. 대표곡으로 ‘플랜맨’, ‘삼각김밥’, ‘유부남’, ‘개나 줘버려’ 등이 있으며, 누구나 공감할 재치 있고 디테일한 가사와 한 번 들으면 잊을 수 없는 중독적인 멜로디를 만들어 내는 싱어송라이터. 그녀는 1분 1초까지 계획대로 살아온 남자 ‘한정석’의 무계획 인생을 돕게 되면서 평화롭고 규칙적이던 그의 일상을 순식간에 꼬이게 만들고, 급기야 상상도 못했던 제안까지 하게 된다.

 

06_still01.jpg


이번에 공개된 스틸에서 한지민은 그간의 청순하고 여리기만 했던 모습을 벗어 던지고, 펑키한 콘셉트의 롱 웨이브 헤어와 보헤미안 스타일 옷 차림으로 영화 속 그녀의 캐릭터가 가진 매력을 십분 드러내고 있다. 여기에 자연스럽게 기타를 어깨에 매고 무대 위에서 노래를 부르는 모습과 헤드폰을 쓴 채 진지하게 생각에 잠겨 있는 모습은 정밴드의 메인 보컬 ‘유소정’ 캐릭터와 완벽한 싱크로율을 자랑, 그녀의 다채로운 매력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1분 1초 계획대로 살아온 남자가 생애 최초로 ‘무계획적인 인생’에 도전하는 독특한 스토리와 정재영, 한지민의 기존과는 다른 새로운 캐릭터 변신을 예고해 기대를 모으는 영화 <플랜맨>은 2014년 1월 개봉해 색다른 코미디를 선사할 예정이다.

 

[추천 기사]

-김형경 작가 “남자와 관계 맺기, 아직도 어려운가요?”

-전도연 “<집으로 가는 길>, 대한민국이 외면했던 실화 작품”

-배고픈 여행자만 느낄 수 있는 맛
-결혼을 하는데도 자격증이 필요하다면?
-사람들 앞에 홀로 선 당신에게 반드시 필요한 것!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1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채널예스

채널예스는 2003년에 창간한 예스24에서 운영하는 문화웹진입니다. 작가와 배우, 뮤지션 등 국내외 문화 종사자들을 인터뷰합니다. 책, 영화, 공연, 음악, 미술, 대중문화, 여행, 패션, 교육 등 다양한 칼럼을 매일 만나볼 수 있습니다.

기사와 관련된 영화

  • 새창보기
    플랜맨
    • 감독: 성시흡
    • 장르: 코미디
    • 등급: 15세이상관람가
    • 개봉일: 20140109
    리뷰 50자평 영화정보

오늘의 책

대한민국, 이제는 바뀌어야 할 때

경제 규모, 문화적 영향력으로 봤을 때 대한민국의 위상이 드높다. 그런데 한국인은 행복할까? 능력주의가 정당화해온 불평등, 반지성주의, 양 극단으로 나뉜 정치, 목표를 잃은 교육까지 문제가 산적하다. 김누리 교수는 이제는 변혁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말한다.

더 나은 곳을 향한 상상, 그 담대한 목소리

그림책은 세계로 나올 준비를 하는, 다음 세대를 위한 책이다. 이들이 겪어나갈 사회는 좌절과 상실, 모욕과 상처가 필연적인 세상이지만 그림책은 절망 대신 희망을 속삭인다. 아이들에게 더 자유롭게 꿈꾸길 권하는 그림책 작가들. 이 강인하고 담대한 모험가들의 목소리를 듣는다.

모든 존재의 답은 ‘양자’ 에 있다

고등과학원 교수이자 세계적인 이론물리학자 박권 교수가 쓴 양자역학 교양서. 우리가 어떻게, 그리고 왜 존재하는지 양자역학을 통해 논증한다. 과학, 철학, 영화, SF소설, 개인적인 일화와 함께 이야기로 풀어낸 양자역학의 세계는 일반 독자들도 흥미롭게 읽기에 충분하다.

당신의 사랑은 무엇인가요?

사랑이 뭐예요? 아이의 물음에 할머니는 세상에 나가 답을 찾아보라고 말한다. 사랑에 대한 답을 찾아 떠난 긴 여정 끝에 아이가 찾은 답은 무엇일까? 칼데콧 아너상을 수상한 맥 바넷과 카슨 앨리스가 함께 만든 사랑스러운 그림책. 사랑의 의미를 성찰하는 아름다운 이야기.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