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이준, 김수현, 택연, 김시후, 이수혁의 공통점은?

2013년 하반기는 1988년생 남자 배우들이 책임진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올 가을은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드는 88년생 남자 배우들의 활약으로 더욱 풍성해질 전망이다. 영화 <소녀>의 김시후를 비롯 이준, 택연, 김수현, 박서준, 이수혁 등이 바로 그 주인공들이다.

1988년생 배우들의 훈훈한 돌격이 시작됐다. 그 첫번째 주인공은 말실수로 친구를 죽게 한 소년과 잔혹한 소문에 휩싸인 소녀, 서로의 닮은 상처를 알아 본 이들의 위태롭고 아픈 사랑을 그린 영화 <소녀>의 김시후다. 영화 <써니> <친절한 금자씨> 드라마 <사랑비>로 다채로운 매력을 뽐내왔던 김시후는 <소녀>를 통해 순수해서 더욱 잔혹한 사랑을 하게 되는 소년 ‘윤수’ 역을 맡아 데뷔 이래 최고의 연기를 펼쳤다는 평. 무엇보다 순수와 광기를 오가는 소년 캐릭터를 통해 극과 극의 스펙트럼 넓은 연기력을 다시금 입증시킨 김시후는 이번 작품을 통해 새로운 20대 연기파 배우의 탄생을 알리며 2013 하반기 극장가 88 황금 대세 라인의 선두 주자로 나설 예정이다.

 

제목 없음.png

 

영화 <소녀> 김시후의 대단한 활약이 예고되는 가운데, 다른 동갑내기 배우들의 행보 역시 심상치가 않다. 먼저 10월 24일 개봉한 영화 <배우는 배우다>를 통해 스크린 주연 데뷔를 성공리에 마친 이준은 한 순간에 성공하게 된 톱스타가 나락으로 떨어지는 모습을 연기해 호응을 얻고 있다. 2PM의 택연 또한 브라운관이 아닌 스크린 데뷔에 나선다.

 

오는 11월 21일 개봉 예정인 영화 <결혼전야>에서 이연희와 함께 결혼 직전의 7년 차 연애 커플을 연기해 극장가 아이돌 출신 88년생 남배우의 배턴을 이어 받는 것. 이어 <은밀하게 위대하게>로 스크린을 평정했던 김수현은 드라마 ‘별에서 온 남자(가제)’를 통해 400년 전 지구에 떨어진 외계남 ‘도민준’ 역을 맡아 88라인이 대세임을 다시 한 번 입증할 전망이다. 이 밖에도 각각 드라마 <금 나와라 뚝딱!> <최고다 이순신>에서 맹활약한 박서준과 이지훈, 최근 진행된 ‘스타일아이콘어워즈 2013’의 사회를 맡은 이수혁 등 그 어느 때보다 풍성한 배우들로 포진된 88라인 남자 배우들의 활약은 한동안 많은 여성관객들의 마음을 촉촉하게 만들 전망이다.

 

[추천 기사]

-고종석 “트위터에서 중요한 것은 글 쓰는 태도”
-경제민주화는 대기업의 개혁이다
-플레이리스트 59회 - 업종 변경으로 대박 난 가수
-김강우 김효진 <결혼전야>, 숨겨진 과거가 궁금한 커플
-고준희 이희준 <결혼전야>, 파파걸과 마마보이가 만나면?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1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채널예스

채널예스는 2003년에 창간한 예스24에서 운영하는 문화웹진입니다. 작가와 배우, 뮤지션 등 국내외 문화 종사자들을 인터뷰합니다. 책, 영화, 공연, 음악, 미술, 대중문화, 여행, 패션, 교육 등 다양한 칼럼을 매일 만나볼 수 있습니다.

기사와 관련된 영화

  • 새창보기
    배우는 배우다(디지털)
    • 감독: 신연식
    • 장르:
    • 등급: 청소년 관람불가
    • 개봉일: 20131024
    리뷰 50자평 영화정보
  • 새창보기
    결혼전야
    • 감독: 홍지영
    • 장르: 드라마,로맨스
    • 등급: 15세이상관람가
    • 개봉일: 20131121
    리뷰 50자평 영화정보
  • 새창보기
    소녀(디지털)
    • 감독: 최진성
    • 장르: 로맨스,미스테리,스릴러
    • 등급: 청소년 관람불가
    • 개봉일: 20131107
    리뷰 50자평 영화정보

오늘의 책

뮤지션 장기하의 첫 산문집

나를 괴롭혀온 아무래도 상관없는 것들에 대해 써 내려간 장기하의 첫 산문집. 마음의 짐이 되는 불필요한 것들을 덜어내고 나답게 살기 위한 작은 노력들을 담아냈다. 아무래도 상관없다고 해서 뾰족한 수가 나는 건 아니지만, 읽다 보면 마음 깊이 공감되는 장기하다운 이야기로 가득하다.

함께라서 행복한 우리

이 책은 등산에 관한 이야기가 아니다. 삶에 관한 책이다. 저자는 인생을 두 차례의 산행에 비유한다. 첫 번째 산은 개인의 성취다. 두 번째 산에서는 자신을 내려놓고 공동체에 헌신해야 한다. 직업, 결혼, 철학이 공동체에 의미를 지니려면 어때야 하는지 탐색했다.

인생을 바꿔놓을 3개월 영어 공부

글로벌 시대의 필수 언어 영어. 하고 싶은 말을 막힘없이 영어로 표현할 수 있도록 독한 3개월 영어 학습법을 담았다. 직장에서 자주 쓰는 비즈니스 500문장을 비롯해 20개의 주제로 외국인과 대화하는 비법까지 습득할 수 있다. 꼭 필요한 만큼의 영어, 이젠 미루지 말자.

여기의 삶을 이어가게 하는 눈부신 이야기

'잘 살기. 그런데 그건 대체 뭐였을까' 하는 소설 속 이순일의 생각이 이야기 전반을, 삶의 전반을 흐른다. 어쩌면 그저 잘 살기 위해, 일하고, 결혼하고, 집을 떠나고, 또 돌아오고, 눈 앞의 하루를 다시 살아내는 사람들. 어머니로부터 아이로 이어지는 우리의 시간, 생의 순간들이 여기 말갛게 빛난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