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수지, 강동원, 손석희가 응원한 하정우 영화 <더 테러 라이브>

<더 테러 라이브> VIP 시사회, 대한민국 톱스타 총출동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김병우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영화 <더 테러 라이브>가 7월 23일,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언론시사회를 열었다. 국민 앵커로 돌아온 하정우의 연기 변신이 화제가 되고 있는 <더 테러 라이브>는 오는 8월 1일 개봉한다.


<더 테러 라이브>에서 국민 앵커로 변신한 하정우는 이번 영화에서 첫 단독 주연을 맡았다. 제작진으로부터 멀티캐스팅 못지 않은 스크린 장악력을 보여줬다는 호평을 받은 하정우는 “제 얼굴만 나와서 관객 분들이 보기에 지루해하시진 않을까 걱정했는데, 감독님이 다양한 앵글로 담아내 걱정을 덜어주었다. 감정 변화는 과하지 않게 하려고 노력했다. 폭발하는 감정을 짧게 표현하고 다시 평정을 되찾고 또 다시 표현하는 식으로 끝까지 영화를 끌어나갔다. 굉장히 어려웠던 작업이었다”며 단독 주연작에 임한 소감을 전했다. 김병우 감독은 첫 상업영화 데뷔작을 하정우와 함께 한 것에 대해 “<더 테러 라이브>를 촬영하기 바로 직전 본인의 영화를 연출하고 오셔서, 감독의 입장을 많이 이해해줬다. 고민되는 부분, 자신 있는 부분 할 것 없이 숨기지 않고 다 털어놓고 소통하며, 굉장히 편하게 부담 없이 작업했다”며 하정우를 만난 것은 ‘럭키’라고 표현했다. 뿐만 아니라 “이 영화의 주제는 포괄적으로 말씀 드리자면 ‘시스템의 문제’에 대한 것이다. 우리 영화를 드라이브에 비교한다면, 처음부터 고속도로에서 끝없이 질주하는 긴박감 넘치는 형식의 영화”라며 관객들이 무엇보다 재미있게 즐길 수 있었으면 한다는 바람을 전했다.




8월 1일, 오후 8시에 진행된 <더 테러 라이브>의 VIP 시사회에는 손석희 전 앵커부터 강동원, 수지, 안성기, 박희순, 박예진, 윤승아, 정유미, 최정윤, 김새론, 노민우, 김용건, 곽도원, 조진웅, 오상진, 류현경, 성시경, 윤상, 하동균, 헬로비너스 그리고 류승완 감독, 김태용 감독, 강형철 감독, 윤성현 감독 등 대한민국 최고의 스타들이 참석해 열기를 더했다. 특히 ‘국민 첫사랑’ 수지 앞에서 얼음(?)이 되어버린 하정우의 인증 사진이 공개되어 웃음을 자아냈으며, 대한민국 대표 언론인 손석희 전 앵커가 참석해 객석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영화가 끝나자 스타들은 <더 테러 라이브>가 선사하는 짜릿한 스릴과 긴장감 넘치는 전개에 호평을 아끼지 않았다.


수지는 “들어가면서 팝콘을 가지고 갔는데, 정말 팝콘 먹을 시간이 없을 정도로 손에 땀을 쥐게 하는 긴장감이 있었다. 하정우 선배님 연기가 정말 멋있었다”, 안성기는 “하정우 씨 연기는 정말 연말 시상식 남우주연상 감이다. 정말 오랜만에 재미있는 영화를 봤다”, 강형철 감독은 “정말 대단한 신인 감독이 나온 것 같다”며 극찬했다. 한국 재난영화의 패러다임을 뒤바꿀 실시간 테러극 <더 테러 라이브>는 오는 8월 1일 관객들과 만난다.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7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채널예스

채널예스는 2003년에 창간한 예스24에서 운영하는 문화웹진입니다. 작가와 배우, 뮤지션 등 국내외 문화 종사자들을 인터뷰합니다. 책, 영화, 공연, 음악, 미술, 대중문화, 여행, 패션, 교육 등 다양한 칼럼을 매일 만나볼 수 있습니다.

기사와 관련된 영화

  • 새창보기
    더 테러 라이브
    • 감독: 김병우
    • 장르: 스릴러
    • 등급: 15세이상관람가
    • 개봉일: 20130801
    리뷰 50자평 영화정보

오늘의 책

누구나 작가가 될 수 있다

세상이 변했다. 예전에는 저명한 사람이 책을 냈다면, 요즘은 누구나 책을 낼 수 있다. 전제가 있다. 개성 있는 콘텐츠가 필요하다. 그리고 또 한 가지가 요구된다. 바로 소재를 전달할 수 있는 기술. 베테랑 작가 장강명의 『책 한번 써봅시다』로 책 내는 비법을 익혀보자.

이석원, 그 누구도 아닌 ‘나’에 대한 이야기

스트레스로 몸도 마음도 무너져버렸던 이석원 작가가 다시 자신과 잘 지내기 위해 노력해온 지난 일 년의 시간을 담아냈다. 타인의 시선을 좇느라 스스로에게 무관심했던 과거를 돌아보고, 앞으로 더 잘 나아가기 위해 자신과 화해를 시도한다. 한 걸음 내딛은 그 용기가 뭉클한 감동을 전한다.

세상 모든 ‘친구’에게... 윤지회 작가의 분홍 메시지

기쁠 때나 슬플 때나 생각나는 친구. 같이 놀자, 콩콩 도토리가 엄마한테 할 말이 있나 봐요. 조잘조잘, 재잘재잘, 작고 귀여운 견과류 친구들과 도토리가 들려주는 우정 이야기. 아이들이 세상 밖으로 나와 관계를 맺게 되는 ‘첫 친구’에 대한 이야기를 사랑스럽고 다정하게 그려냈습니다.

새로운 시대, 부동산 시장의 블루칩은 어디인가

이 혼란스러운 부동산 시장은 어떻게 될까? 김사부 김원철이 『부동산 투자의 정석』을 새로 쓰는 마음으로 펜을 들었다. 서문에 밝히듯 거시적인 미래 예측서가 아니다. 신축VS구축, 떠오르는 거점 도시와 오피스텔, 제2의 강남 등 앞으로 돈 되고, 가치 있는 곳들을 낱낱이 뜯어본 실전 투자서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KALIOP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