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스티브 잡스 1주기, 그는 우리에게 무얼 남겼나

그는 우리에게 무얼 남겼나? 이메일로 소비자와 설전 벌이기도

  • 페이스북
  • 트위터
  • 복사

2011년 10월 5일, 애플의 창업자 스티브 잡스가 타계했다. 잡스 사망 이후 1년, 애플의 주가는 한때 장중 700달러(9월 18일)를 넘었다. 잡스 사망일 주가인 377.37달러에 비해 80% 이상 오른 것. 시가총액도 최고치를 거듭 경신했다. 아이폰 5의 판매 수치도 순조롭다. 겉보기에는 스티브 잡스가 없어도 애플은 잘 해 나가는 것처럼 보인다. 그러나 비판의 목소리도 있다.

2011년 10월 5일, 애플의 창업자 스티브 잡스가 타계했다. 잡스 사망 이후 1년, 애플의 주가는 한때 장중 700달러(9월 18일)를 넘었다. 잡스 사망일 주가인 377.37달러에 비해 80% 이상 오른 것. 시가총액도 최고치를 거듭 경신했다. 아이폰 5의 판매 수치도 순조롭다.

 

겉보기에는 스티브 잡스가 없어도 애플은 잘 해 나가는 것처럼 보인다. 그러나 비판의 목소리도 있다. 특히 최근에 발매된 아이폰 5에는 신선한 한 방이 없었다는 평가가 많다. 이렇듯 상반되는 평가가 공존하는 가운데 그의 사망 1주년을 맞아 스티브 잡스를 재조명하려는 움직임이 일고 있다. 인터넷 서점 예스24에서도 스티브 잡스 사망 1주기 기획전을 펼치고 있다.

 

⇒ 스티브 잡스 사망 1주년 기획전 보러 가기

 

스티브 잡스의 생애를 눈으로 보다

 

 

김석기 씨와 강재민 씨가 함께 쓴 『스티브 잡스 스토리 그래픽』은 세계 최초의 스토리 그래픽을 표방한다. 스토리 그래픽은 정보를 시각화하는 '인포그래픽'에서 한 단계 더 발전한 형태. 인포그래픽에 스토리를 보태, 정보를 시각적인 방법으로 생동감 있게 전했다. 스티브 잡스의 생애를 다룬 책은 공식 전기인 『스티브 잡스』(월터 아이작슨 저, 민음사)외에도 많았다. 그중에서 『스티브 잡스 스토리 그래픽』시각적인 표현에 초점을 둔, 최근 트렌드를 십분 활용한 책이다.

 

 

이메일로 소비자와 싸우기도

 

 

CNN 기자를 역임한 마크 밀리언이 쓴 『스티브 잡스의 이메일 박스』도 눈에 띄는 신간이다. 이 책에는 그동안 공개된 적이 없었던 스티브 잡스가 쓴 이메일을 담았다. 잡스는 이메일로, 공식적인 자리에서는 숨겨왔던 감정을 표현했다. 애플디자인이 마음에 들지 않는다는 지적에 대해서 당당하게 맞섰다. 때로는 잡스답지 않게, 소비자와 장황하게 설전을 벌이기도 했다.

 

 

 

일상생활에서 스티브 잡스 활용하기

 

 

출판칼럼니스트로 활동 중인 한미화 씨가 쓴 스티브 잡스 관련 도서가 최근 출간되었다. 바로 『잡스 사용법』이다. 저자는 일상생활과 비즈니스에 큰 영향을 끼친 스티브 잡스의 유산을 개인적인 영역에 적용하려 시도한다. 이 책은 통찰력, 혁신, 리더십, 디자인 등 총 4개 분야로 나눠 그의 세계관과 행동에 대해 분석했다.

 

 

 

어린이를 위한 스티브 잡스 책

 

 

어린이를 독자로 책도 있다. 『나의 롤모델은 스티브 잡스』이다. 월터 아이작슨이 쓴 공식 자서전은 분량이나 내용 면에서 어린이가 읽기 어려운 게 사실이다. 반면 '어린이 롤 모델 시리즈'의 하나로 나온 이 책은 다양한 삽화를 제공하며 어린이가 읽기 쉽게 만들어졌다. 잡스의 일대기를 이해하기 쉽게 풀어놓았다.

 

 

 

애플을 파헤치다

 

 

스티브 잡스와 애플은 떼려야 뗄 수 없는 관계다. 애플, 하면 스티브 잡스를 떠올릴 만큼 애플에 대해 일반인이 아는 정보는 많지 않다. 『인사이드 애플』은 애플의 내부 시스템, 기업문화, 아이팟에서 아이폰, 아이패드로 이어지는 혁신적인 제품을 만든 비결을 다룬다. 저널리스트인 저자는 최대한 많은 자료를 수집하고 이를 독자가 읽기 좋게 정리했다.

 

영화로 만나는 스티브 잡스

 

 

책뿐만 아니라 영화로도 스티브 잡스를 만날 수 있다. 10월 10일 개봉 예정인 '스티브 잡스 : 미래를 읽는 천재'는 그의 인생을 다룬 다큐멘터리로 타라 퍼니아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애플을 최고의 기업으로 성장시킨 그의 모습에서부터 친구이자 남편, 아버지로서의 스티브 잡스 모습도 담았다.

 

 

 

 

 

--------- 

 

* 스티브 잡스 사망 1주년 추모

이 기사를 SNS로 공유하고 댓글로 공유한 계정을 알려 주세요.

총 10명에게 예스 포인트 5,000원을 드립니다.

 

기간 : 10월 5일~10월 21일

당첨자 발표 : 10월 22일

 

---------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63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손민규(인문 MD)

티끌 모아 태산.

기사와 관련된 영화

오늘의 책

기욤 뮈소의 매혹적 스릴러

센 강에서 익사 직전에 구조된 한 여인, 유전자 검사 결과는 그가 일 년 전 항공기 사고로 사망한 유명 피아니스트라 말한다. 두 사람의 관계는, 이 의문의 사건이 가리키는 진실은 무엇일까. 고대 그리스의 디오니소스 신화와 센 강을 배경으로 전해 내려오는 데스마스크 이야기를 결합한 소설.

박완서의 문장, 시가 되다

박완서 작가의 산문 「시의 가시에 찔려 정신이 번쩍 나고 싶을 때」의 문장과 이성표 작가의 그림을 함께 담은 시그림책. 문학에 대한, 시에 대한 애정이 담뿍한 문장을 읽으며 그와 더불어 조용히 마음이 일렁인다. 가까이에 두고 '정신이 번쩍 나고 싶'을 때마다 꺼내볼 책.

‘나’를 잊은 모두에게 건네는 위로

베스트셀러 『긴긴밤』 루리 작가가 글라인의 글을 만나 작업한 신작 그림책. 사람들의 기준에 맞춰 살기 위해 발버둥 치는 악어가 자신의 모습을 인정하고 자아를 회복해 나가는 과정을 담담하게 그렸다. 고독과 절망, 그리고 자유의 감정까지 루리 작가 특유의 색채와 구도로 다양하게 표현했다.

바다를 둘러싼 인류의 역사

『대항해 시대』로 바다의 역할에 주목하여 근대사를 해석해낸 주경철 교수가 이번에는 인류사 전체를 조망한다. 고대부터 21세기 지금에 이르기까지 인류의 여정을 바다의 관점에서 재해석했다. 이 책은 그간 대륙 문명의 관점으로 서술해온 역사 서술의 한계를 극복한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문화지원프로젝트
PYCHYESWEB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