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시리즈의 최신작, 본 레거시의 무대가 서울?

도둑들, 역대 한국 최고 흥행 기록에 도전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공감

9월 6일 개봉한 「본 레거시 The Bourne Legacy」가 예스24 예매율 1위에 올랐다. ‘본’시리즈의 최신작으로, 이번 편에서는 멧 데이먼에서 제레미 레너로 주연이 바뀌었다. 그는 이미 「미션 임파서블 4」와 「어벤져스」 등에서 연기력을 인정받았다. 알래스카, 파키스탄, 필리핀과 함께 서울도 무대로 등장해 거대한 스케일을 자랑하며 배우의 액션 연기도 화끈하다.

9월 6일 개봉한 「본 레거시 The Bourne Legacy」가 예스24 예매율 1위에 올랐다. ‘본’시리즈의 최신작으로, 이번 편에서는 멧 데이먼에서 제레미 레너로 주연이 바뀌었다. 그는 이미 「미션 임파서블 4」와 「어벤져스」 등에서 연기력을 인정받았다. 알래스카, 파키스탄, 필리핀과 함께 서울도 무대로 등장해 거대한 스케일을 자랑하며 배우의 액션 연기도 화끈하다. 생화학 프로젝트를 둘러싼 음모로 쫓고 쫓기는 추격 장면이 서사를 구성하는 뼈대다.

 

 

임창정의 연기 변신이 돋보인 「공모자들」은 지난 한 주간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장기밀매를 다룬 이 영화에서 임창정은 종전의 코믹 배우 이미지를 버리고 시종일관 진지한 표정으로 연기에 임한다. 현재 96만 관객을 동원하여, 금주에 100만 관객 돌파가 확실하다.

 

이웃 간 벌어진 잔인한 연쇄살인을 그린 「이웃사람」은 누적관객수 200만 명을 달성했다. 김윤진, 마동석, 임하룡 등이 출연했다. 2012년 최고 흥행기록을 새롭게 쓰고 있는 「도둑들」은 1,268만 명을 기록했다. 역대 한국영화 흥행 성적 중 2위다. 1위인 「괴물」은 1,301만 명으로 이 부문 신기록을 「도둑들」이 갈아치우리라는 전망도 조심스레 나오고 있다.

 

김기덕 감독의 신작 「피에타」가 9월 6일 개봉했다. 채무자의 돈을 뜯으며 살아가는 남자 역에 이정진이, 엄마라고 갑자기 나타난 정체불명의 역할을 조민수가 소화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7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손민규

티끌 모아 태산.

기사와 관련된 영화

  • 새창보기
    피에타
    • 감독: 김기덕
    • 장르: 드라마
    • 등급: 청소년 관람불가
    • 개봉일: 20120906
    리뷰 50자평 영화정보
  • 새창보기
    공모자들
    • 감독: 김홍선
    • 장르: 범죄,스릴러
    • 등급: 청소년 관람불가
    • 개봉일: 20120829
    리뷰 50자평 영화정보
  • 새창보기
    이웃사람
    • 감독: 김휘
    • 장르: 스릴러
    • 등급: 청소년 관람불가
    • 개봉일: 20120822
    리뷰 50자평 영화정보
  • 새창보기
    본 레거시
    • 감독: 토니 길로이
    • 장르: 액션,블록버스터
    • 등급: 15세이상관람가
    • 개봉일: 20120906
    리뷰 50자평 영화정보

오늘의 책

쿤데라 시대는 끝나지 않았다

『참을 수 없는 존재의 가벼움』으로 세계적인 베스트셀러 작가가 된 밀란 쿤데라가 14년 만에 발표한 소설. 농담과 거짓말, 의미와 무의미, 일상과 축제의 경계에서 인간의 삶과 본질을 바라보는 더욱 원숙해진 시선이 무의미해 보이는 것들의 소중함을 간파해 낸다.

이 시대 최고의 이야기꾼 강풀이 돌아왔다

감성적 소재와 탄탄한 구성이 돋보이는 만화로 어른부터 아이까지 세대를 아우르며 사랑받고 있는 강풀 작가의 신작. 왕따라는 말 대신 깍두기가 있던 시절의 이야기를 통해 어른들에게는 유년의 추억을, 아이들에게는 친구의 의미를 돌아보게 한다.

세계 경제 수도 뉴욕의 뒷골목 사회학

세계 경제의 수도 뉴욕에서 일어나고 있는 새로운 변화! 왜 부유한 은행가의 딸이 섹스산업에 뛰어들고, 마약상들은 미술관에 드나들고 있을까? 뉴욕의 뒷골목 지하경제에 직접 뛰어들어 연구한 세계적 사회학자의 소설같은 사회학! 글로벌 도시의 지하경제가 만드는 역동적 변화.

미국 문단을 흔든 이창래의 소설

노벨 문학상 유력 후보로 거론되는 한국계 미국인 소설가 이창래의 소설. 출간 직후 ‘뉴욕타임즈’에 특집기사가 실리면서 미 문단의 대대적인 관심을 받았다. 가상의 미래 미국 사회를 배경으로 디스토피아적 세계관을 선보이며 현대 사회의 문제를 날카롭게 짚어내고 있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화제의 공연
KALIOP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