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연 진짜 살인마는 누구? 뮤지컬 <잭더리퍼>

죽음과 사랑의 엇갈린 운명 속 그들의 은밀한 동행이 시작된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싸이월드 공감

1888년 런던, 강력계 수사관 ‘앤더슨’은 화이트채플 지역에서 연쇄살인으로 유명해진 ‘잭더리퍼’를 수사 중이다. 매춘부만 노리는 잔인한 살인 수법 때문에 언론에 공개하지 않고 조용히 수사하려 하지만 런던타임즈 기자 ‘먼로’는 코카인 중독자인 앤더슨의 약점을 노리고…

jack the ripper.jpg

jacktheripper.jpg



‘대한민국 No.1 문화웹진’ 예스24 채널예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아래 SNS 버튼을 눌러 추천해주세요.

독자 리뷰

(2개)

  • 독자 의견 이벤트

채널예스 독자 리뷰 혜택 안내

닫기

부분 인원 혜택 (YES포인트)
댓글왕 1 30,000원
우수 댓글상 11 10,000원
노력상 12 5,000원
 등록
더보기

글 | 김네몽

하나님 마음에 합한 김네몽입니다!!
김네몽닷컴(http://kimnemong.com)에서 여러가지 연재중이니
한번 놀러와주시면 쫌 재밌을듯(?!)

[김네몽's 그림일기] 1,2 출간 후
최근 [김네몽's 신앙일기] 출간해서 빵빵 터뜨리고 있는 중!!

기사와 관련된 공연

  • 뮤지컬 〈잭더리퍼〉
    • 부제: 뮤지컬 [잭더리퍼]
    • 장르: 뮤지컬
    • 장소: 국립극장 해오름극장
    • 등급: 8세이상 관람 가 (취학아동 관람 가)
    공연정보 관람후기 한줄 기대평

오늘의 책

외국인의 눈에 비친 한국인의 슬픈 자화상

“한국의 대기업에서 보낸 10년은 기상천외한 경험이었다” LG전자 해외법인을 10년간 이끈 외국인 CEO의 말이다. 개인의 존재 이유가 회사와 일에 있는 삶, 지나친 성과주의에 매몰된 한국 기업 등 블랙코미디 같은 현실을 적나라하게 폭로하며, 출간 전부터 화제를 모았다.

책을 읽는다, 고로 존재한다.

바야흐로 '책 읽지 않는 시대'에 책은 무슨 의미일까? 노벨문학상 수상 작가 오에 겐자부로가 '읽는다'는 것의 의미를 들려준다. 명시부터 고전까지 거장의 인생을 완성한 '치열한 책 읽기'의 기록이기도 하다. '읽는 인간'이라면 자신의 살아있음을 철저하게 확인할 수 있는 책.

'희한한 시대'에 읽는 니체의 삶과 철학

EBS 〈인문학 특강〉 화제의 니체 강의를 책으로 만난다. 허무주의와 세속화 시대를 사는 우리는 과연 삶의 가치를 찾을 수 있을까? '삶의 의미를 찾는 절실함'을 달래주고 인생의 지혜를 전하는 특별한 니체 강의는 그 해답을 찾는 인생길에서 좋은 참고서가 될 것이다.

올 여름을 시원하게 할 사이코패스 심리스릴러

『너는 모른다』와 『그림자』 등 프랑스 심리스릴러로 알려진 카린 지에벨의 신작. 탁월한 심리 묘사로 극한의 상황에 놓인 강도 형제와 연쇄살인마의 처절한 생존 게임을 그린다. 누가 살아남을 것인지 끝까지 궁금증을 자아내며 긴장을 늦출 수 없는 소설.

.

주목! 투데이 포커스


2015 북켄드
KALIOPE2
;